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O Solitude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Funeral Doom Metal
LabelsFirebox Records
Running time57:42
Ranked#89 for 2003 , #2,689 all-time (Top 74.5%)
Reviews :  3
Comments :  5
Total votes :  8
Rating :  82.3 / 100
Have :  4       Want : 0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Eagles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O Solitude9:50-0
2.Don`t Mourn14:00-0
3.Time7:38-0
4.Envy Us7:57-0
5.Curse The Morning Light18:17-0

Line-up (members)

  • Kostas Panagiotou : Vocals & Keyboards
  • Nicolas Tambuyzer : Guitars
  • Frederic Caure : Bass
  • Oscar Strik : Drums

Reviews

Reviewer :  level   (80/100)
Date : 
Funeral, Thergothon과 같이 Doom Metal 사운드를 제시한 원조 밴드들과 2천년대에 나타난 둠 메탈 밴드들과의 차이는 어디에 있을까? 선배 밴드들과 후배 밴드들 모두 상당한 난이도를 자랑하는 음악을 한다는 점에서는 차이가 없다. 지금은 Funeral Doom Metal이라 불리는 이 음악은 메탈을 어느 정도 들어온 리스너라도 거부감을 느낄 수 있을 정도로 난해하면서도 지루한 경향이 있다. 그러나 이러한 문제점은 장르의 고질적인 문제이기 때문에 불치병과 같다고 생각되었지만, 90년대 말에서 2천년대 이후에 등장한 밴드들은 어느정도 해결하는 수순에 머물렀다. 그들의 방책은 바로 키보드의 도입이었다. 장중하면서도 신비로운 소리를 내는 키보드 선율은 때로는 청각고문과도 같다는 평을 얻고 있었던 둠 메탈의 생명력을 비약적으로 증가시켜주었다. 벨기에 출신의 Pantheist는 바로 이 키보드를 가장 잘 사용하는 둠 메탈 밴드 중 하나이다. Funeral과 Thergothon에서 연원한 둠 메탈 양식 위에 이들 특유의 웅장한 선율의 키보드 소리는 둠 메탈은 지겹다는 이미지를 불식시킬 정도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일반적인 둠 메탈 밴드들의 작품에 비해 Pantheist O Solitude는 다소 변화가 많은 편인데 여기에 덧잎혀진 키보드 선율은 이 장르에 거부감을 가진 리스너라도 듣게 할 만큼 매력적인 사운드를 자아내고 있다. 개인적으로 Pantheist의 O Solitude는 Colosseum의 작품들과 함께 둠 메탈에 입문하고자 하는 이들에게 강력히 추천하고 싶은 작품이다.
0
Reviewer :  level   (74/100)
Date : 
지금까지 접했던 둠 / 퓨네랄 둠 밴드의 일반적인 성향과는 달리 키보드 및 신스의 음향이 매우 도드러지게 사용되는 것 같습니다.

둠 및 퓨네랄 둠에서 사용되는 신스 사운드라 하면 주로 에터리얼틱하거나 클래식 인스트루멘트틱한 사운드로만 생각해왔는데(물론 접해본 퓨네랄 둠 밴드가 몇몇 안되는지라.. 틀린 의견일 수도 있습니다.) , 이 엘범에선 그에서 벗어나는 신스 사운드가 많이 사용된 것 같습니다. 뭐랄까.. 딱 들으면 신스 사운드라는걸 단 한번에 알 수 있는..뭐 그런.. 흠..

보통 Pantheist의 릴리즈 중에서 가장 명반이라 꼽히는 엘범이지만 저의 경우엔 위에서 언급한 신스 사운드가 귀에 좀 거슬려서 그닥 손이 잘 가지는 않는군요..
0
Reviewer :  level   (92/100)
Date : 
장엄하면서 무거운? 선율이 인상적이었던 Pantheist 의 데뷔앨범 입니다.둠메틀의 느릿느릿하면서도 미들템포 의 전개와 완급조절이 데뷔앨범이라고 하기엔 부드럽게 조절되는 퓨너럴 둠메틀의 전개에 조금 변칙적으로 전개되는 앨범 입니다.반복되는 듯 하면서 낮게 내리찍는 보이스가 앨범의 전체적인 색깔에 잘 맞게 이어지면서 느림과 속도의 강약이 뚜렷이 드러나는 편이 듣기에 식상하거나 하지 않아서 좋았습니다.
0

Comments

level   (80/100)
약간 이해 안 가는 구성과 감상을 방해하는 느낌의 신스 사운드와 클린 보컬이 마음에 안 들었다.
level   (55/100)
중간중간 갑자기 공격적으로 달리는걸 듣고 이팀은 퓨너럴이랑 데스둠의 사이인가. 하고 생각했다. 초상집에 빚쟁이 들이닥치듯 전개되는 곡들때문에....
level   (95/100)
장엄하면서 웅장한 멋진 음반이다. 이게 데뷔작이라니.. 이 밴드의 역량을 가늠할수 있다.
level   (92/100)
데뷔앨범부터 수작을 만들어낸, 암울함을 정말 잘 표현해내는 Pantheist... 2번 트랙 정말로 작살이다
level   (90/100)
퓨너럴둠을 좋아한다면 꼭 들어보시라.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2,689Studio 82.3 83
preview Studio 89 21
preview Studio 89.3 31
preview Studio 76 10
Info / Statistics
Bands : 28,299
Albums : 101,886
Reviews : 6,571
Lyrics : 94,476
Top Rating
 Dying Fetus
Killing on Adrenaline
 rating : 92.5  votes : 15
 In Flames
Reroute to Remain
 rating : 81.6  votes : 45
 Burzum
Hliðskjálf
 rating : 80.5  votes :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