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level 3 프랙쳐드's profile
Username fracturedlight   (number: 11621)
Name (Nick) 프랙쳐드
Average of Ratings 89  (30 albums)   [ Rating detail ]
Join Date August 20, 2014 17:16 Last Login March 9, 2020 18:57
Point 5,591 Posts / Comments 0 / 38
Login Days / Hits 121 / 235 E-mail
Country Korea Gender / Birth year
Occupation 대학생
Interests 음악감상,게임
안녕하세요. 익스트림메탈을 사랑하는 청년입니다.
Between the Buried and Me - Coma Ecliptic
Between the Buried and Me - The Great Misdirect
Between the Buried and Me - Colors
The Chasm - Farseeing the Paranormal Abysm
Dark Quarterer - Dark Quarterer
Nervecell - Preaching Venom
Cradle of Filth - Dusk... and Her Embrace
Cradle of Filth - Midian
Dream Theater - Images and Words
Noeazy - Land of Abomination
The Elite Five - Depths of R'lyeh
Cradle of Filth - Godspeed on the Devil's Thunder
Soulfly - Dark Ages
Suicide Silence - Ending is the Beginning
Opeth - Ghost Reveries
Behemoth - Evangelion
Arch Enemy - War Eternal
Behemoth - The Satanist
Chimaira - Resurrection
Cradle of Filth - Darkly, Darkly, Venus Aversa
Soulfly - Omen
Slipknot - Slipknot
Disturbed - Ten Thousand Fists
Noeazy - Noeazy vs Gates of Hopeless
Erehwon - Now Here
Slipknot - Iowa
Suicide Silence - You Can't Stop Me
Noeazy - Discrepancy
 
Lists written by 프랙쳐드
 
Title Items Date
no data
Artists submitted by 프랙쳐드
 
Artist Genres Country Albums Votes Date
no data
Albums submitted by 프랙쳐드
 
cover art Artist Album Release date Rating Votes Date
no data
Album reviews written by 프랙쳐드
 
no data
Depths of R'lyeh preview  The Elite Five preview  Depths of R'lyeh (2016) (90/100)    Apr 5, 2017
아주 좋게 들었다. 앞으로 데스코어가 나아가야 할 길을 제시해주는 듯한 느낌.
Coma Ecliptic preview  Between the Buried and Me preview  Coma Ecliptic (2015) (100/100)    Jul 28, 2015
아 너무 좋다.. 처음 들을땐 4 5 6번 트랙들 들으면서 정신 나갈뻔 했는데 7번에서 정말로 정신이 박살났다.
Dark Quarterer preview  Dark Quarterer preview  Dark Quarterer (1987) (95/100)    Nov 3, 2014
정말 대단한 앨범.. 마지막 트랙에서는 오페라를 보는 듯한 느낌을 받았다.
Preaching Venom preview  Nervecell preview  Preaching Venom (2008) (95/100)    Nov 3, 2014
와 정말 엄청난 걸작이다. 아랍에미리트연합 출신이라는 것에 흥미가 동해서 그냥 들어봤는데 무시무시하게 좋다. 그나저나 앨범커버가 Chimaira의 Resurrection과 상당히 닮아있는데 따로 원본이 있는 그림인지.. 무슨 그림인지 궁금하다.
Now Here preview  Erehwon preview  Now Here (2014)  [EP] (80/100)    Sep 18, 2014
2번트랙 데스티니가 좀 감동적으로 잘 뽑힌 것 같다. 그냥저냥 들을만한 평작+alpha.
The Great Misdirect preview  Between the Buried and Me preview  The Great Misdirect (2009) (100/100)    Sep 11, 2014
충격적인 곡 구성, 충격적인 결맞음, 충격적인 가사. 외계인이 지구인을 바라보는 것 같은 느낌이 앨범 전반에 흩뿌려져있다. 근데 이게 다음 작품 The Parallax II: Future Sequence와 이어지는 내용이라 더욱 더 멋지다..
1 like
Colors preview  Between the Buried and Me preview  Colors (2007) (100/100)    Sep 11, 2014
찰진 음악이라는 건 이런 앨범을 두고 하는 말이다. 이것 저것 아무렇게나 막 가져다 쓰는 것 같은데 미친듯이 잘 버무려져서 환락에 가까운 감동을 준다. 특히 Sun of Nothing, Ants of the Sky 추천.
1 like
Resurrection preview  Chimaira preview  Resurrection (2007) (85/100)    Sep 11, 2014
전체적으로 나쁘지 않지만 완급조절이 안된다. 1번트랙의 포스는 남다르지만.. (수정) 오랜만에 다시 들어보니 생각보다 엄청난 앨범이었다. 75->85로 올림.
Dusk... and Her Embrace preview  Cradle of Filth preview  Dusk... and Her Embrace (1996) (95/100)    Aug 21, 2014
사악함을 넘어 광폭함이 느껴진다. 어느 순간부터는 음이 진행될때마다 온몸이 시려올 정도다.. 다만 고질적인 문제로, 빡세기만해서 완급조절이 안되는 느낌은 어쩔수가 없다.
Midian preview  Cradle of Filth preview  Midian (2000) (95/100)    Aug 21, 2014
이들 최고의 앨범임은 틀림없는데, 앨범을 듣다보면 중반부쯤부터 지루하게 느껴진다. 후반부는 또 너무 좋지만. 어쩔수 없는 장르의 한계같다.
View all comments »
Track ratings submitted by 프랙쳐드
 
no data
Album lyrics submitted by 프랙쳐드
 
cover art Band Lyrics Album Lyrics Date
no data
Free board posts written by 프랙쳐드
 
Title Date Hits
no data
Info / Statistics
Artists : 37,269
Reviews : 8,845
Albums : 134,216
Lyrics : 175,5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