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Arise Review

Sepultura - Arise
Band
Albumpreview 

Arise

TypeAlbum (Studio full-length)
Released
GenresThrash Metal
LabelsRoadrunner Records
Length42:35
Reviewer :  level 20         Rating :  95 / 100
Date : 
Schizophrenia와 Beneath the Remains를 통하여 자신들의 이름을 알린 Sepultura는 네 번째 앨범을 제작하는 과정에서 정말 자신들이 그동안 쌓아온 역량을 남김없이 쏟아부었다. Sepultura의 어떤 작품이 밴드 최고의 역작인지는 의견이 상당히 갈리기는 하다. 만약 많은 스래쉬 메탈 팬들에게 이들의 앨범 중에서 한 작품만 고르라고 한다면 어느 누구라도 망설이게 될 것이다. 원시적인 야만성을 지닌 Schizophrenia나 타이트한 전개와 긴장감 넘치는 에너지가 인상적인 Beneath the Remains 등 이들의 초기작들은 BIG4들의 걸작 스래쉬 앨범들과 비교해도 부족함이 없기에 더욱더 고민스럽다. 고르기가 참 어렵지만, 결국은 고심하다가 Arise를 택할 것 같다.

Arise는 브라질을 떠나서 데스 메탈의 본고장인 미국 플로리다에서 녹음되었다. Beneath the Remains 발표 때부터 밴드의 작품을 프로듀싱 작업을 맡아서 했던 Scott Burns는 기존 작품들에 확연히 차이가 나는 프로듀싱을 제공했다. 거칠고 난폭했던 Sepultura는 본작에 이르러서는 상당히 말쑥해졌다. 그럼에도 그들 특유의 분노는 여전히 잘 살아있어서 Arise 앨범 전체가 죄다 어둡고 위협적으로 들리게끔 한다. Igor Cavalera의 무시무시한 드러밍부터, Andreas Kisser의 날카로운 기타 리프, 여느 때보다 분노를 토해내는 Max Cavalera의 울부짖음은 전성기적의 Sepultura가 얼마나 위압적인 밴드였는지를 잘 보여준다. 앨범의 전반부를 장식하고 있는 타이틀 곡부터, Dead Embryonic Cells, Desperate Cry는 본작의 하이라이트이자 Sepultura의 음악 인생에 있어 최고지점에 이른 곡들이다. 분노와 절망, 증오로 얼룩진 이 곡들은 밴드가 표현해내고자 하는 것이 무엇인지 잘 알려주는 곡이라 할 수 있겠다. 아마도 이때보다 Sepultura가 빛났던 순간은 없을 것이다.

정교한 레코딩에 그동안 쌓아왔던 역량을 퍼부은 이 앨범이 명반으로 대접받는 것은 당연했다. Arise는 스래쉬 메탈씬에서의 Sepultura의 위치를 크게 격상시켜주었다. Beneath the Remains를 발표했던 그 시점에 이미 모국인 브라질을 넘어선 밴드이긴 했지만, 이제 미국 출신의 거물 스래쉬 밴드들에 비교할 만큼 이들의 위상은 치솟을 대로 치솟았다. 그러나 이들이 순수 스래쉬 메탈 밴드로서 남게 되는 것은 이 앨범이 마지막이었다. Arise 이후의 Sepultura는 데스/스래쉬 메탈로부터 멀어지게 되어 기존 팬들의 반발을 사게 된다.

이후에 밴드가 발표한 Chaos A.D.나 Roots 같은 앨범들이 결코 나쁜 작품들은 아니다. 초기작들만큼 훌륭하다고는 생각되지는 않지만, 특히 Roots의 경우는 메탈 음악의 반경을 넘어 메탈 음악에 비우호적인 평론가들에게도 좋은 평을 받았으며, 대중적인 인기 또한 얻어냈다. 시각에 따라서는 90년대 중반을 Sepultura의 정점으로 볼 여지도 있다. 그러나 이때에 Sepultura는 초창기부터 밴드를 응원해왔던 충성스러운 팬들의 이반을 겪게 된다. 스래쉬 메탈의 정점인 Metallica 또한 겪었던 일이기 때문에 이상한 일은 아니다. 하지만 골수 팬을 자처할 정도로 Sepultura에 대한 애정이 깊은 것은 아니지만 이들의 변모는 덜컥 지지할수 없게 된다. 사실 메인스트림에 속하는 Metallica가 Megadeth의 작품이 아니면, 스래쉬 메탈은 크게 좋아하는 장르는 결코 아니다. 그럼에도 Arise는 각별히 좋아하는 작품이어서 이후의 Sepultura를 부정하는 것은 아니지만, 이들의 행보는 아쉽게 생각한다.
2 likes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Arise3:18955
2.Dead Embryonic Cells4:52904
3.Desperate Cry6:41975
4.Murder3:2788.84
5.Subtraction4:4886.34
6.Altered State6:34955
7.Under Siege (Regnum Irae)4:54804
8.Meaningless Movements4:40803
9.Infected Voice3:1983.33

Line-up (members)

8,487 reviews
Beneath the Remains
level 12 OUTLAW  (90/100)
Nov 23, 2018       Likes :  7
지금은 사라진지 한참이 지났지만 ' kbs 위성방송 ' 에 손미나씨와 박은석씨가 진행하는 프로를 애청했었다. 거기에서 inner self 의 라이브 영상을 처음으로 보고 말도못하게 헤비한 음악과 막연하지만 철학적인 느낌의 가사가 귀에 꽂히는 강렬한 경험에 전율했다. 다행히 얼마 후에 시내의... Read More
The Mediator Between Head and Hands Must Be the Heart
level 18 Mefisto  (80/100)
5 days ago       Likes :  3
기본적으로 Max Cavalera 탈퇴 이후의 세풀투라(이하 후기 세풀투라)의 음악을 듣고 '좋다'고 느끼기 위해서는 몇가지 전제조건이 충족되어야 한다고 본다. 1. 어떤 이유에서든 Derrick Green의 보컬에 거부감이 없어야 한다. Max Cavalera와 비교해서 한참을 못 미쳐서 싫다던가, 그냥 Derrick의 보컬... Read More
Beneath the Remains
level 6 KimiRaikkonen  (100/100)
Jun 19, 2012       Likes :  3
스래쉬의 표준으로 삼을 수 있는 앨범. 뭐 하나 빠지는 게 없다. 우선 이고르 카발레라가 만들어내는 리듬 섹션이 아주 탄탄하다. 이고르 카발레라는 내달리는 스타일은 아니지만, 힘이 넘치고 적절한 타이밍에 교묘한 필인을 넣는 센스를 갖춘 정말 뛰어난 드러머다. 레코딩도 아주 잘... Read More
Beneath the Remains
level 14 Sathanas  (96/100)
May 21, 2011       Likes :  3
Pride of South American Thrash, Sepultura! 본작은 Sepultura 를 남미 Thrash 의 대표주자로 삼게한 Sepultura 의 역사적 가치가 있는 앨범이다. US Thrash 기법을 사용한 것이 상업적 성과를 가져다 주긴 하였지만 본작은 Native 느낌 가득한 Acoustic 을 배치하여 남미 Thrash 라는 것을 확실하게 각인시켰다는 것이... Read More
Arise
▶  Arise Review (1991)
level 20 구르는 돌  (95/100)
Oct 20, 2019       Likes :  2
Schizophrenia와 Beneath the Remains를 통하여 자신들의 이름을 알린 Sepultura는 네 번째 앨범을 제작하는 과정에서 정말 자신들이 그동안 쌓아온 역량을 남김없이 쏟아부었다. Sepultura의 어떤 작품이 밴드 최고의 역작인지는 의견이 상당히 갈리기는 하다. 만약 많은 스래쉬 메탈 팬들에게 이들의 앨...
Roots
level 4 Survivor  (95/100)
Dec 23, 2016       Likes :  2
데뷔 EP와 1집으로 블랙 느낌도 나는 제대로된 데스래쉬 명반을 만들었고, 2집은 더 완벽한 데스래쉬의 정점도 찍었으며, 3집으로 스래쉬 최고의 명반도 만들었고, 4집으로 브라질 정글의 기운이 느껴지는 스래쉬 명반도 만들었다. 그리고 5집으로 대중들도 받아들일 만한 음악을 만들어 대... Read More
Schizophrenia
level 14 Sathanas  (100/100)
Jul 26, 2013       Likes :  2
Lunatic Insanity! Schizophrenic Thrash! Sepultura 라는 이름으로 결성된 이 Band 는 Wagner Antichrist 는 Sarcófago 를 결성하고, Jairo Guedes 는 음악적 방향성이 상이하여 탈퇴 그리하여 Andreas Kisser 를 영입을 하게 되었고 비로소 3기 Sepultura 를 통하여 Band Identity 를 확실하게 갖추었다. 그렇게 3기 Sepultura 의 첫... Read More
Beneath the Remains
level 7 샤그라쓰  (98/100)
Jan 16, 2012       Likes :  2
메탈 변방 브라질출신의 새내기 세풀투라를 세계적인 락스타로 만들어준 스래쉬메탈 역사에 길이 남을 걸작이다. 이 앨범을 바탕으로 브라질 헤비메틀 계가 세계로부터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이 앨범은 명반, 그 이상의 가치가 있는 것이다. 이 앨범의 가장 큰... Read More
Arise
level 14 Sathanas  (90/100)
May 26, 2011       Likes :  2
The Last Pure Thrash Of The Sepultura!!! 본작까지의 Sepultura 는 과격한 Thrash Metal 을 고수하고 있다. 그렇지만 숨고르기가 필요했던 것인가 조금은 무거운 속도를 보이고 있다. 본작을 끝으로 Sepultura 의 순수한 Thrash 는 막을 내리는데 그것이 Slayer 의 전철을 밟고 있는 느낌이다. Dave Lombardo 탈퇴로 Sl... Read More
Beneath the Remains
level 20 Sepultura  (96/100)
Mar 13, 2006       Likes :  2
우선 세풀이의 3집대망의 세계데뷔작품이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막스의 목소리가 덜 다져진 거친 그로울링에 가까운 소리와 함께.. 메틀리카의 사운드를 그냥 무의식적으로 계승한게 마음에 걸린다.. 그러나 전체적으로.. 세계시장에 내 놓은 대표밴드들중에서 가장 마초적이었고,.. 브... Read More
Info / Statistics
Artists : 35,402
Reviews : 8,487
Albums : 126,967
Lyrics : 163,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