Log In
Register
level 9 휘동이's profile
Username sunghoa97828   (number: 15612)
Name (Nick) 휘동이
Average of Ratings 85.8  (190 albums)   [ Rating detail ]
Join Date January 17, 2017 17:00 Last Login March 30, 2021 07:21
Point 56,899 Posts / Comments 150 / 828
Login Days / Hits 381 / 711 E-mail
Country Korea Gender / Birth year
Interests 음악 영화 감상

락이나 프로그레시브 락을 주로 듣다가 고딕 메탈에 관심있어 근래 들어오면서 점차 장르를 넓혀 듣고 있던 중 좋은 사이트를 알게 되어 가입하게 되었습니다.

'19. 10.)
다양한 메탈을 접하는걸 좋아합니다. 취향에 안맞는건 잠시 접어두고 나중에 가능하면 다시 들어보려고 합니다..

'20. 11.) 시간이 지나면서 감상 후 느낌이 바뀌기도 해서 별거아니지만 점수를 수정했습니다.
Be'lakor - Stone's Reach
Slaughter to Prevail - Demolisher
Alcest - Souvenirs d'un autre monde
Forest of Shadows - Where Dreams Turn to Dust
Nightwish - Oceanborn
Аспид - Кровоизлияние
Ozzy Osbourne - Blizzard of Ozz
Lacrimosa - Stille
Therion - Vovin
Sad Legend - Sad Legend
Ophelia - 당신의 환상을 동정하라
Estatic Fear - Somnium Obmutum
Ozzy Osbourne - Tribute: Randy Rhoads
Mick Gordon - Doom (Original Game Soundtrack)
DeadVectors - The Distraught Mind
Minenwerfer - Alpenpässe
Woods of Desolation - Torn Beyond Reason
Mgła - Exercises in Futility
Downfall of Nur - Umbras de Barbagia
Dragged into Sunlight - Hatred for Mankind
Batushka - Литургия (Litourgiya)
Archgoat - The Light-Devouring Darkness
Ulver - Kveldssanger
Bell Witch - Mirror Reaper
The NULLL Collective - De Monstris
Shape of Despair - Monotony Fields
Metallica - One (demo)
Rebirth of Nefast - Tabernaculum
Wijlen Wij - Wijlen Wij
Shape of Despair - Angels of Distress
Deafheaven - Sunbather
Tempel - The Moon Lit Our Path
Oculus Vacui - Alkahest
Sopor Aeternus and the Ensemble of Shadows - Dead Lovers' Sarabande (Face Two)
Insomnium - Winter's Gate
Hollow Jan - Day Off
Triptykon - Melana Chasmata
Agalloch - The Mantle
Swallow the Sun - Songs From the North I, II & III
Sigh - Imaginary Sonicscape
Riverside - Anno Domini High Definition
UFO - UFO 2: Flying
Uriah Heep - Uriah Heep Live
Omnium Gatherum - New World Shadows
Album Photos  (107)
   
Metallica - One (demo) Photo by 휘동이Gary Moore - Ballads & Blues 1982-1994 Photo by 휘동이Insomnium - Winter's Gate Photo by 휘동이Falkenbach - ...Magni Blandinn Ok Megintiri... Photo by 휘동이Empyrium - A Wintersunset... Photo by 휘동이Sopor Aeternus and the Ensemble of Shadows - Dead Lovers' Sarabande (Face Two) Photo by 휘동이
Arcana - Inner Pale Sun Photo by 휘동이Steven Wilson - Hand. Cannot. Erase. Photo by 휘동이Ophelia - 당신의 환상을 동정하라 Photo by 휘동이Maudlin of the Well - Part the Second Photo by 휘동이Jesu - Jesu Photo by 휘동이Trees of Eternity - Hour of the Nightingale Photo by 휘동이
Death - Symbolic Photo by 휘동이Death - Human Photo by 휘동이Abysmal Torment - Epoch of Methodic Carnage Photo by 휘동이Summoning - Stronghold Photo by 휘동이Summoning - Dol Guldur Photo by 휘동이Alcest - Les voyages de l'âme Photo by 휘동이
Title Items Date
DoooooOooo....OooO...ooOOoooM18Oct 23, 2019
가을에 들을만한 앨범21Sep 24, 2019
Artist Genres Country Albums Votes Date
preview DeadVectors Deathcore United States 4 1 Mar 27, 2021
preview Touché Amoré Screamo, Post-Hardcore, Indie Rock, Emo United States 6 0 Dec 3, 2019
cover art Artist Album Release date Rating Votes Date
Paralyzer preview preview Paralyzer  [EP] 2021-02-28 - 0 Mar 27, 2021
The Distraught Mind preview preview The Distraught Mind  [EP] 2019-06-26 90 1 Mar 27, 2021
Demolisher preview preview Demolisher  [Single] 2020-05-13 95 1 Mar 27, 2021
Stage Four preview preview Stage Four 2016 - 0 Dec 3, 2019
Tabernaculum preview preview Tabernaculum 2017-03-24 90 1 Oct 27, 2019
Pyroclasts preview preview Pyroclasts 2019-10-25 - 0 Sep 24, 2019
preview  Longing For Dawn preview  A Treacherous Ascension (2007) 85/100    Oct 20, 2019
A Treacherous Ascension 퓨너럴둠을 듣다보면 마치 온몸이 음악의 중압감에 종이처럼 납작해지는 느낌을 받곤 한다. 예전보다 살이 빠져 조금 불리고 싶은데 최근 둠을 많이듣다보니 더욱 살이 빠지는 기분...;

하지만 longing for dawn 의 음악은 가벼움과 무거움 중간에서 모호한 형태를 유지한다. 다시말하자면 음악에 눌려 몸이 더이상 호리호리해질 걱정은 없는것이다. 조금 몸이 부는가 싶을땐 Esoteric 이나 Wijlen Wij 같은 상당한 중압감, 끝모를 구렁텅이에 빠지게 하는 음악들로 조금 지방이 빠져나가는 기분이고 이 앨범처럼 atmospheric 한 적절한 무게감의 퓨너럴 둠의 분위기에 취하다 보면 앞으로 있을 겨울 세찬 바람에 몸이 ... See More
1 like
preview  Alcest preview  Souvenirs d'un autre monde (2007) 95/100    Sep 29, 2019
Souvenirs d'un autre monde . . 봄에 들으면 진달래꽃 개나리꽃 철쭉..., 그리고 꽃가루에 사방이 달콤한 연분홍빛 눈발되어 흩날리고
여름에 들으면 수박밭 어느 정자에서 밤바람의 내음을 들이키는 듯하고..
가을에 들으면 새벽녘 정적속에 외로운 바다가를 나홀로 걷는듯하며..
겨울에 들으면 온몸이 시릴 정도의 고독의 한기와 감수성에 넋을 잃게되는...

그렇게 듣고 보고 맛보고 만져보고 냄새에 취해도 보고 할 수 있는 음악.
그런 음악을 흔히들 말하는 '시끄러운' 메탈이라는 장르를 통해서 경험한다는게
신기하기도 하고 뜻밖이기도 하며 새삼 고맙기도 하다...
3 likes
Alcest - Souvenirs d'un autre monde Photo by 휘동이
preview  Forest of Shadows preview  Where Dreams Turn to Dust (2001)  [EP] 95/100    Sep 22, 2019
Where Dreams Turn to Dust (며칠 전 코멘트로 남겼었는데 좀 더 장황하게 적어봅니다.)

전에도 그랬지만 언제 부턴가 감수성 짙은 메탈이 더 좋아지기 시작해서 가끔 시간날때마다 찾곤 했다. 음악 감상을 하다보면 적당히 취향에 맞는 앨범은 자주 찾게 된다. 하지만 여러번 줄창 반복해서 듣고 싶은 앨범을 찾기란 꽤나 어렵다는 사실을 깨닫는다. 그러던 중 우연히 알게 된 앨범..

느린듯 하면서 꽤나 멜로디가 있으며 소리 질러대는 첫번째 트랙을 처음 접하던 순간 떠오르는 생각.. '어라.. 이거 느낌있네. 하지만 왠지..' 하고 한번 듣고 접어놓았다. 그러다 며칠 지나고 다시한번 듣고 싶은 생각이 나서 듣는 순간 심히 마음에 ... See More
4 likes
Forest of Shadows - Where Dreams Turn to Dust Photo by 휘동이
preview  Anathema preview  Universal (2013)  [Live] 90/100    Apr 29, 2018
Universal 라이브만의 현장감이나 그 분위기또한 좋기에 스튜디오 앨범뿐 아니라 라이브도 좋다고 하는건 찾아듣는 편입니다. 여기 관객과 밴드의 호흡이나 열광적인 분위기 등 많은 점들이 잘 살아있는 아주 훌륭한 라이브가 있습니다. 근래 들어본것들 중 가장 좋게 들은 라이브 중 하나입니다.(사실 제가 그렇게 많이 들어본건 아니라서..;;)
앳모스페릭, 프로그레시브 락으로 전환한 아나시마.. 어찌보면 이전의 음악보다 더 좋은게 많은듯 하구요. 라이브 공연에서 다소 잔잔하지만 청자의 마음을 뒤흔들어놓는 감성적이고 감각적인 그들의 음악이 십분 발휘되네요. 첫 두곡 'Untouchable' 이야 말할것도 없고 다른 ... See More
2 likes
Anathema - Universal Photo by 휘동이
preview  부활 (Boohwal) preview  II : Remember (1987) 90/100    Apr 21, 2018
II : Remember Rememeber.. 일반적으로 음악 자체가 훌륭해 좋아지는 경우가 많지만 옛 추억과 향수까지 묻어있으면 그 만족감은 배가되는 경우가 많은데 이 앨범이 그 중 하나이겠네요. 학창 시절을 '회상'해보면 학업에 지쳐서 또는 사춘기로 몸둘바를 모를 때 이 음악을 들으며 혼자 분위기 잡기도 하고, 곡들에 의지해 피하고 싶은 현실에서 잠깐이나마 벗어날수도 있었지요. 이 자그마한 리뷰로 그에 보답하는 계기도 되겠네요.

부활의 여러 앨범들 중에서도 짙은 감성이 베어있는 곡들이 다수 포진되어 있습니다. 의자에 기대어 눈을 지긋이 감고 내리 앨범 전체의 곡들을 귀담아 들으면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 See More
3 likes
부활 (Boohwal) - II : Remember Photo by 휘동이
View all reviews »
Doom (Original Game Soundtrack) preview  Mick Gordon preview  Doom (Original Game Soundtrack) (2016) 90/100    Mar 27, 2021
전 곡이 메탈은 아니고 다른 장르의 ost도 섞여 있고 메탈 몇곡은 정말 대단함. 특히 bfg division 에서는 소름과 전율이..
Stone's Reach preview  Be'lakor preview  Stone's Reach (2009) 95/100    Mar 27, 2021
뭔가 흔하디 흔한 멜데스에서 괜찮은 물건을 발견한 느낌. 전반적으로 나무랄데 없는 곡들이지만 그중에서도 단연 마지막곡이 백미인듯. 계속적으로 변화하여 지루함을 느낄새가 없는데 억지스럽지 않은 자연스러운 전개가 일품.
1 like
The Distraught Mind preview  DeadVectors preview  The Distraught Mind (2019)  [EP] 90/100    Mar 27, 2021
어쩌다 유튜브에서 브레이크다운 소개로 알게된 밴드의 앨범. 프로그레시브 데스코어라고 하는데 명성없는 밴드답지않게 훌륭한 앨범이라 생각. 특히, 개인적으로는 마지막 곡의 중간 이후 부분이 가장 인상적
1 like
The Price of Existence preview  All Shall Perish preview  The Price of Existence (2006) 85/100    Mar 27, 2021
데스코어로는 여러 사이트에서 손꼽히는 앨범이길래 들어봄. 데스코어는 접한지 얼마안되어서 그런지 아직 잘은 모르겠지만 그래도 마지막곡은 가슴에 남았다.(차후 수정)
1 like
Alpenpässe preview  Minenwerfer preview  Alpenpässe (2019) 90/100    Mar 27, 2021
1차 세계대전을 소재로 한걸로 알고 있는 앳모스페릭 블랙으로 분위기 있는 앨범. 개인적으로 백미라 생각하는 곡은 가장 긴 첫곡
2 likes
Torn Beyond Reason preview  Woods of Desolation preview  Torn Beyond Reason (2011) 90/100    Mar 27, 2021
블랙게이즈에 우울한 난이도?가 있는것으로 아는데 꽤 우울하다고 알려져있긴 하지만 개인적으로 우울한 음악도 어쩌다 많이 접하다보니 그리 우울하진 않았고 앨범 마무리에서는 오히려 햇빛을 받는 느낌. 음질도 깔끔한 편이라 블랙게이즈에 관심있다면 한번쯤 들어볼만한 앨범이라 생각
1 like
Demolisher preview  Slaughter to Prevail preview  Demolisher (2020)  [Single] 95/100    Mar 27, 2021
그로울링은 많이 봤어도 이렇게 진심 악마스러운건 처음보는듯.. 보컬 알렉스 테러블에 주목. 드러밍도 훌륭하고 이 장르에서 흔히 보이는 브레이크다운도 정말 맛깔스럽다. 만약 이런식의 정규앨범이 나온다면 그야말로 대박이지 않나 싶다.
1 like
In the Nightside Eclipse preview  Emperor preview  In the Nightside Eclipse (1994) 85/100    Aug 31, 2020
처음 몇곡은 좋다고 하다가도 앨범 전체를 듣기는 힘들었던... 비스무레한 느낌이 들어 중반곡쯤에서는 기대감도 줄어들구요. 그래서 중반까지, 중반부부터 마지막 이렇게 듣기도 했습니다.다들 칭송하는 앨범이라 이런 평가 내리면 뭇매맞을거 같기도 합니다. (시간두고 다시 꺼내 들으면서 느낌이 변화되는 경우도 많기에 그럴때되면 다시 수정하도록 할께요.)
3 likes
Exercises in Futility preview  Mgła preview  Exercises in Futility (2015) 90/100    Aug 31, 2020
블랙메탈에도 대중성이 있을지 모르겠으나 매니아뿐 아니라 좀 더 널리 알려질수 있을만한 음악들로 생각됩니다. 상당히 들을만한 앨범으로 이유는 모르겠지만 첫곡이 좀 더 인상적인 느낌입니다. (지극히 개인적인 의견)
2 likes
Throne of Void preview  Isole preview  Throne of Void (2006) 85/100    Aug 31, 2020
어디서보니 traditional (전통적인) doom 이라고도 하던데 그런 구식의 느낌도 듭니다. 약간 밍숭맹숭하고 단조롭기도 하지만 둠이라는 특성에는 더 부합하는 앨범이 아닐까 하는 생각도 해보게 되네요.
View all comments »
Empire Silent Lucidity 95/100    Mar 27, 2021
preview  Queensrÿche preview  Empire (1990)
Day Into Night Dream 95/100    Mar 27, 2021
preview  Quo Vadis preview  Day Into Night (2000)
Vol 4 Changes 90/100    Dec 7, 2019
preview  Black Sabbath preview  Vol 4 (1972)
Литургия (Litourgiya) Ектения IV: Милость 95/100    Dec 6, 2019
preview  Batushka preview  Литургия (Litourgiya) (2015)
Литургия (Litourgiya) Ектения III: Премудрость 100/100    Dec 6, 2019
preview  Batushka preview  Литургия (Litourgiya) (2015)
Deep Purple April 95/100    Nov 30, 2019
preview  Deep Purple preview  Deep Purple (1969)
Mirror Reaper Mirror Reaper (So Below) 90/100    Nov 25, 2019
preview  Bell Witch preview  Mirror Reaper (2017)
Mirror Reaper Mirror Reaper (As Above) 95/100    Nov 25, 2019
preview  Bell Witch preview  Mirror Reaper (2017)
Souvenirs d'un autre monde Ciel errant 90/100    Oct 31, 2019
preview  Alcest preview  Souvenirs d'un autre monde (2007)
Souvenirs d'un autre monde Printemps émeraude 90/100    Oct 31, 2019
preview  Alcest preview  Souvenirs d'un autre monde (2007)
View all ratings »
cover art Band Lyrics Album Lyrics Date
Stage Four Touché Amoré Lyrics (22) Stage Four Lyrics (11) Dec 3, 2019
Tabernaculum Rebirth of Nefast Lyrics (6) Tabernaculum Lyrics (6) Oct 27, 2019
Day Off Hollow Jan Lyrics (13) Day Off Lyrics (3) Sep 24, 2019
Title Date Hits
핀란드 광고 (임모탈) [8] Dec 6, 2019 1323
초기 회원분들의 애정이나 관심도 ?#@!? [48] Nov 28, 2019 1656
저도 무척 기쁩니다 [25] Sep 23, 2018 1305
얼마 뒤 열릴 라이브 포스터 모음 [6]  Sep 18, 2018 910
2018 동두천 락페스티벌 간단 후기 [6] Sep 2, 2018 1261
7월의 아침에 이곡을.. [18] Jul 2, 2018 1360
회원 정보 중 눈에 띄는... [22]  Apr 17, 2018 1611
칭찬 릴레이?! [42]  Apr 13, 2018 1514
국내 프로그락의 현실 [37] Aug 22, 2017 2873
프로그레시브 락 커뮤니티 추천 바랍니다.. [3] Aug 21, 2017 2125
View all posts »
Info / Statistics
Artists : 39,156
Reviews : 9,325
Albums : 141,477
Lyrics : 189,1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