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Album reviews/comments
Collection
Album Photos
level 9 dragon709's profile
Username dragon709   (number: 7158)
Name (Nick) dragon709  (ex-marine)
Average of Ratings 82.3 (253 Albums)   [ Rating detail ]
Join Date 2011-04-10 16:39 Last Login 2018-07-22 22:17
Point 51,621 Posts / Comments 158 / 308
Login Days / Hits 448 / 1,116 E-mail
Country Korea Gender / Birth year

Black Sabbath를 가장 좋아하고
Hardrock과 Heavymetal, Thrash를 즐겨 듣는 리스너이자 아마츄어 헤비메탈밴드에서 연주하는 Bassist입니다.

모두가 똥반이래도 내 귀에만 잘 들리면 명반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입니다.
반대로 모두가 찬양을 헤대도 내귀에 안들어오면 별로인 거구요.

음악은 다른 사람이 들어주는게 아니라 내가 듣는거라 당연히 나 위주이지만 그렇다고 내 취향이나 생각을 강요하거나 다른이의 취향을 폄하하진 않습니다.

코맨트는 99.9% 소장중이거나 소장했었던 음반들 위주입니다.
시간이 흘러 취향이 바뀌듯 코맨트의 내용이나 평가는 달라질 수 있으며 코맨트에 대한 내용은 지극히 개인적인 취향이 앞선 주관적 의견입니다.

하지만 절대자라도 되는 냥 달랑 몇점 메겨놓고 최소한의 표현도 없는 개념없는 짓은 사양합니다.
Artists submitted by dragon709
0 artists
Artist name Genres Country Albums Votes Date
no data
Albums submitted by dragon709
0 albums
cover art Artist name Album title Release date Rating Votes Date
no data
preview  Fastway  -  preview  Waiting for the Roar (1986) (80/100)    2018-03-01
Waiting for the Roar 예전 LP로 들었던 밴드인데 최근에 cd로 재구매를 했다.
전작들에 비해 신서사이저나 오케스트레이션의 도입으로 특유의 단촐한 밴드구성의 스트레이트한 맛 대신 다양하고 실험적인 풍성한 사운드를 내세운 앨범이다.
처음 들었을땐 몇몇곡에서 너무 기름칠(?)을 하고 있어서 좀 거북 스럽기도 하고 그 전의 2집인 All Fired Up의 스트레이트하고 담백한 사운드로 처음 접했기에 상당히 낯설고 불만족이었는데 계속 듣다보니 적응이 된것인지 점점 귀에 붙긴 했지만 그래도 그냥 먹어도 맛있는 음식에 억지로 첨가된 조미료가 주는 살짝 과한 맛 같은 꺼림직함은 어쩔수 없다.

물론 내 취향에서 조금 어긋난것이지 전체적으로 곡들의 퀄리티는 뛰어나고 멤버들의 연주도 수준급이다.
또한 발매년도를 생각해 보면 이런 실험적인 시도 자체가 이들에겐 참신한 도전이었던게 아닐까 싶다.

비장미 넘치는1번 트랙 The World Waits For You 가 특히 기억에 남고 보컬 데이브 킹의 목소리도 전성기의 날카롭고 힘있게 때리고 있다. 후에 킹은 Katmandu라는 꽤 멋있는 하드락 밴드에서 다시 그 보컬실력을 발휘하게 된다.

아마도 밴드의 멤버들은 이들의 discography에서 이런 실험적인 앨범 한장 정도 만들고 싶었던게 아닐까 싶다.
Waiting for the Roar photo by dragon709
1
preview  Bad Moon Rising  -  preview  Opium for the Masses (1995) (85/100)    2017-12-10
Opium for the Masses Bad Moon Rising은 이 앨범까지 3장의 정규작이 전부 국내에 라이센스로 발매된걸로 알고있다.
바다 건너 일본에선 꽤나 큰 인기밴드 였고 덕 알드리치 또한 엄청나게 대우받는 기타리스트 였다는데 아마도 그 덕이 좀 있었겠지...
한국에 내한 왔을 당시 사람 많은 거리를 누비고 다녀도 아무도 알아보지도 않고 방해받지 않아서 편하게 돌아다니며 쇼핑도 마음껏 할 수 있어서 좋았다고 하던데... 어쨋든 국내 인지도는 그닥이었고 판매고 또한 별로 였지만 덕분에 나같은 하드락 빠들은 그들을 쉬 접할 수 있어서 좋았다.
이 음반은 다분히 당시의 주류였던 얼터네이티브/그런지의 영향이 느껴진다... 그래도 그 근간엔 끈끈한 하드락이 지탱하고 있고 또한 이들의 마지막 여정이라 그런지 앞의 두 앨범들과 같이 특별하게 느껴진다.
덕의 기타에 얹혀진 칼 스완의 목소리를 다시 들을수 있을지....
Opium for the Masses photo by dragon709
1
preview  Gary Moore  -  preview  We Want Moore! (1984)  [Live] (90/100)    2017-03-05
We Want Moore! 중고딩 시절 오아시스, 성음, 지구, 서울 레코드 같은 음반사들이 해외 유명 음반사들과 라이센스 계약을 맺고 국내에 음반을 유통하던 시절... 예음 레코드 라는 음반사에서 더블 LP로 발매 된 것을 별다른 정보 없이 그저 쟈켓에 등장하는 인물이 멋있어 보여 구매했던 음반.

게리 무어와의 첫 만남이었는데 당시에 매우 폭발적이면서 귀에 쏙쏙 박히던 사운드라 매우 흡족하게 들었던 기억이 새록새록 하다. 특히 기타와 보컬을 동시에 이렇게 멋지게 소화해 낸다는게 참 경외스러웠다.

이때부터 시작해 게리 무어의 빅 팬이 되어버렸고 그의 블루스로의 회귀와 같이해 블루스를 접하게 됐고 그 덕분에 이젠 나름 블루스 라는 음악에 푹 빠지게 되었다.

후에 블루스로의 회귀 이전 폭발적인 하드락 /헤비메탈 사운드를 만끽할 수 있는 음반으로 어느 곡 하나 귀에 안박히는게 없을 정도로 선곡이나 연주가 훌륭하다. 다만 한 공연 전체의 녹음이 아니라 몇군데 공연의 퍼포먼스를 짜집기 한걸로 알고 있는데 그 부분이 좀 아쉽지만 나름 들어줄만 하다.

게리 무어 생전에 블루스 스타일의 음악으로 가진 내한공연을 다행히도 지근거리에서 본적이 있는데 그 공연을 보면서 하드락 시절에도 내한을 와 줬었으면 어땟을까 하는 바램이 굴뚝이었지만 이젠 불가능한 일... 이 시절의 젊은 게리 무어의 공연을 대리체험할 수 있는 적절한 음반이다....

R.I.P Gary....
We Want Moore! photo by dragon709
1
9.0: Live preview  Slipknot  -  preview  9.0: Live (2006)  [Live] (60/100)    2018-07-21
음.. 2cd임에도 헐값에 중고로 나왔길래 냅다 집어 들었더니.... 여기 코맨트좀 확인 해보고 살껄 -_-;;; 그래도 머 싼맛에;;;;;
9.0: Live photo by dragon709
On the Seventh Day God Created... Master preview  Master  -  preview  On the Seventh Day God Created... Master (1991) (90/100)    2018-07-15
거대하게 다가오는 해일 파도와 같은 올드스쿨 데스메탈!
On the Seventh Day God Created... Master photo by dragon709
Eliminator preview  ZZ Top  -  preview  Eliminator (1983) (90/100)    2018-07-03
ZZ Top 작품중애서 가장 좋아하는 음반~! 블루스를 바탕으로 한 파워풀하고 흥겨운락앤롤은 언제 꺼내어 들어도 아드레날린 분비를 촉진시킨다~! 특히Sharp Dressed Man은 필청트랙!
Eliminator photo by dragon709
Resurrection preview  Michael Schenker Fest  -  preview  Resurrection (2018) (90/100)    2018-07-01
전성기의 그 보컬실력들에 비해 아주 살짝씩 아쉬운 부분은 있지만 꽤 멋들어지고 촌스럽지 않은 음악들을 들려준다. 쉥커 옹의 연주도 아직 화력 만점이고 단순히 추억팔이용 으로 생각하기엔 너무도 멋진 결과물이다.
Resurrection photo by dragon709
Tyrants of the Rising Sun - Live in Japan preview  Arch Enemy  -  preview  Tyrants of the Rising Sun - Live in Japan (2008)  [Live] (40/100)    2018-06-27
3집 이후론 음악도 내 취향과는 멀어지더니 이제 이런 앨범커버로 있던 정 마저 떨어뜨리네.....
Pronounced Leh-Nerd Skin-Nerd preview  Lynyrd Skynyrd  -  preview  Pronounced Leh-Nerd Skin-Nerd (1973) (95/100)    2018-06-27
분명 Metal은 아니지만 Rock이라는 카테고리 안에서도 이정도로 흡입력 있는 음반은 내 경험치에선 손에 꼽을만 하다.낡고 옛스럽고 촌스럽지만 나는 오히려 신조류의 눈부시게 반짝이고 화려한것 보다 더 정감있고 익숙해서 자주 듣는다.
Coup de grâce preview  Treat  -  preview  Coup de grâce (2010) (85/100)    2018-06-26
와 진짜 세상은 넓고 들을 음악은 많다~! 이렇게 멋진 밴드를 이제야 알게 됐다니;;;; 더군다나 1985년도에 데뷔한 밴드를;;; 멜로디가 귀에 날아와 쏙쏙 박힌다~!
Coup de grâce photo by dragon709
Nobody's Perfect preview  Deep Purple  -  preview  Nobody's Perfect (1988)  [Live] (80/100)    2018-06-26
Burn 이후의 음반들은 크게 매료되지 않아서 반신반의 했는데 참 좋게 들었다. Made In Japan의 포스에 비할바는 아니지만 크게 흠잡을데 없이 안정적이고 연륜이 느껴지는 실황음반이다.
Nobody's Perfect photo by dragon709
On Twilight Enthroned preview  Throne Of Ahaz  -  preview  On Twilight Enthroned (1996) (90/100)    2018-05-24
다른건 모르겠고 Black Sabbath의 블랙메탈버전 카피곡이 있기때문에 무조건 베리굿이다~!
On Twilight Enthroned photo by dragon709
First Spell preview  Gehenna  -  preview  First Spell (1994)  [EP] (95/100)    2018-05-20
음악을 듣다보면 그 선율이 마치 시각적 환상을 주는 기분이 들 때가 있는데 이 음반이 내겐 그렇다. 난 아직도 블랙메탈이 전반적으로 어렵다. 하지만 이 음반은 내가 가진 음반중 가장 많이 찾아 듣게된다.
First Spell photo by dragon709
View all comments »
Scars of the Crucifix Mad at God (95/100)    2018-04-15
preview  Deicide  -  preview  Scars of the Crucifix (2004)
Sad Wings of Destiny Genocide (90/100)    2018-02-09
preview  Judas Priest  -  preview  Sad Wings of Destiny (1976)
Sad Wings of Destiny The Ripper (95/100)    2018-02-09
preview  Judas Priest  -  preview  Sad Wings of Destiny (1976)
Brave New World Brave New World (90/100)    2018-02-03
preview  Iron Maiden  -  preview  Brave New World (2000)
Paranoid Electric Funeral (95/100)    2018-01-14
preview  Black Sabbath  -  preview  Paranoid (1970)
Paranoid Iron Man (95/100)    2018-01-14
preview  Black Sabbath  -  preview  Paranoid (1970)
Paranoid Paranoid (100/100)    2018-01-14
preview  Black Sabbath  -  preview  Paranoid (1970)
Paranoid War Pigs (100/100)    2018-01-14
preview  Black Sabbath  -  preview  Paranoid (1970)
Rising Stargazer (100/100)    2018-01-12
preview  Rainbow  -  preview  Rising (1976)
Rising Starstruck (90/100)    2018-01-12
preview  Rainbow  -  preview  Rising (1976)
View all ratings »
Album lyrics submitted by dragon709
0 album lyrics
cover art Band Lyrics Album Lyrics Date
no data
Subject Date Hits
뒷북 김치전을;;;;;;; [18]  2018-07-03 426
저도 최근 지름샷을 ~! [7]  2018-05-26 403
반가운 택배가~ [13]  2018-05-09 454
cdp를 새로 구매했는데;;;;;; [4]  2018-04-28 422
Subject Date Hits
12월 12일 합정동DreamHall "Pantera"헌정공연  2015-12-05 934
Info / Statistics
Artists : 33,461
Reviews : 7,613
Albums : 118,393
Lyrics : 145,3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