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Arch Enemy - Tyrants of the Rising Sun - Live in Japan
The cover art of the album contains the Rising Sun flag.

The Rising Sun flag is a symbol of Japan's Imperialism and Fascism. It is the same as the Nazi flag of Germany. German never reuses its symbol of Nazi after the World War 2. However Japan proudly uses it again and again without any compunction.

Still there are many victims who are suffering from Japan's past Imperialism and Fascism. Even Japanese government disapproves of apologizing to victims for its atrocities. Even though you can not fully understand victims' grief, not using the Rising Sun flag will help them at least in some ways.

Tyrants of the Rising Sun - Live in Japan

Band
TypeLive album
Released
GenresMelodic Death Metal
LabelsCentury Media Records
FormatCD, Digital
Length1:27:51
Ranked#222 for 2008 , #6,139 all-time
Reviews :  1
Comments :  37
Total votes :  38
Rating :  70.5 / 100
Have :  13       Want : 1
Submitted by level 15 김한별
Last modified by level 21 Eagles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Arch Enemy - Tyrants of the Rising Sun - Live in Japan CD Photo by Mefisto
Tyrants of the Rising Sun - Live in Japan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Disc 1
1.Intro / Blood on Your Hands5:37901
2.Ravenous3:55851
3.Taking Back My Soul5:16801
4.Dead Eyes See No Future4:22801
5.Dark Insanity3:59801
6.The Day You Died4:55801
7.Christopher Solo2:32751
8.Silverwing5:26901
9.Night Falls Fast3:37751
10.Daniel Solo3:30751
Disc 2
1.Burning Angel4:40851
2.Michael Amott Solo (incl. ‘Intermezzo Liberté’)3:24801
3.Dead Bury Their Dead4:57801
4.Vultures6:51801
5.Enemy Within4:29801
6.Snowbound2:14751
7.Shadows and Dust5:12751
8.Nemesis5:04901
9.We Will Rise4:33801
10.Fields of Desolation / Outro3:14801

Line-up (members)

Production staff / artist

  • Paul Smith : Producer
  • Hibino : Recording Engineer
  • Andy Sneap : Mastering, Mixing Engineer
  • Hiroaki Matsumoto : Engineer
  • Hiroshi Furubayashi : Engineer
  • Maiko Oda : Engineer
  • Niklas Sundin : Artwork
Recorded at the Tokyo Forum on March 8, 2008.

Tyrants of the Rising Sun - Live in Japan Videos

Tyrants of the Rising Sun - Live in Japan Reviews

 (1)
Reviewer :  level 20   90/100
Date : 
Arch Enemy의 팬들 사이에서 전임 보컬인 Johan Liiva를 그리워하는 목소리는 지금도 심심치 않게 들을 수 있다. 옛 팬들의 이와같은 향수는 충분히 이해할 수 있는 노릇이다. 그가 참여했던 초기 명작들 Stigmata, Burning Bridges를 들어보면 어째서 Johan Liiva 시절의 Arch Enemy가 추앙받는지 알 수 있다. 개인적으로는 Angela Gossow가 참여한 작품들도 그 못지 않다고 생각하지만, Burning Bridges야말로 밴드를 상징하는 단하나의 작품이라는 사실에는 충분히 동의한다. 그러나 라이브 무대를 고려한다면, 이와같은 평가는 금세 뒤집힐 수밖에 없다. 정규앨범에서 두 보컬의 역량은 거의 동급이라 생각한다. 취향차이에서 호불호가 갈리는 편이지만, 적어도 나는 Johan Liiva나 Angela Gossow는 클래스 측면에서 본다면 대등한 레벨이라고 생각된다. 그렇지만 라이브 무대에서 보이는 두 사람의 퍼포먼스는 명암이 갈린다고 할 수 있겠다. 개인적으로 Johan Liiva 재적시에 만들어졌던 Burning Japan Live 1999는 실망스러웠다. 정규앨범에 실린 버전보다 확실히 가벼워진 그의 목소리톤은 여러모로 아쉬웠다. 반면에 Angela Gossow는 라이브 무대에서는 매우 만족스러웠다. 그녀가 참여한 작품인 Rise of the Tyrant나 Wages of Sin을 들으면서, 스튜디오 앨범에 실린 목소리를 과연 라이 ... See More

Tyrants of the Rising Sun - Live in Japan Comments

 (37)
level 4   100/100
Arch Enemy의 명곡들을 뛰어난 라이브로 감상할 수 있는 명반
level 10   80/100
살인, 성폭행 등 중범죄를 저지른 이들의 작품에는 '죄는 미워해도 그의 음악은 미워하지 말라' 를 시전할수 있다면. 또는 '그래도 음악은 좋다' 고 칭찬하며, 음악은 단지 음악으로만 받아들여 평가하고 있다면, 음반 평가에 있어 본작에 유난히 엄격한 지극히 이중적 도덕 판단의 태도는 저 스스로 지양해야겠다-라고 제 모습을 돌아보게하는, 멋진 라이브입니다.
level 4   40/100
지나가는 길에 기분이 확 상한다...
level 14   40/100
음악이 아무리 좋고, 라이브 실황이 잘 녹음되었다 하더라도, 커버가 쓰레기이기 때문에 평가할 가치가 없다.
4 likes
level 14   40/100
3집 이후론 음악도 내 취향과는 멀어지더니 이제 이런 앨범커버로 있던 정 마저 떨어뜨리네.....
level 14   40/100
믿고 거르는 밴드
level 9   80/100
훌륭한
level 6   40/100
이건 아니지......
level 17   40/100
음...아치에너미가 이렇게 무식했었구나...
level 14   40/100
아치에너미 미친건가? 내가 아치에너미를 멀리하게된 결정적인 이유가된 앨범 이 앨범부터 난 아치에너미의 음악에 의문을 품게됐다
level 1   80/100
앨범커버가 너무 거슬려서 80점.. 커버만 좀 어떻게 해줬으면 만점 주는데,,
level 7   100/100
shut up and listen and move your body..
level 9   90/100
영상을 볼 때마다 부럽다는 생각밖에 안 든다.
level 8   40/100
앨범 표지 봐라ㅡㅡ
level 12   95/100
표지는 뭐..짜증난다만 일단 라이브 자체로는 뛰어나다.
level 6   40/100
서양애들 참 무식한건지 관심이 없는건지... 40점도 너무 후한 점수다.
level 7   40/100
끝내주는 앨범 커버.
level 8   50/100
커버는 좀 어떻게 안 될까?
level 6   95/100
진면모가 드러난다
level   85/100
안젤라의 지치는 않는 화끈한 스테미너에 경의를 표하는..흠잡을데 없는 '최광(狂)'의 라이브앨범
1 2

Arch Enemy Discography

Album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Album82.2402
Album85344
Album91.112010
Live78.8122
Album88.4726
Album77.9363
EP8650
Album79573
EP-00
Album89.61109
▶  Tyrants of the Rising Sun - Live in JapanLive70.5381
Album77301
Album77.2442
Live7010
Album86.6867
EP8520
Live9540
Live-00
Album81.4462
Info / Statistics
Artists : 38,979
Reviews : 9,171
Albums : 140,305
Lyrics : 187,0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