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Wind Of The Black Mountains - Sing Thou Unholy Servants cover art
Band
Albumpreview 

Sing Thou Unholy Servants

(1996)
TypeStudio Full-length
GenresBlack Metal
Reviewer :  level 17         Rating :  90 / 100
Date : 
몇년 전 이 밴드의 멤버들이 재적한 또 다른 밴드인 Masochist를 블로그에 포스팅하며 이런 말을 쓴 적이 있다.

"사실 사운드 만으로 보았을 경우엔 위의 다른 밴드들과는 구분되는 부분이 나타나는데, 초창기 그 스래쉬나 데스의 사운드가 섞인 일종의 프로토타입이 아닌 온전한 2세대 블랙메탈로의 완성을 보여주고 있으며, 어느 정도는 초창기 북유럽의 사운드와 교차하는 부분이 없지도 않다.

오히려 이런 이들의 사운드는 1992~5년 사이의 미국의 블랙메탈 씬에서 찾아보기 힘든 사운드로서 '지역'을 카테고리로 보았을때는 상당히 희귀한 편에 속한다."

이 Wind of the Black Mountains 또한 같은 표현을 써야할 듯 싶다.

어찌보면 Masochist보다 먼저, 일종의 뿌리격인 밴드이지만 그 초창기의 음악이 북유럽의 블랙메탈과 궤를 같이하고 있었다는 것은 상당히 관심을 끌 만한 요소이다.

게다가 3번곡인 Black Goat에 쓰인 키보드와 후반부의 불길하기 짝이 없는 기타, 지옥의 절규는 당시 북유럽 로우블랙에서도 찾기 힘든 사운드라 할 수 있다. 이들만의 아이덴티티로 보아도 좋을 곡.
10여분대의 대곡인 5번곡 Adversary (Taste Of Forsaken Desire)와 더불어 백미중의 백미로 꼽을 트랙이다.

그 외에도 올드스쿨 미들템포 정통 블랙의 표본이랄 수 있는 1번곡 Forcefed into Blasphemy와 2번곡 An Autumn Evening (Darkness Crave)등도 이 앨범을 빛내주는 트랙들.

곡 전체적으로 이들이 앨범 후면에 표기한대로 AntiChrist Black Metal적인 신비한 사악함, 마치 이교도들의 지옥불 속 난교같은 주술적, 원초적 어둠이 짙게 스며들어있다.

다시 한 번 미국 블랙메탈의 저력, 그리고 그 광대한 넓이를 인정할 수 밖에 없게 만드는 앨범이다.

숨겨진 미국 블랙메탈의 명작이다.

어찌보면 90년대 초중반 당시 데스메탈과 궤를 달리 했던 블랙메탈의 '사상'과 '사운드'에 대한 모범적인 답안이자 미국의 블랙메탈사에서 흔히 찾기 힘든, 북유럽 블랙메탈의 그 특유의 공간감과 미니멀에서 오는 원초적 사악함, 신비함을 표현해내는 밴드가 진즉 미국에도 있었다는 증거가 될 앨범이다.

정통 블랙메탈 마니아라면 반드시 들어볼 가치가 있다. 특히 미국 블랙메탈의 계보를 알고자 하는 사람이라면 분명히 큰 수확이 될 것이라 본다.
Wind Of The Black Mountains - Sing Thou Unholy Servants photo by 똘복이
Wind Of The Black Mountains - Sing Thou Unholy Servants photo by 똘복이
3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Forcefed into Blasphemy6:12-0
2.An Autumn Evening3:10-0
3.Black Goat3:29-0
4.Beautiful Sorrow2:56-0
5.Adversary (Taste of Forsaken Desire)10:20-0
6.The Rite of Darkness (Bathory cover)3:33-0
7.The Shadow (Hill of the Horned Goat)7:15-0
8.Thou Shall Not Mourn2:47-0
previous next
7,667 reviews
cover art Artist name Album review     Release date Reviewer Rating Date Recommends
From the Ancient Dolomitic Forests preview Tenebrae in Perpetuum / Chelmno / Near / Lorn From the Ancient Dolomitic Forests Review (2007)  [Split] level 19 Sepultura 80 11 hours ago 0
Towards the Abyss of Disease preview Lorn Towards the Abyss of Disease Review (2006) level 19 Sepultura 80 11 hours ago 0
Second Nature preview Flying Colors Second Nature Review (2014) level 16 이준기 90 20 hours ago 0
真実の石碑 preview Dragon Guardian 真実の石碑 Review (2010) level 7 LIke Syu 75 1 day ago 0
no image preview Lorn / Near Lorn / Near Review (2002)  [Split] level 19 Sepultura 75 1 day ago 0
Ulvesang preview Ulvesang Ulvesang Review (2015) level 19 Sepultura 85 1 day ago 0
Reverse Driver preview Artifact Reverse Driver Review (2015)  [EP] level 16 이준기 80 2 days ago 1
Moment of Glory preview Scorpions Moment of Glory Review (2000) level 16 이준기 90 3 days ago 1
Solarmegin preview Bhleg Solarmegin Review (2018) level 19 Sepultura 85 3 days ago 1
Draumr Ást preview Bhleg Draumr Ást Review (2014) level 19 Sepultura 80 3 days ago 0
Alyr preview Bhleg Alyr Review (2014)  [Single] level 19 Sepultura 80 4 days ago 0
Au Gouffre preview Vouïvre Au Gouffre Review (2017)  [EP] level 19 Sepultura 75 4 days ago 1
Nippon Manju (ニッポン饅頭) preview Ladybaby Nippon Manju (ニッポン饅頭) Review (2015)  [Single] level 15 휘루 70 4 days ago 1
Unstable Mentality and Theoretical Convulsion preview Facegrinder Unstable Mentality and Theoretical Convulsion Review (2013) level 15 휘루 80 4 days ago 1
Nosferatu preview Helstar Nosferatu Review (1989) level 20 구르는 돌 90 5 days ago 0
Primo Victoria preview Sabaton Primo Victoria Review (2005) level 20 구르는 돌 90 7 days ago 1
Renegade preview Hammerfall Renegade Review (2000) level 20 구르는 돌 85 7 days ago 1
Mythen, Mären, Pestilenz preview Ungfell Mythen, Mären, Pestilenz Review (2018) level 19 Sepultura 85 7 days ago 0
Tôtbringære preview Ungfell Tôtbringære Review (2017) level 19 Sepultura 80 7 days ago 0
C T R L preview Mastic Scum C T R L Review (2013) level 15 휘루 85 7 days ago 1
Ex_Machina preview Crossfaith Ex_Machina Review (2018) level 4 공공의적 80 2018-08-09 3
The First Snow preview Lustre The First Snow Review (2018)  [Single] level 19 Sepultura 85 2018-08-09 0
Still Innocence preview Lustre Still Innocence Review (2017) level 19 Sepultura 85 2018-08-09 1
Phantom preview Lustre Phantom Review (2015)  [EP] level 19 Sepultura 80 2018-08-09 0
Blossom preview Lustre Blossom Review (2015) level 19 Sepultura 85 2018-08-08 0
Neath Rock and Stone preview Lustre Neath Rock and Stone Review (2014)  [Single] level 19 Sepultura 85 2018-08-08 0
Falling Home preview Pain of Salvation Falling Home Review (2014) level 5 경이 75 2018-08-07 1
For Your Everything preview Eve For Your Everything Review (2003)  [Compilation] level 5 경이 75 2018-08-06 0
Through the Ocean to the Stars preview Lustre / Elderwind Through the Ocean to the Stars Review (2014)  [Split] level 19 Sepultura 90 2018-08-06 0
Vixerunt preview Lustre Vixerunt Review (2013)  [Split] level 19 Sepultura 80 2018-08-06 0
Gloria preview Eve Gloria Review (2010)  [Single] level 15 휘루 85 2018-08-05 0
Stabbing the Drama preview Soilwork Stabbing the Drama Review (2005) level 20 구르는 돌 80 2018-08-04 3
Enemies of Reality preview Nevermore Enemies of Reality Review (2003) level 20 구르는 돌 90 2018-08-04 0
The Sacrament of Sin preview Powerwolf The Sacrament of Sin Review (2018) level 10 AlternativeMetal 80 2018-08-04 0
Road Salt Two preview Pain of Salvation Road Salt Two Review (2011) level 5 경이 85 2018-08-03 1
The Gallery preview Dark Tranquillity The Gallery Review (1995) level 7 No.8 빌리홀 100 2018-08-03 1
Chaotic Beauty preview Eternal Tears of Sorrow Chaotic Beauty Review (2000) level 7 No.8 빌리홀 70 2018-08-03 1
A Spark of Times of Old preview Lustre A Spark of Times of Old Review (2013)  [EP] level 19 Sepultura 75 2018-08-03 0
Wonder preview Lustre Wonder Review (2013) level 19 Sepultura 85 2018-08-03 0
Inside the Unreal preview Electrocution Inside the Unreal Review (1993) level 9 악의꽃 95 2018-08-02 2
The Sound of Perseverance
level 5 경이  (100/100)
2018-07-06       Recommends :  6
데스메탈은 그렇게 즐겨듣지 않지만, 데스만큼은 매우 좋아합니다. 공교롭게 이 앨범으로 데스를 입문했고, 디스코그래피를 역주행하며 데스의 명... Read More
Endgame
level 20 구르는 돌  (85/100)
2018-07-07       Recommends :  4
90년대의 Megadeth는 라이벌 Metallica와는 달리 지리멸렬하지 않았다. 비록 Heavy Metal의 시대는 이미 저문 상황에서도 Megadeth는 팬들이 납득할 수준의 작품... Read More
Fabio Lione / Alessandro Conti
level 2 ysh3194  (100/100)
2018-07-28       Recommends :  4
2017년 말, 하나의 프로젝트 앨범이 공개 되었습니다. 앙그라의 메인보컬 파비오 리오네와 Trick or Treat의 리더이자 보컬인 알레산드로 콘티가 합작 앨... Read More
Somewhere in Time
level 9 DeepCold  (100/100)
2018-07-11       Recommends :  3
[When Synthy-Vibes Met Galloping Maiden] 생각해보니 80년대 음악을 디집다보면 유독 뿅뿅거리는 신시사이저의 음색이 온 장르를 넘나들면서 귀를 간지럽히... Read More
Fall
Fall Review (2016)  [EP]
level 19 Sepultura  (85/100)
2018-07-24       Recommends :  3
역시나! 한 방있는 포블. Cairiss 입니다. 앞으로가 기대되는 밴드며 많이 알려져서 더욱 기대치가 높은가 봅니다. 여성보이스의 나른하면서 창아한 전... Read More
Sex 'n' Death
level 9 악의꽃  (95/100)
2018-07-28       Recommends :  3
Tortura와 더블어 체코데스의 정수이며 체코 데스메탈에서도 상당히 거칠고 익스트림한 프로덕션을 보여준다. Assesor,Dai,Krabathor,Tortura,,, 와 같이 체코... Read More
Manifesto of Nevermore
Manifesto of Nevermore Review (2009)  [Compilation]
level 20 구르는 돌  (70/100)
2018-07-28       Recommends :  3
음반을 직접 구매하여 듣는 리스너 중에 베스트 앨범을 좋아하는 이가 과연 얼마나 있을까? 백에 한 명이나 있을지 의문이다. 개인적으로도 베스트... Read More
Stabbing the Drama
level 20 구르는 돌  (80/100)
2018-08-04       Recommends :  3
전작 Figure Number Five는 소위 말하는 ‘듣기 좋은 앨범’이었다. 이 앨범으로 밴드의 인기는 상종가를 달렸지만, 이런 말랑한 사운드로 Soilwork가 Death ... Read More
Ex_Machina
level 4 공공의적  (80/100)
2018-08-09       Recommends :  3
뻔해진 스타일, 훌륭한 음악. Crossfaith 는 흔히 트랜스 코어 or 트랜스 메탈이라고 부를 수 있는 음악군 - 특히 일본에서 두각을 보이는 - 에 속하는... Read More
Astronomy
level 20 구르는 돌  (85/100)
2018-07-07       Recommends :  2
개인적으로 이들의 앨범은 두 번째 앨범인 Holy War부터 들었다. 이 때만 해도 나중에 이들이 이렇게 훌륭한 작품을 만들어낼 줄은 물랐다. Holy War를 처... Read More
Info / Statistics
Artists : 33,686
Reviews : 7,667
Albums : 119,569
Lyrics : 146,8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