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Portal of I Review

Ne Obliviscaris - Portal of I cover art
Band
Albumpreview 

Portal of I

(2012)
TypeAlbum (Studio full-length)
GenresProgressive Metal
LabelsCode666 Records
Reviewer :  level 3         Rating :  100 / 100
Date : 
Tapestry of the Starless Abstract. 붉은 물감이 파도치듯, 밀려들어오는 트레몰로와 블래스트비트가 앨범의 시작을 알린다. 심연 그 자체를 귓속으로 전달하는 그로울링과 초현실적으로 울어대는 바이올린 그리고 이 분 간의 고요. 깊은 바다와 세이렌들, 침몰 그리고 낙원에 대한 묘사. 우리 모두의 마음 한 켠에 존재하는 어두운 공간에 대한 이야기.

Xenoflux. '낮선 흐름'. 비장하게 요동치는 초반부, 바이올린과 베이스가 잔잔히 춤추며 분위기를 천천히 쌓아나가는 중반부 그리고 밤하늘을 향해 격렬히 솟구치며 승천하는 후반부. 우주적 낮섦과 그것을 받아들이는 열린 마음, 믿음과 이상에 대한 이야기.

Of the Leper Butterflies. 우아한 기타와 베이스의 소리 위 춤추는 노란 빛의 나비들, 뒤이어 폭발하는 그로울링과 클린 보컬. 밝은 빛의 혼돈을 연상케 하는 곡의 분위기는 그 가사의 주제ㅡ고통과 절망 없이는 행복과 기쁨 또한 존재할 수 없다는 역설적인 대립ㅡ를 고스란히 나타낸다.

Forget Not. 이 앨범의 심장. 죽은 자들에 대한 장송곡이자, 그들이 우리 산 자들의 삶에 남긴 빛나는 것들에 대한 찬가.

And Plague Flowers the Kaleidoscope. 재즈의 영향을 받은 도입부. 일렉기타의 밀물 뒤에 보컬과 바이올린이 서로 주고받으며 진행되고 뒤이어 심장 박동을 연상케 하는 비트 위를 물들이는 강렬한 그로울링. 기타 솔로 후 초반부의 재현 그리고 곡의 끝. 극한의 상황에 맞닥뜨렸을 때 비로소 피어나는 인간의 진실된 색깔들에 대한 이야기, 그만큼 많은 색깔들을 가진 음악.

As Icicles Fall. 겨울의 도래와 종말의 시작. 흩날리는 눈발은 쓸쓸한 멜로디와 함께 점점 격렬해지고 다양한 색깔들은 이제 눈보라가 되어 몰아친다. 시들어가고 죽어가는 대자연. 인류의 탐욕에 대한 경고.

Of Petrichor Weaves Black Noise. 외로운 아르페지오를 읊조리는 기타와 함께 시작되는 마지막 노래. 바이올린의 비장한 울음소리. 형용할 수 없을 정도로 격렬한 감정들이 뒤섞이며 요동친다. 무너져내리는 세계, 쏟아지는 빗속에 마침내 모든 악기들이 한데 모여 단 한 번의 마지막 연주를 행한다.
그리고 정적.
잿더미가 된 세계 위로 다시 떠오르는 태양. 희미한 빛을 바라보며 꿈을 노래한다. 지금의 우리를 있게 한 우리 삶의 찬란한 순간들, 그리고 그것을 추억할 때에 우리를 감싸는, 시간이 멈춘 듯한 침묵에 대한 노래.

내 인생 최고의 앨범이다. 지금껏 들어본 음악들 중 내게 Of Petrichor Weaves Black Noise와 조금이라도 비슷한 수준의 감동을 느끼게 해주는 음악 작품은, 심지어 클래식에서조차도, 쇼팽 발라드 4번 외에는 없었다. 이건 결코 과장이 아니다ㅡNe Obliviscaris를 처음 접한 후 지금까지 약 1년 반의 시간 동안 내 마음 속에서 줄곧 유지된 생각이다. 이들의 다른 앨범들 또한 전율적이지만 솔직히 말하자면 Portal of I의 말로 형용할 수 없는 그 감동은 느끼지 못한 것 같다.
1 like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Tapestry of the Starless Abstract12:0197.211
2.Xenoflux10:0193.810
3.Of the Leper Butterflies5:5291.310
4.Forget Not12:0496.413
5.And Plague Flowers the Kaleidoscope11:3598.314
6.As Icicles Fall9:2495.611
7.Of Petrichor Weaves Black Noise10:4394.411
previous next
7,823 reviews
cover art Artist name Album review     Release date Reviewer Rating Date Likes
Promo Demo 2010 preview Befallen Promo Demo 2010 Review (2010)  [Demo] level 19 Sepultura 75 2018-06-11 0
Yodh preview מזמור Yodh Review (2016) level 8 피규어no5 70 2018-06-10 1
Dream Evil preview Dio Dream Evil Review (1987) level 2 rocknrollkid 75 2018-06-10 1
White Horse Hill preview Solstice White Horse Hill Review (2014)  [Demo] level 19 Sepultura 80 2018-06-08 0
Death's Crown Is Victory preview Solstice Death's Crown Is Victory Review (2013)  [EP] level 19 Sepultura 80 2018-06-08 1
Knock 'em Down to Size Part I preview Solstice / Reverend Bizarre / Spiritus Mortis / Tortured Spirit / Upwards of Endtime / Griftegård Knock 'em Down to Size Part I Review (2007)  [Split] level 19 Sepultura 70 2018-06-07 0
Gloves of Metal / Fast Taker preview Solstice / Slough Feg Gloves of Metal / Fast Taker Review (2001)  [Split] level 19 Sepultura 75 2018-06-07 0
A Dramatic Turn of Events preview Dream Theater A Dramatic Turn of Events Review (2011) level 4 SSENNHEISER 90 2018-06-06 1
Metal Resistance preview Babymetal Metal Resistance Review (2016) level 4 SSENNHEISER 100 2018-06-06 0
Babymetal preview Babymetal Babymetal Review (2014) level 4 SSENNHEISER 100 2018-06-06 0
Hypothetical Box preview Unlucky Morpheus Hypothetical Box Review (2008)  [EP] level 7 LIke Syu 70 2018-06-04 1
New Dark Age preview Solstice New Dark Age Review (1998) level 19 Sepultura 80 2018-06-04 1
Solstice / Twisted Tower Dire preview Solstice / Twisted Tower Dire Solstice / Twisted Tower Dire Review (1997)  [Split] level 19 Sepultura 85 2018-06-04 0
Legion: XX preview Burn the Priest Legion: XX Review (2018) level 병반작 65 2018-06-03 1
Life, Sex and Death preview Cult of Fire Life, Sex and Death Review (2016)  [EP] level 8 피규어no5 100 2018-06-02 0
Prequelle preview Ghost Prequelle Review (2018) level 5 제니 90 2018-06-02 3
Asheran preview Dvne Asheran Review (2017) level 8 피규어no5 85 2018-06-01 1
Drunken Dungeon Session preview Solstice Drunken Dungeon Session Review (1997)  [Demo] level 19 Sepultura 80 2018-06-01 0
Halcyon preview Solstice Halcyon Review (1996)  [EP] level 19 Sepultura 80 2018-06-01 0
La venganza de las bestias preview Teofobia La venganza de las bestias Review (2010)  [Compilation] level 17 똘복이 85 2018-05-31 0
Abandon Your Lord preview Convent Abandon Your Lord Review (2009) level 17 똘복이 90 2018-05-31 3
Lamentations preview Solstice Lamentations Review (1994) level 19 Sepultura 85 2018-05-31 1
Ragnarok preview Solstice Ragnarok Review (1994)  [Demo] level 19 Sepultura 80 2018-05-31 0
no image preview 쓰레기스트 지구를 떠나라 Review (2018)  [Single] level 병반작 40 2018-05-30 4
As Empires Fell preview Solstice As Empires Fell Review (1993)  [Demo] level 19 Sepultura 80 2018-05-30 0
Promo 93 preview Solstice Promo 93 Review (1993)  [Demo] level 19 Sepultura 80 2018-05-30 1
Shadows of the Wasteland preview Silence Lies Fear Shadows of the Wasteland Review (2018) level 21 록스타 100 2018-05-30 3
Volume 8 - the Threat Is Real preview Anthrax Volume 8 - the Threat Is Real Review (1998) level 6 좀비키티 85 2018-05-29 1
no image preview Drown In Sulphur Blackwind Review (2018)  [Single] level 21 록스타 100 2018-05-29 0
Avalanche preview Kill The Lycan Avalanche Review (2011)  [EP] level 21 록스타 80 2018-05-29 1
Queen of Time
level 9 DeepCold  (95/100)
2018-11-04       Likes :  10
[Marinated Roots] 뮤지션들에게 있어서 뿌리가 무엇인가를 묻는것은 꽤 여러가지로 해석될수 있는 부분이다. 가령, 트윈기타 앙상블의 전개와 갤로핑... Read More
Tiara
level 10 쇽흐  (95/100)
2018-11-11       Likes :  9
메탈이라는 음악에서의 서브장르 나누기 떡밥은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니다. 이 음악은 데스라느니, 블랙이라느니 수준의 논쟁은 애교 수준이다. 어떤... Read More
Last Fair Deal Gone Down
level 13 버닝앤젤  (85/100)
2018-10-13       Likes :  8
남의 평가에 이렇게 왈가왈부 할것도 아니지만 주제넘게 한마디 하고싶다 좀 적당히 하셨으면 한다 모던한 음악과 대중성 있는 음악들을 매우 싫어... Read More
I Loved You at Your Darkest
level 14 Stradivarius  (90/100)
2018-11-16       Likes :  7
"우리가 아직 죄인 되었을 때에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하여 죽으심으로 하나님께서 우리에 대한 자기의 사랑을 확증하셨느니라 (But God demonstra... Read More
All Out Life
All Out Life Review (2018)  [Single]
level 1 droct8969  (75/100)
2018-12-06       Likes :  7
슬립낫(Slipknot)이 기지개를 편다. 정규 5집 <.5: The Gray Chapter> 이후 앨범 수록곡만 싱글컷할 뿐 장장 4년 간 소식이 없던 그들이 다시 움직이기 시... Read More
Storm of the Light's Bane
level 5 툴 이즈 쿨  (95/100)
2018-11-20       Likes :  6
1990년대에는 유달리 익스트림 메탈계에서 전설적인 앨범들이 쏟아져 나온, 메탈 팬들에게 있어서는 축복받은 시절이었습니다. 본작과 동 장르의(이... Read More
Lux Satane (Thirteen Hymns of Finnish Devil Worship)
level 17 똘복이  (90/100)
2018-11-30       Likes :  6
핀란드의 두 거장 Satanic Warmaster와 Archgoat의 스플릿. 둘 다 기존 곡들 (archgoat은 무슨 베스트앨범 컴필레이션같은)을 2015년 4, 5월달에 재녹음하여 S... Read More
Beloved Antichrist
level 6 pasolini2  (90/100)
7 days ago       Likes :  6
우리는 음악을 들으면서 공부도 하고 밥도 먹고 대화도 나눈다. 그 순간 음악을 듣는것은 메인 행위를 서포트해주는 역할로, 다시 말해 공부에 더 잘... Read More
A Blaze in the Northern Sky
level 5 툴 이즈 쿨  (100/100)
2018-10-27       Likes :  5
최근에 블랙 메탈이 너무나도 좋아져서 베히모스, 크래들 오브 필쓰, 딤무 보거 외의 밴드들을 물색하던 중 블랙 메탈계에는 절대적인 입지를 지닌... Read More
Blasphemer
level 17 똘복이  (90/100)
2018-11-08       Likes :  5
1990년, 데스메탈의 황금기에 영국에서 태어난 이 밴드는 사실 그 당시의 황금기 라인업 사이에 끼지 못하고 사라져 버린 수 많은 불나방들 중 하나로... Read More
Info / Statistics
Artists : 34,235
Reviews : 7,823
Albums : 121,855
Lyrics : 149,3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