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City of Echoes

Band
TypeAlbum (Studio full-length)
Released
GenresPost-Metal, Post-Rock
LabelsHydra Head Records
FormatCD, Digital, Vinyl (LP)
Length42:33
Ranked#295 for 2007 , #7,488 all-time
Reviews :  1
Comments :  2
Total votes :  3
Rating :  65.7 / 100
Have :  2
Want : 0
Submitted by level 15 김한별
Last modified by level 21 Eagles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City of Echoes Information

Line-up (members)

  • Trevor de Brauw : Guitars
  • Laurent Schroeder-Lebec : Guitars
  • Bryan Herweg : Bass
  • Larry Herweg : Drums

Production staff / artist

  • Andrew Schneider : Producer, Engineer
  • John Golden : Mastering Engineer
  • Aaron Turner : Cover Artwork

City of Echoes Reviews

 (1)
Reviewer :  level 11   62/100
Date : 
메탈을 꽤나 들어봤다는 리스너치고 마이너하고 특이한 장르에 대한 이유 없는 호기심과 경외감을 품어 보지 않은 사람 별로 없을 것이다. 필자도 개인적으로 다른 리스너들이 잘 모르고 많이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아는 사람들 사이에서는 높은 평가를 받고 있는 장르의 밴드들을 찾아 듣는 취미가 있었다. 필자가 유독 흥미를 가지고 들었던 장르는 바로 Atmospheric Sludge Metal인데, 가장 처음에 접했던 밴드 중 하나가 Pelican이였던 것으로 기억한다. 기본적으로 Post-Rock이란 장르에 관심이 많았었던 필자였기에 누가 Post-Rock에 메탈적인 요소를 섞은 장르가 있다길래 리서치도 제대로 해보지 않은 상태에서 해외주문으로 Isis, Pelican의 앨범들을 시켰던 기억이 아직도 생생하다.

그러던 어느 날 Pelican의 신보가 나온다는 소식을 듣고 필자는 아무 생각도 없이 또 이 앨범을 해외주문을 했는데 정말 피보는 줄 알았다. 기존의 헤비한 모습은 어디론가 사라졌고 세인트 앵거에서 라스에 버금가는 멍청한 드럼을 들려주고 있었다. 기타리스트들은 나름 더 복잡한 수준의 음악을 들려주겠다고 아무런 의미 없는 테크닉을 남발하고 있고 아무런 느낌 없이 소리만 징징 내고 있었다. 그리고 다시 한번 말하지면 진짜 Pelican은 드러머를 교체하는
... See More
3 likes

City of Echoes Comments

 (2)
level 20   85/100
naďalej pokračujú v inštrumentálnych vecičkách, avšak oproti predošlým albumom sú pestrejší a nápaditejší
level 12   50/100
길고 긴 러닝타임 덕분에 지루함을 더 알차게 느꼈다. 5번 트랙이 그나마 가장 괜찮았다.

Pelican Discography

Album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EP8010
Album8010
EP8020
Album7030
▶  City of EchoesAlbum65.731
EP7510
EP8010
Album6620
EP8010
Album8510
Live-00
EP8010
Album-00
Info / Statistics
Artists : 39,104
Reviews : 9,310
Albums : 141,103
Lyrics : 188,6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