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Distance Over Time Review

Dream Theater - Distance Over Time
Band
Albumpreview 

Distance Over Time

TypeAlbum (Studio full-length)
Released
GenresProgressive Metal
LabelsInsideOut Music
Length1:00:53
Reviewer :  level 17         Rating :  90 / 100
Date : 
드림시어터와 같이 음악적으로나 대중적으로나 이미 일정 수준 이상의 성공을 거두고 활동기간도 제법 오래된 밴드들이 내는 신보는 구설수에 오르는게 그 운명인 듯 하다. 사람이 내는 아이디어는 유한한 법이고 이전 명반들에 익숙해진 팬들의 기대치는 하늘을 찌르기에 어쩔 수 없는 노릇이다. 이러한 상황에 빠진 밴드들은 뚝심있게 하던거 계속 하던지, 혹자가 보기에는 무리수라 여겨질만한 초강수를 두며 큰 폭의 변화를 꾀하기도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전자는 매너리즘에 빠졌다고 욕먹기 일쑤고 후자는 성공적이라고 평가된 케이스가 희박하다. 드림시어터의 경우, 핵심 초대 멤버의 탈퇴라는 크나큰 손해를 입기도 했고 5집 이후로는 그 음악적인 수준과는 별개로 '신선함'은 찾기 어려웠기에 앞서 말한 딜레마가 다른 중견밴드와 비교해 좀더 일찍 찾아왔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The Astonishing이라는 밴드 나름의 초강수를 두었지만 팬들 대부분의 반응은 그리 좋지 않았다. 팬들의 여론이 피드백이 된건지, 밴드 자신들도 그런 스타일에 스스로가 위화감을 느꼈던건지는 알 수 없으나 이번 앨범에서는 다시금 기존의 후기 드림시어터 스타일로 돌아왔다. 본작을 들어보면 10~12집과 큰 차이 없는 경향의 음악이라 일단은 듣기에 익숙하다. 차이점이 있다면 역대 드림시어터 정규음반중 가장 러닝타임이 짧지 않을까 생각이 들 정도로 앨범과 곡들 전체적인 길이가 간소화되었다. 전체 러닝타임이 1시간을 약간 넘는데, 이는 다른 밴드들의 앨범과 비교했을때 결코 짧은 러닝타임이 아니지만 나도 다 듣고 '벌써 끝났나?'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드림시어터의 앨범이라기엔 무척 짧게 느껴졌다. 다른 밴드들과는 다르게 드림시어터 같은 밴드의 앨범을 통으로 감상할때는 보통 각잡고 재생을 누르는 편인데 이 앨범은 그런 부담감이 없어진 한편 이전작들과 같은 느낌과 수준은 여전히 유지하고 있어 개인적으로는 아주 좋았다.

드림시어터를 좋아하긴 하지만 그렇게 깊은 애정을 갖고 푹 빠지진 않아서일까, 나 같은 경우엔 드림시어터 신보 소식이 들려도 그렇게 간절하게 기대하며 기다린 적은 별로 없다. 기대수준이 높지 않아서인지 드림시어터의 최근작들을 처음 접할때마다 나는 항상 만족스러웠고 이번 신보도 마찬가지이다. 그렇지만 드림시어터의 후기작들 페이지에 보이는 혹평들도 읽어보면 충분히 이해가 되고 공감이 되는 부분은 있었다. 본작에 먼저 리뷰를 남기신 분의 말을 빌리자면 '진부하고 발전이 없다'고 평하셨는데, 절대로 틀린 말이 아니며 사람에 따라서는 당연히 그렇게 느낄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렇지만 적어도 내 입장에서 본 드림시어터는 이 이상 발전이 없어도 충분히 만족할만한 퀄리티를 유지해주는 밴드이며 발전이 없을지언정 퇴보는 안 했다고 생각하기에, 또한 앞서 언급했듯이 감상에 부담이 느껴지지 않게끔 깔끔한 길이로 앨범을 만들어 준 데에 높은 점수를 주고 싶다.
12 likes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Untethered Angel6:148112
2.Paralyzed4:1780.611
3.Fall into the Light7:0482.211
4.Barstool Warrior6:4383.512
5.Room 1374:238011
6.S2N6:2183.311
7.At Wit's End9:2088.314
8.Out of Reach4:048011
9.Pale Blue Dot8:2583.512
10.Viper King (bonus track)4:0078.911

Line-up (members)

  • James LaBrie : Vocals
  • John Petrucci : Guitars, Additional Vocals
  • John Myung : Bass
  • Mike Mangini : Drums
  • Jordan Rudess : Keyboards, Synth
7,956 reviews
Distance Over Time
▶  Distance Over Time Review (2019)
level 17 Mefisto  (90/100)
2019-02-23       Likes :  12
드림시어터와 같이 음악적으로나 대중적으로나 이미 일정 수준 이상의 성공을 거두고 활동기간도 제법 오래된 밴드들이 내는 신보는 구설수에 오르...
The Astonishing
level 5 주난  (60/100)
2016-02-13       Likes :  8
앨범보다 싱글 위주로 듣는 내게는 최악의 앨범이다. 싱글 위주로 들으면서 어떻게 지금까지 드림씨어터 – 이하 DT - 를 들었냐고? 언제는 DT가 소위... Read More
Train of Thought
level 11 소월랑  (100/100)
2009-05-21       Likes :  8
메탈리카는 Load로부터 시작된 기나긴 음악적 실패의 시간(본인들은 이 표현에 동의 못할 수도 있겠지만)을 거쳐 2008년 Death Magnetic으로 귀환의 신호탄... Read More
The Astonishing
level 6 메탈갑  (60/100)
2016-01-30       Likes :  7
한 마디만 먼저 하자면 너무 지루하다. 전체적으로 분위기가 너무 루즈하다. 후반부 트랙 몇 개를 제외한다면 SF주제라기에 터미네이터나 매트릭스... Read More
Distance Over Time
level 13 버닝앤젤  (80/100)
2019-02-23       Likes :  6
리뷰라 할 정도는 아니지만 코멘트가 길어져서 리뷰로 올라감 코멘트 쓰러 왔다가 발매한지 이제 하루정도 됐는데 벌써 이렇게 많은 분들의 평들... Read More
The Astonishing
level 17 이준기  (95/100)
2016-12-01       Likes :  6
드림씨어터 13집 정규앨범 마이크 포트노이 탈퇴이후 많은 방황을 겪던 드림씨어터가 이번에는 더블앨범으로 당황하게 한다. 방황이라고 표현하... Read More
The Astonishing
level 9 Sperism  (90/100)
2016-01-30       Likes :  6
컨셉 앨범: 음반에 담긴 뮤지컬 한편. 어떤 라이브 퍼포먼스를 보여줄지 궁금하다. 라디오로 뮤지컬을 듣는 것 같아 마치 책을 읽듯 각 장면을 상상... Read More
Distance Over Time
level 2 술취한제다이  (85/100)
2019-02-23       Likes :  5
앨범 커버부터 차갑고 기계적인 곡들의 분위기까지 미드 '웨스트월드'가 연상되네요. 언제나 변화를 시도한다는 의미에서는 이 앨범도 수작으로 평... Read More
The Astonishing
level 11 caLintZ  (70/100)
2016-01-31       Likes :  5
드림씨어터 앨범에 사상 가장 낮은 rating을 하는 기분은 참 씁쓸하다. 시작은 훌륭하며 또한 중간 중간 몇 곡 정도는 매우 괜찮으나, Dream Theater가 ... Read More
Dream Theater
level 5 주난  (85/100)
2013-10-09       Likes :  5
메탈리카의 셀프타이틀 앨범 - The Black Album - 은 희대의 걸작이었습니다. 반면 스트라토바리우스의 셀프타이틀 앨범은 그야말로 망작이었죠. 드림... Read More
Info / Statistics
Artists : 34,489
Reviews : 7,956
Albums : 123,096
Lyrics : 153,8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