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Theatre of Fate Review

Viper - Theatre of Fate
Band
preview 

Viper

Albumpreview 

Theatre of Fate

TypeAlbum (Studio full-length)
Released
GenresPower Metal
LabelsMassacre Records
Length34:41
Reviewer :  level 20         Rating :  75 / 100
Date : 
Viper는 국내에는 파워 메탈 밴드로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사실 이들의 정체성은 스래쉬 메탈로 봐야할 것이다. 이들이 파워 메탈 밴드로 알려지는 데에는 밴드의 두 번째 앨범인 Theatre of Fate 탓이 클 것이다. 당시 어린 나이의 천재 뮤지션 Andre Matos가 앨범 제작에 참여하면서 Viper의 운명은 정해진 것이나 다름없었다. 이 앨범에서 클래시컬한 사운드와 파워 메탈 사운드를 결합한 Andre Matos의 음악적 비전은 주효했다. 브라질에서 Viper는 주목받는 밴드로 자리매김할 수 있었다. 앨범에서는 아직 Angra에서처럼 브라질 고유의 토속적인 리듬을 찾을 수는 없지만, 상당히 순도 높은 파워 메탈 사운드가 구사되고 있어 Theatre of Fate는 높은 평가를 누릴 수 있었다. 그러나 멤버들은 Viper를 스래쉬 메탈 쪽으로 이끌어가고 싶어해서, 결국 Andre Matos는 견해차이로 밴드를 탈퇴할 수밖에 없었다. 이 결별이 Viper에게 심각한 악재가 되었음은 명백했다. Theatre of Fate로 헤비 메탈 기대주로 떠올랐던 밴드가 이후로 두 번 다시 서포트라이트를 받는 일은 없었다.
2 likes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Illusions1:51651
2.At Least A Chance3:59751
3.To Live Again3:29801
4.A Cry From The Edge5:11852
5.Living For The Night5:26851
6.Prelude To Oblivion3:4582.52
7.Theatre Of Fate6:1882.52
8.Moonlight4:4087.52

Line-up (members)

  • Andre Matos : Vocals
  • Yves Passarell : Guitars
  • Felipe Machado : Guitars
  • Pit Passarell : Bass
  • Sergio Facci : Drums
8,504 reviews
cover art Artist Album review Reviewer Rating Date Likes
Eat the Heat previewAccept Eat the Heat Review (1989) level 20 구르는 돌 804 hours ago0
And Thou Shalt Trust... the Seer previewHaggard And Thou Shalt Trust... the Seer Review (1997) level 20 구르는 돌 804 hours ago0
Nasty Reputation previewAxel Rudi Pell Nasty Reputation Review (1991) level 20 구르는 돌 805 hours ago1
In Live Concert at the Royal Albert Hall previewOpeth In Live Concert at the Royal Albert Hall Review (2010)  [Video] level 5 SoftMetal 1001 day ago1
Liar Flags previewRunic Liar Flags Review (2006) level 20 구르는 돌 651 day ago0
Dethroned and Uncrowned previewKatatonia Dethroned and Uncrowned Review (2013) level 20 구르는 돌 851 day ago0
Shot in the Dark previewGreat White Shot in the Dark Review (1986) level 20 구르는 돌 751 day ago1
Shadowland previewNocturnal Rites Shadowland Review (2002) level 20 구르는 돌 801 day ago1
Godspeed on the Devil's Thunder previewCradle of Filth Godspeed on the Devil's Thunder Review (2008) level 3 Chaoser 953 days ago1
The Headless Children previewW.A.S.P. The Headless Children Review (1989) level 20 구르는 돌 903 days ago4
Innocence & Decadence previewGraveyard Innocence & Decadence Review (2015) level 20 구르는 돌 804 days ago1
Mdłości + Further Down the Nest previewMgła Mdłości + Further Down the Nest Review (2007)  [Compilation] level 18 똘복이 904 days ago4
Ludens previewBring Me the Horizon Ludens Review (2019)  [Single] level 6 공공의적 804 days ago1
Let Mortal Heroes Sing Your Fame previewSummoning Let Mortal Heroes Sing Your Fame Review (2001) level 20 구르는 돌 806 days ago1
The Sceptre of Deception previewFalconer The Sceptre of Deception Review (2003) level 18 Megametal 906 days ago0
Theatre of Fate
▶  Theatre of Fate Review (1989)
level 20 구르는 돌  (75/100)
Nov 8, 2019       Likes :  2
Viper는 국내에는 파워 메탈 밴드로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사실 이들의 정체성은 스래쉬 메탈로 봐야할 것이다. 이들이 파워 메탈 밴드로 알려지는 데에는 밴드의 두 번째 앨범인 Theatre of Fate 탓이 클 것이다. 당시 어린 나이의 천재 뮤지션 Andre Matos가 앨범 제작에 참여하면서 Viper의 운명은...
Info / Statistics
Artists : 35,485
Reviews : 8,504
Albums : 127,368
Lyrics : 163,8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