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De mysteriis dom Sathanas Review

Mayhem - De mysteriis dom Sathanas
Band
preview 

Mayhem

Albumpreview 

De mysteriis dom Sathanas

TypeAlbum (Studio full-length)
Released
GenresBlack Metal
LabelsDeathlike Silence Productions
Length46:04
Ranked#2 for 1994 , #20 all-time
Album rating :  92.7 / 100
Votes :  133  (11 reviews)
Reviewer :  level 5         Rating :  100 / 100
[Intro]
Metal 이라는 음악 장르 아래 가장 깊은 곳에서 만들어진 역사 깊은 하위 장르, Black metal의 역사적인 앨범.
현재도 윗 세대들의 발자취를 따라 블랙 메탈을 하는 밴드들은 많다.
대외적으로 보았을때는 타 장르에 비해 돈도 안들뿐더러 이 장르를 듣는 리스너들 또한 만만치 않게 장르에 대한 이해도가 뛰어나 단순히 몇번 듣고 만들어서 뜰 수 없는 장르이다.
몇 번 듣고 만들 수는 있겠지. 하지만 결과물은 처참해 질 수밖에 없다.
그 이유는 블랙메탈은 사타니즘, 과거 속 신화, 자연숭배, 심연의 무언가를 꺼내 놓아 철학적으로 표현하는 장르이기 때문이다.
사람은 평소에 느끼고 자연스럽고 익숙한 지식들을 꺼내 표현하고 이해하는 것은 꽤나 쉽다.
그러나 이 주제에 익숙한 현대 사람이 몇있나 되겠는가.
단 음식을 먹어보지 못한 사람은 달다라는 의미를 이해하지 못할 것이며, 사이코패스들에게는 ‘사랑’, ‘공감’ 등등 감정을 이해하지 못할 것이다.
블랙메탈 음악은 우리가 여태 익숙치 못한 것들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켜 그 주제를 공부하게 되거나 또는 사상에 깊이 빠지게 되거나 철학적인 사상을 얻을 수 있다.
나는 음악을 오직 귀로만 들었었다. 블랙메탈을 듣고 난 뒤로는 나는 음악을 단순히 가볍게 듣고 흥얼거리는게 아닌 무겁고 더 깊이 파고 들어 100% 혹은 그 이상을 느끼고 곰씹고 싶게 되었다.
여전히 블랙메탈은 나에게 현실의 감각을 분리시켜주며 더 깊이 알고 싶은 장르이다.
현재, 오직 팔기 위해 만드는 수 많은 대중 음악들이 자리잡고 예술을 운운하며 돈, 인기로 가치를 운운 하는 시대다.
그런 사상과 시스템을 싫어하는 나로써는 블랙메탈의 원초적이며 근본적인 마인드를 좋아한다. (언더그라운드의 정신, 본인들이 존경하는 고전 속의 신화를 사용하는 부분, 청자들과 타협하지 않고 순수하게 표현을 하기 위한 사운드, 사회적인 통념에 벗어나는 주제 등등)
First wave band들과 그 이전 많은 음악가들에게 영감을 받았지만 현재 정립된 블랙메탈의 역사 속에 현재의 블랙메탈를 정립한 건 ‘Mayhem’의 ‘Euronymous’이다.
그런 유로니무스가 블랙메탈이라는 장르를 노르웨이 언더그라운드 씬에서 ‘Inner circle’ 멤버들과 함께 입지를 굳히며 천재들과 절대적인 명반 ‘De mysteriis Dom Satanas’를 만들었다.
이제 앨범 이야기로 들어가겠다.

[Album Review]
블랙메탈 거대한 역사와 함께 정말 전설적인 멤버들과 함께한 전설적인 앨범이다.
라인업은 보컬리스트인 ‘Dead’ (앨범에 참여한건 전신 ‘tormenter’ 밴드의 보컬리스트 였던 ’Attila’이다.) 기타리스트인 ‘Euronymous’(서브 기타리스트로는 Blackthorn이 있다.), 베이시스트로써 참가한 ‘Varg Vikernes’ 그리고 드러머인 ‘Hellhammer’이다.
Dead가 이 곡을 작사 할 때는 고작 10대 였고 남다른 경험과 죽음에 대한 집착이 강했다.
2번째 트랙 ‘Freezing Moon’에서
“Everything here's so cold
Everything here's so dark
I remember it as from a dream
In the corner of this time
Diabolic shapes float by
Out from the dark
I remember it was here I died
By following the freezing moon”
이라는 단순한 가사는 블랙메탈의 근본적인 주제가 되었다.
한없이 춥고, 어둡고 ‘이계’의 경험과 고대의 자연숭배와 사타니즘 까지.
그에 걸맞는 이름 그대로 죽은 사람이 내뱉는 스크리밍 또한 말이다.
앨범에서 보컬로 참여한 Attila는 곡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더 어둡고 정제되지 않는 순수한 표현을 위해 자신만의 독특한 창법과 멜로디를 넣어 분위기를 더 몰아 붙였다.
euronymous는 곡 전체를 작곡했으며 그의 기타또한 섬세하며 무거움을 내려놓고 날이 예민하게 서있는 칼처럼 쏘아 붙이며 한없이 차갑다.
차가운 트레몰로 기타, 단순한 파워코드 라인이 섬세한 사람의 손에 거쳐 깊은 연주가 되었다.
역사를 아는 자들은 알 것이다.
Varg와 Euronymous는 사이가 안좋았다.
Varg의 베이스는 묻히는 소리가 아니며 Euronymous의 기타를 잡아 먹을 듯 선명하고 독특한 질감으로 존재감을 드러낸다.
5번째 트랙 ‘Life eternal’에서의 베이스 라인은 ‘De Mysteriis Dom Satanas’의 애정을 확고하게 자리 잡았다.
Hellhammer의 드럼은 말 할 것도 없다.
이렇게 드럼 치는 드러머는 들어 본 적이 없다.
완벽한 완급조절과 수많은 필인, 그것들은 단순 청각적 쾌감을 넘어서 앨범의 분위기를 몰아세우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그런 악기들이 만나 하나의 분위기를 만들어 내며 분리된 엉성함이 아닌 통합된 불경한 사악함만을 들려주며 보여주며 느끼게 해준다.

[Outro]
이 앨범은 블랙메탈의 정체성 중 하나인 앨범인데 여전히 이 앨범과 비슷한 노선을 가려고 하는 밴드는 쉽게 찾아 볼 수 없다.
정답은 단순하다. 아무도 이렇게 할 수 없으니까.
스튜디오 앨범임에도 유로니무스가 전체적인 총괄을 맡고 프로듀서도 그의 아이디어에 많이 응해주었기 때문에 완벽한 앨범이 완성되었다.
나는 이렇게 이 앨범을 말하고 싶다.
완벽한 정제지만 정제되지 않고 때묻지 않은 순수함만이 느껴진다.
말이 안될 수 도 있지만 이렇게 밖에 이 앨범을 설명을 못한다.
블랙메탈을 듣지만 이 앨범이 과대평가 되었다는 사람들에게 묻고 싶다.
당신이 음악을 정말 사랑한다면 이 앨범을 깊게 들었으며 사랑해보았나?
또한 난 Poser(척 하는 사람들)에 대한 혐오감이 강하며 Poser들은 블랙메탈을 듣는 다면서 매일 이 앨범밖에 모르는 경우가 허다해서 보면 화가난다.
이 앨범은 수 많은 역사를 끌어 안고 단순히도 좋지만 깊게 사랑하면 할수록 그에 따른 보상을 크게 받는다.
이 앨범 외에도 수많은 명반들이 많다. 그래도 자꾸 생각나며 블랙메탈 얘기를 할 떄에는 이 앨범을 빼놓고 말하고 싶지 않다.
3 likes
Mayhem - De mysteriis dom Sathanas CD Photo by valfar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video
1.Funeral Fog5:4794.825Audio
2.Freezing Moon6:2398.831Audio
3.Cursed in Eternity5:1092.121Audio
4.Pagan Fears6:2194.222Audio
5.Life Eternal6:5794.325Audio
6.From the Dark Past5:2790.619Audio
7.Buried by Time and Dust3:3492.621Audio
8.De Mysteriis Dom Sathanas6:229724Audio

Line-up (members)

10,020 reviews
De mysteriis dom Sathanas
level 7 유로니무스   100/100
May 28, 2019       Likes :  23
메탈의 역사는 유로니무스의 등장 전과 후로 나뉜다. 현세의 블랙메탈 밴드들은 모두 그에게 큰 빚을 졌다. 버줌과 비교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지만 단적인 예로서 트루 컬트 블랙메탈 탄생 이후 30년이라는 긴 세월동안 버줌 따라쟁이 밴드들은 음악의 질은 고사하고 일단 그 숫자로만 봤을... Read More
De mysteriis dom Sathanas
level 10 Divine Step   100/100
Sep 15, 2018       Likes :  22
'헬해머는 왜 카운트의 베이스 라인을 지우지 않았을까? 사실 얘도 상또라이라 살인마와 그 희생자가 같은 앨범에서 연주한다는 그 발상이 재밌다고 생각한건 아닐까?' 내가 처음 이 앨범을 들었을때 들은 생각이다. 그나저나 처음 코멘트를 남겼을때는 95점을 박았는데 어쩔수 없이... Read More
De Mysteriis Dom. Sathanas
level 7 유로니무스   100/100
Jan 27, 2023       Likes :  15
한 사람의 성격, 개성, 그리고 삶을 가장 정확하고 깊이 있게 알고 싶다면, 그 사람이 남긴 기록물과 창작물을 보면 된다. 이 박스셋은 유로니무스의 음악과 글을 통해, 그라는 존재에 대해 깊이 고찰하고 심취하게 한다. 살해되기 얼마 전, 27. 7. 93에 유로니무스가 입고 있던 티셔츠의 문... Read More
De Mysteriis Dom. Sathanas
level 20 똘복이   100/100
Nov 1, 2022       Likes :  14
D.M.D.S는 다시는 나와서는 안 되고, 또 나올수도 없는 작품이라는 것은 들을 귀 있는 이들, 그리고 진지하게 블랙메탈을 접근하고 Mayhem과 Euronymous를 추앙하는 이들이라면 모두가 알고 있을 것이다. 자살한 전임 보컬의 가사를 토대로 살해당한 이의 작곡과 기타, 살해한 이의 베이스, 그것... Read More
Daemon
level 19 Mefisto   90/100
Oct 26, 2019       Likes :  14
Mayhem은 지금까지 발매한 모든 정규앨범에 거쳐 끊임없이 변화를 시도해온 밴드 중 하나다. 첫 EP 앨범인 Deathcrush와 이 바닥 내에서 최고 명반 반열에 올라가는 De Mysteriis dom Sathanas 두 앨범 모두 많은 사람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지만 이 두 앨범조차 서로 다른 스타일을 가지고 있다. ... Read More
Live in Zeitz
Live in Zeitz Review (2016)  [Live]
level 7 유로니무스   100/100
Oct 24, 2019       Likes :  11
*유로니무스의 삶을 추억하는 유로니무스 헌정 리뷰* NRK 등 여러 미디어에 출연하였던 저명한 변호사 아버지(존함이 Helge Aarseth임) 밑에서 좋은 가정환경 속에 자랐던 유로니무스 매사 굽힐 줄 모르는 신념과 확신에 차있어서 때때로 비현실적이고 자기기만적이라는 비판을 받았던 유로... Read More
De mysteriis dom Sathanas
level 10 Redretina   100/100
Sep 30, 2014       Likes :  10
컨셉이나 음악적인 영감 뿐만이 아닌, 말 그대로 진짜 악마들의 음악을 들을 수 있는 Mayhem의 전설적인 명반, De Mysetriis Dom Sathanas. 데드와 유로니무스, 그리쉬나크의 이야기는 이제는 너무 유명해서 블랙메탈이라고 하면 보통 사람들이 떠올리는 그런 이미지로 자리잡아 버린 느낌이다 (주변... Read More
De mysteriis dom Sathanas
level 19 Mefisto   90/100
May 10, 2009       Likes :  10
두말할 필요가 없는 앨범입니다. 블랙메탈에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으시다면 반드시 필청 하셔야죠 ^^ 원래 코멘트만 쓰곤하는 저이지만 코멘트/리뷰중 일부 잘못된게 있으므로 이를 정정하고 몇가지 정보를 덧붙이고자 합니다. *본앨범의 녹음에 참여한 멤버는 Attila : Vocal Euronymous : Gui... Read More
De mysteriis dom Sathanas
level 12 Southern Kor   100/100
May 10, 2011       Likes :  8
불안감.. 차가움 .. 어두움 .. 긴장감 .. 예측불허.. 블랙메탈에 교과서가 있다면 유일한 두권의 A Blaze In The Northern Sky와 바로 이 De Mysteriis Dom Sathana 가 있을것이다. 메이헴은 벌써 결성된지 20년도 훌쩍넘었지만 아직도 수많은블랙팬들에게 칭송받는 이유가바로 이 앨범에 있다 까놓고 보... Read More
Live in Jessheim
level 20 똘복이   100/100
Dec 20, 2022       Likes :  6
1990년 2월 3일에 Jessheim에서 열린 이 귀중한 라이브는 두 가지 측면에서 매우 귀중한 가치를 지닌다. 1. Dead, Necrobutcher, Hell Hammer, Euronymous의 라인업으로 처음 시작한 라이브였다는 것. 2. 저 라이브 현장에 모였던 열혈 메탈 키드들이 블랙메탈을 하기로 마음을 먹거나 이미 하고있는 음... Read More
Live in Jessheim
level 7 유로니무스   100/100
Oct 24, 2019       Likes :  6
1990년 2월 3일,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노르웨이 전역은 물론 스웨덴, 폴란드, 그리스 등 여러 나라의 메탈팬들이 오슬로에서 25마일쯤 떨어진 소도시인 Jessheim으로 모여들었다. 예스하임의 Folkets Hus(마을회관으로서 극장이나 공연장으로 쓰이던 장소였음)에서 그날 예정된 이 공연의 라인... Read More
De mysteriis dom Sathanas
level 21 구르는 돌   85/100
Jun 5, 2010       Likes :  6
80년대 메탈 음악이 탄생한 이래로 Mayhem 만큼이나 큼직한 사건사고로 점철된 밴드가 있을까. 이 밴드는 정말 양식있는 사람이라면 이맛살을 찌푸릴만큼 불쾌한 사건들만 일으켰다. 보컬리스트 Dead의 자살부터 해서 Count Grishnackh의 반달리즘적 행각인 교회 방화, Euronymous의 살해까지 Mayhem이... Read More
De mysteriis dom Sathanas
level 7 Vincent   100/100
Apr 5, 2010       Likes :  6
멤버간의 불화, 살인, 잦은 멤버 교체 등 콩가루 밴드로 유명한 메이햄이지만, 이들도 수작은 존재한다. 유로니무스가 만들어낸 본 작은 메이햄의 멤버 간의 호흡이 절정에 다다른 작품이라 할 수 있다. 아틸라의 보이스는 마치 어두운 안개가 드리운 암흑의 숲속에서 붉은 눈을 희번뜩이... Read More
Live in Sarpsborg
level 7 유로니무스   100/100
Oct 24, 2019       Likes :  5
메이헴 1990년 전설(유로니무스, 데드, 헬해머, 네크로부처라는 전설의 라인업으로 진행된 라이브였고, 당대에는 아니었더라도 현재 메이헴이라는 밴드의 전설적 위상을 고려한다면 전설이라는 표현을 써야 마땅하다고 생각)의 4대 라이브들 중 두 번째인 Live in Sarpsborg는 1990년 2월 28일 Sarp... Read More
De mysteriis dom Sathanas
level 2 zep   98/100
Sep 22, 2007       Likes :  5
1. 감히 이렇게 이야기할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Euronymous가 참여한 Mayhem의 이 유일한 정규앨범은 음악이 표현할 수 있는 어떤 극한적인 것을 실제로 담아내고 있는 것으로 느껴진다. 질주하는 듯 거칠기만 한 Euronymous의 리프 전개와 그로울링, Hellhammer의 드러밍은 그 어떤 블랙메틀리스트... Read More
Info / Statistics
Artists : 46,037
Reviews : 10,020
Albums : 165,175
Lyrics : 216,7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