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Death & Legacy Review

Serenity - Death & Legacy
Band
Albumpreview 

Death & Legacy

TypeAlbum (Studio full-length)
Released
GenresProgressive Power Metal
LabelsNapalm Records
Length1:07:15
Reviewer :  level 20         Rating :  80 / 100
Date : 
Serenity는 프로그레시브 메탈의 카테고리에 속하는 밴드로 분류되곤 한다. 전작까지는 분명 프로그레시브 메탈 밴드라고 불러도 크게 무리는 없었을 것이다. 하지만, 세 번째 앨범에서 밴드는 프로그레시브 메탈의 바운더리를 벗어나고 만다. 이러한 변화를 긍정적으로 받아들여야 할지 아니면, 부정적으로 받아들일지는 리스너의 취향에 달려있다. 본작을 집어들고 나서는 개인적으로 Serenity가 어떤 방향을 제시해도 실망하지 않을 것 같다는 확신이 든다. 물론 이 밴드의 전작에 애정을 품고 있는 사람으로서는 Serenity의 변모가 아쉬운 부분도 있다. 그러나 프로그레시브 메탈과 거리를 두고 파워 메탈과 심포닉 메탈에 방점을 찍은 이 앨범은 전작에 필적하는 수작이라 불리는 데에는 부족함이 없을 듯하다. 본작은 심포닉 파워 메탈을 즐기는 리스너라면 거부할 수 없을 것이다. New Horizons이나, The Chevalier, 파워 메탈의 정수를 담은 Youngest Of Widows, 그리고 명품 발라드 송이면서 절절한 솔로를 들려주는 Changing Fate까지, 장르 내에서 이정도 잘 만들어진 작품도 드물겠다는 생각이 든다. 그러나 많은 사람들이 지적하는 것처럼, 다소 화려한 사운드를 표방하면서 쉽게 질리는 측면이 없다고는 못하겠다. 전작인 Fallen Sanctuary보다 쉽게 다가오지만, 그만큼 빨리 질릴 수도 있겠다는 생각을 지우기는 어려울 듯하다. 멜로디 라인면에서는 전작보다 우월하지만 깊은 맛은 덜 우러나온다는 사실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Set Sail To... (Intro)0:29701
2.New Horizons6:49851
3.The Chevalier5:32851
4.Far From Home4:48801
5.Heavenly Mission5:24801
6.Prayer (Interlude)1:22701
7.State Of Siege6:48801
8.Changing Fate5:42851
9.When Canvas Starts To Burn4:48801
10.Serenade Of Fiames4:55801
11.Youngest Of Widows4:08851
12.Below Eastern Skies (Interlude)1:35701
13.Beyond Desert Sands4:54801
14.To India's Shores4:34801
15.Lament (Interlude)0:40-0
16.My Legacy4:45-0

Line-up (members)

  • Georg Neuhauser : Vocals
  • Thomas Buchberger : Guitar
  • Andreas Schipflinger : Drums, Vocals
  • Mario Hirzinger : Keyboards, Vocals
8,505 reviews
cover art Artist Album review Reviewer Rating Date Likes
Long Live the King previewNarnia Long Live the King Review (1999) level 20 구르는 돌 7534 seconds ago0
Eat the Heat previewAccept Eat the Heat Review (1989) level 20 구르는 돌 809 hours ago1
And Thou Shalt Trust... the Seer previewHaggard And Thou Shalt Trust... the Seer Review (1997) level 20 구르는 돌 809 hours ago1
Nasty Reputation previewAxel Rudi Pell Nasty Reputation Review (1991) level 20 구르는 돌 8010 hours ago1
In Live Concert at the Royal Albert Hall previewOpeth In Live Concert at the Royal Albert Hall Review (2010)  [Video] level 5 SoftMetal 1001 day ago1
Liar Flags previewRunic Liar Flags Review (2006) level 20 구르는 돌 651 day ago0
Dethroned and Uncrowned previewKatatonia Dethroned and Uncrowned Review (2013) level 20 구르는 돌 851 day ago0
Shot in the Dark previewGreat White Shot in the Dark Review (1986) level 20 구르는 돌 751 day ago1
Shadowland previewNocturnal Rites Shadowland Review (2002) level 20 구르는 돌 801 day ago1
Godspeed on the Devil's Thunder previewCradle of Filth Godspeed on the Devil's Thunder Review (2008) level 3 Chaoser 953 days ago1
The Headless Children previewW.A.S.P. The Headless Children Review (1989) level 20 구르는 돌 903 days ago4
Innocence & Decadence previewGraveyard Innocence & Decadence Review (2015) level 20 구르는 돌 804 days ago1
Mdłości + Further Down the Nest previewMgła Mdłości + Further Down the Nest Review (2007)  [Compilation] level 18 똘복이 904 days ago4
Ludens previewBring Me the Horizon Ludens Review (2019)  [Single] level 6 공공의적 804 days ago1
Let Mortal Heroes Sing Your Fame previewSummoning Let Mortal Heroes Sing Your Fame Review (2001) level 20 구르는 돌 806 days ago1
Fallen Sanctuary
level 9 thy_divine  (82/100)
Sep 20, 2008       Likes :  1
프로그레시브의 대표적인 그룹. 역시 호주는 프록메탈의 전문국가라는 생각이 든다. Vanishing Point와 몇 안되는 그룹이 모두 여기 출신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버니싱포인트는 프록메탈이라기 보다는 멜스파워라는 색깔이 짙다. 반면 세레니티는 웅장한 파워가 느껴지는 프로그레시브 메탈이... Read More
Info / Statistics
Artists : 35,486
Reviews : 8,505
Albums : 127,373
Lyrics : 163,8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