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The Warning

Band
TypeAlbum (Studio full-length)
Released
GenresHeavy Metal, Progressive Metal
LabelsEMI America
Length48:43
Ranked#13 for 1984 , #1,434 all-time
Reviews :  2
Comments :  15
Total votes :  17
Rating :  87.5 / 100
Have :  16       Want : 0
Submitted by level 21 Eagles
Last modified by level 21 Eagles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Queensrÿche - The Warning CD Photo by MegametalQueensrÿche - The Warning CD Photo by The DEADQueensrÿche - The Warning Vinyl Photo by 로큰롤프Queensrÿche - The Warning Vinyl Photo by melodicQueensrÿche - The Warning Vinyl, CD, Cassette Photo by 꽁우Queensrÿche - The Warning CD Photo by 신길동옹
The Warning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4:4688.33
2.5:1888.33
3.3:20853
4.6:0686.73
5.4:4281.73
6.4:5887.54
7.4:2186.73
8.5:27853
9.9:4093.33

Line-up (members)

Certifications

United States (RIAA) Gold 500,000

The Warning Reviews

 (2)
Reviewer :  level 15   95/100
Date : 
퀸스라이크는 Fate Warning가 더불어 US파워메탈을 이끈 선구자 중 하나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퀸스라이크라는 밴드는 다른 여타 화이트 칼라 USPM과는 달리 좀 더 다른 형태로 후대의 파워메탈의 방향을 제시했다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그들의 음악은 좀 더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공했다라고 할 수 있다. 이건 Jag panzer나 omen에서 보여줬던 다른 방향으로 제시를 했다고 볼 수 있고 기존의 스래쉬와 NWOBM의 색채가 그대로 남아 있던 파워메탈에 대한 일종의 반항이라고 불릴 수도 있다는 점이다. 즉 좀 더 다색적인 사운드 형태와 일률적이었던 리프에서 탈피한 복합적인 리프 뿐 만 아니라 후대 나올 수 있는 프로그레시브적인 복잡성을 구축을 했다라고 할 수 있고, 뿐 만 아니라 유럽의 일부 파워메탈에 대해서도 어느정도의 패러다임을 제공하여 좀 더 현대적인 형태의 파워메탈에 대한 토대를 제공했다라고 볼 수 있다. 퀸스라이크는 EP앨범인 Queensryche에서 보여줬던 화려함과 기교어린 사운드로 화이트칼라 US파워메탈에 새로운 패러다음과 유러피안 멜로딕 파워메탈에서 들려줄 수 있는 고품격 사운드에 대해서 어느정도 일정한 길을 제시했다면, 이 앨범에서는 좀 더 헤비니스의 무게감을 거세하면서 프로그레시브적인 사운드의 형 ... See More
2 likes
Queensrÿche - The Warning CD Photo by The DEAD
Reviewer :  level 4   68/100
Date : 
스튜디오 데뷔작인데, 이 음반은 나름 팬인 나에게도 좀 고민거리다.

순전히 과거로 돌아가, 내가 퀸스라이크를 모른다고 가정할 경우 이 앨범은 한 가지 미덕과 몇 가지 부덕으로 표현될 것 같다. 우선 앨범의 거의 모든 곡은 제프 테이트의 놀라운 보컬에 집중되어 있는 듯하다. 전성기와 후기 앨범에 비해 지나칠 정도로 고음이 많은데, 정도가 심해서 마치 미하엘 키스케의 초기 모습을 보는 듯할 정도다. 하지만 역시 당시에 듣는다고 했을 경우, 확실히 그의 놀라운 보컬 솜씨는 회자될만한 부분이 있다.

그럼 부덕 부분은? 녹음 상태가 저질이다. 곡들이 그리 대중적이지 못하다. 특히나 타이틀 곡인 warning 같은 경우 임팩트가 많이 부족하다. 그리고 자켓이 형편 없다.

하지만 음반 자체는 독립적이다. 당시의 다른 여타 밴드와는 분명 다른 길을 가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는데, 덕분에 empire까지의 전성기가 생겼을 것이다.
1 like

The Warning Comments

 (15)
level 1   95/100
Essential Queensryche album.
1 like
level 6   100/100
제프의 목소리 하나만으로도 높은 점수 받을만 하다.
2 likes
level 10   85/100
마인드크라임 다음으로 좋아하는 앨범
1 like
level 5   90/100
풋풋하지만 패기 넘치는 메탈을 들려준다. 제프 테이트의 파워 만빵한 보컬과 비장미 넘치는 멜로디가 아주 마음에 드는 앨범이다.
2 likes
level 9   70/100
Although it's still not a full on Prog Metal record, it's perhaps the first in that vein of music. Good songs, but not great yet.
1 like
level 20   90/100
už na debutovom dlhohrajúcom albume je oproti EP zreteľný posun. Piesne sú viac v strednom tempe, komplikovanejšie, niekde v Prog./Heavy Metal-e
Queensrÿche - The Warning CD Photo by Megametal
level 10   95/100
SF 파워메탈의 고전
1 like
level 6   95/100
SF 컨셉에 어둡고 비장하고.. 리프라던가 컨셉등 이후의 퀸스라이크 행적 뿐만 아니라 파워메탈 장르의 요소들은 여기에서 다 나오지 않았나 싶다.
1 like
level 5   80/100
제프 테이트는 좋아하는데 이븜반은 별로..
1 like
level   90/100
파워메탈의 기념비를 우뚝 세운 몇 안되는 앨범. 사실상 SF 파워류는 크림슨 글로리하고 퀸스라이크가 지존먹었다.
1 like
level 12   94/100
지극히 개인적인 의견이지만, 마인드 크라임을 좋게 들었다면서 이 앨범을 안좋게 들었단게 이해가 안간다. Vice Versa.
1 like
level 8   94/100
EP가 가장 좋았던 우리 퀸스라이크. 첫 앨범은 여전히 대단한 작품으로, 2번부터 6번까지의 다섯 트랙이 특히나 대단하다.
1 like
level   92/100
Roads to Madness라는 거대한 스케일의 명곡이 있는 앨범이고 Deliverance같은 짧은 곡들의 완성도도 뛰어난, 초창기 파워메탈의 걸작 중 걸작
1 like
level 11   80/100
나름 괜찮게 들었던 앨범 당시에는 장르 자체가 좀 생소하긴 했다...
1 like
level 6   60/100
여느 그룹의 데뷔작 수준. 다소 지루하다.
1 like

Queensrÿche Discography

Album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EP86.2120
▶  The WarningAlbum87.5172
Album89.8132
Album94.3917
EP-00
Album88.7246
Live91.682
Album78.1141
Album64.470
Album67.330
Live81.730
Album84.250
Live8010
Album53.2211
Live8040
Album44.1171
Album46.8181
Album54.3171
Album86.2150
Live-00
Album82.541
Album94.482
Info / Statistics
Artists : 39,078
Reviews : 9,305
Albums : 140,973
Lyrics : 188,5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