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Evangelion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Black Metal, Death Metal
LabelsNuclear Blast
Running time42:00
Ranked#10 for 2009 , #336 all-time (Top 9.3%)
Reviews :  3
Comments :  33
Total votes :  36
Rating :  89.1 / 100
Have :  33       Want : 2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Mefisto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Line-up (members)

  • Adam "Nergal" Darski - Vocals, Guitars
  • Zbigniew Robert "Inferno" Prominski - Drums, Percussion
  • Tomasz "Orion" Wróblewski - Bass
  • Patryk Dominik "Seth" Sztyber - Session Guitars
The album was mixed at Miloco Studios in London, England by Colin Richardson (Machine Head, Slipknot, Napalm Death).

The digipack edition include a bonus DVD with behind the scenes footage and expanded artwork.


Japanese edition includes "Total Invasion" as a bonus track

A video for "Ov Fire And The Void" was recorded.

"Lucifer" has a guest perfomance by Maciej Malenczuk on vocals. The lyrics are a poem written by Polish poet Tadeusz Miciński.

Reviews

Reviewer :  level   (85/100)
Date : 
Poland는 동유럽 공산권에 속한 역사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여타 지역에 비해 Vader, Decapitated, Riverside, Pathfinder등 익스트림과 파워메탈 등지에서 활동하는 유수의 밴드들을 보유하고 있다. 블랙메탈에 뿌리를 두고 상당히 세련된 데스메탈을 들려주는 Behemoth는 그중에서도 가장 큰 영향력을 가지는 밴드로, 데뷔 후 20년이 넘은 지금도 여전히 강력한 포스를 내뿜고 있다. 불경한 분위기를 조성하면서도 그 속에서 무서움까지 이끌어내는 이들의 능력은 연륜 혹은 관록이라는 단어로 설명될 수 있을 것이다. Evangelion이라는 타이틀에 걸맞게 세기말적인 공포를 모던한 데스메탈의 사운드로 풀어내고 있으며, 특유의 개성으로 유명한 프론트맨 Nergal과 익스트림 계열에서 굴지의 테크니션으로 꼽히는 드러머 Inferno의 이름이 헛되지 않음을 증명하고 있다. Daimonos부터 서사시적인 공포를 재현하며, Ov Fire And The Void에서 펼쳐지는 공포스러운 리프는 이들이 들려주는 데스메탈의 깊이가 결코 얕지 않음을 알려준다.
1
Reviewer :  level   (90/100)
Date : 
Demigod이 발표되었을 때만 해도 이제 Behemoth는 진화의 정점에 도달한 듯했다. 더이상 발전의 여지가 없어 보일 정도로 Demigod은 완벽 그 자체인 작품이었다. 그 후속작 The Apostasy는 사실 Demigod의 자기복제나 다름없었다. 단지 Behemoth는 여전하다는 인식만을 남겨주었을 뿐이다. 작품 자체는 나무랄 데 없는 명품이었지만, 새로운 요소는 거의 눈에 띄지 않았다. Nergal도 이제 아이디어가 떨어졌을 법도 되었다고 생각했다. 데뷔 앨범 당시부터 그는 정말 양작만 발표해왔다. Demigod에 그대로 안주해도 좋다고 생각했었다. 그러나 이런 내 생각을 무시하듯이 Behemoth는 안주를 거세게 거부했다. 전작보다 더 브루털한 사운드를 강화한 Evengelion은 밴드의 이정표가 되어주었던 Demigod에 필적하는 작품이다. 청자를 압살시키려는 듯한 Nergal의 짐승 같은 그로울링과 탄력받은 기타, 익스트림 메탈씬에서도 손꼽히는 실력자인 Inferno의 퍼부어대는 드러밍은 귀기가 느껴지기까지 하다. 포악한 연주와 과격한 그로울링이 토해내는 곡들의 퀄리티는 익스트림 메탈을 추종하는 밴드들이 그토록 만들고 싶어하는 불경함의 극치를 보여주고 있다. 본작의 지상목표는 마치 사악함, 불경함의 이데아를 그대로 구현하는 것인 듯하다. Evangelion을 통해 Behemoth는 또 한차례 데스 메탈/블랙 메탈 밴드로서의 존재를 멋지게 증명해냈다. 이쯤되면 밴드를 진두지휘하는 Nergal의 음악적 역량의 한계가 어디까지일지 궁금해진다.
0
Reviewer :  level   (96/100)
Date : 
Behemoth(베헤못)

일반적으로 구약성서에 나오는 5번째 천지창조에 탄생한 짐승들의 왕이라 불리는 괴수다.
보통은 이렇게 알고 있지만, 중세 악마학에서는 이 짐승을 다르게 왜곡시켰는데, 구약성서에 나오는 하마같이 생긴 묘사는 나오지 않는다, 배가 불룩 튀어나온 익살스런 모습에 코끼리 코같은 길쭉한 코를 지닌 이 괴수는 지옥의 어딘가에서 세상이 종말할 날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으며, 어둠을 관장하는 자, 사탄의 또 다른 이름이라 불릴 정도로 사악한 짐승으로 묘사를 하였다.

본문으로 돌아가서, 이 불경스런 짐승의 이름을 밴드 명으로 한 이들은 악마학에 나오는 예언을 토대로 서사시적인 전개, 묵시적이고 계몽적인 가사를 밑 바탕으로 한 파괴적이고 무자비한 사운드를 구사한다.

이번 앨범 역시, 전작보다 훨씬 더 무자비하고, 사악해졌다.

이 앨범은 “Zos Kia Cultus” “Thelema 6”에서 보였던 불경스러움과, 강도, 힘을 가장 이상적인 경지로 도달시켰다고 생각된다. 파멸을 외치는 네르갈의 마기가 짙은 그로울링, 리듬 섹션을 아예 가지고 노는 Seth, Orion과 Inferno의 상당한 실력들이 이들이 가지고 있는 전문적 사항 수준이 비약적으로 발전하였다는 느낌을 준다.. 매 앨범을 거듭할 수록 진화하는 그들의 행보에 쏟아지는 찬사들.. 수장 네르갈이 이끄는 블랙 메틀의 중심축 베헤모스의 또 다른 역작. 들을 때마다 전율이 돋는 꽉찬 사운드, 쉴새 없이 내달리는 기타 리프, 칼날같은 섬뜩한 소리를 내면서도 마구 두들겨 대는 인페르노의 드럼과 퍼커션까지, 청자의 오감을 만족시키는 베헤모스의 파워가 그저 놀라울 따름이다. 총체적으로 이것은 정말로 냉혹하고, 무겁고, 서사시적인 앨범이다. 어쩌면 이들이 많은 사람들에 의해 사타니즘 블랙 메탈의 고전, 표준으로 간주될 잠재성도 없잖아 있다고 느껴진다.

이러한 시점에서 이제, 그들의 추종자들이 더욱 확산되는 것도 시간문제인 듯 하다.
4

Comments

level   (95/100)
정말 이 정도로 불경하고 사악하면서 동시에 죽여주는 음악을 들려주는 밴드는 이들뿐이 아닐까싶다. Daimonos는 도입부 드러밍부터 끝까지 정말 대박이다.
level   (90/100)
90점.
level   (100/100)
첫곡 도입부분 드러밍 정말 예술이다..
level   (100/100)
몇일전 공연을보고 다시 앨범들을 들어보고있다 미안하다 몰라봐서~ 무자비 하다는말은 behemoth를 위해 나온말인듯
level   (85/100)
Daimonos를 들으면 Demigod의 상위호환이라는 느낌이 온다. 드럼라인 예술,,,
level   (100/100)
사탄의 탱크가 굴러간다!!
level   (100/100)
으아아아아아아아
level   (75/100)
깔끔하게 잘 만들었다. 마지막 곡이 특히 맘에 든다.
level   (95/100)
베헤모스를 찬양하라
level   (100/100)
왜 베히모스 베히모스 하는지 알게 되었다.
level   (90/100)
정말 무자비하게 갈겨대는 앨범. 1번 트랙은 "공격!!!!" 이라고 외치는 것 같다.
level   (90/100)
묵직하고 기괴하면서 파괴적인 이것이야 말로 '블래큰'데스라는 장르명을 잘 표현했다고 본다.
level   (95/100)
Satanist는 더 들어봐야 알겠지만 아마 베히모스를 더불어 모든 블랙/데스 앨범중 최고가 아닐까.. 생각.. Inferno의 드럼 테크니션은 정말 대단하다..
level   (80/100)
This shit is real hot!
level   (90/100)
이들의 앨범중 최고
level   (85/100)
이제 이들은 또다른 블랙메탈의 방향성을 제시하는 선구자 중 하나라고 봐도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
level   (85/100)
견디기 힘든 파괴력을 가진 엘범., 모던 익스트림메탈이 나아갈 방향을 제시하는 아주 모범적인 엘범. 이미 베헤모쓰의 영향력 아래 생겨나는 밴드들이 상당수인걸 보면, 이 팀의 선구자적인 영향력을 알 수 있다. 다만 너무 건조하게 후려패는 느낌인게 흠이라면 흠
level   (80/100)
어느 그로울링이 네르갈의 사악함을 뛰어넘을수 있을까
level   (85/100)
베헤모스 입문작. 블랙큰드 데스메탈?? 인지 뭔지는 모르겠고 X나 무식하게 달리는건 확실히 알겠다 ㅋㅋㅋ
level   (70/100)
dá sa
1 2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2,510Studio 84 72
preview 2,548Studio 83.1 83
preview 2,772Studio 83 61
preview 1,867Studio 86.2 91
preview 2,338Studio 84.4 81
preview 803Studio 88.7 172
preview 478Studio 88.2 323
preview 1,164Studio 88.6 113
preview 336Studio 89.1 363
preview 119Studio 91.6 434
preview Studio - 00
Info / Statistics
Bands : 28,299
Albums : 101,886
Reviews : 6,570
Lyrics : 94,476
Top Rating
 Immolation
Kingdom of Conspiracy
 rating : 89.4  votes : 9
 Slayer
Christ Illusion
 rating : 81.3  votes : 38
 Machine Head
The Blackening
 rating : 90.9  votes : 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