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previous next
Album Comments
89,592 album comments
Cover art
Artist name     Album title     Release date
Name    Rating    Date
Into the Void
preview  Veonity preview  Into the Void (2016)
level 9 내일부터  (90/100)    6 days ago
이런 밴드를 모르고 지나쳤다는게 아쉽다. 이쪽 장르 좋아하시는 분들은 필청 1,12 추천
4 likes
(This Is Our) House
preview  In Flames preview  (This Is Our) House (2018)  [Single]
level 7 Kahuna  (50/100)    6 days ago
슬레이어와 함께 나에겐 첫사랑과도 같은 밴드다. 마음이 떠나도 곱게 곱게 나이를 먹어서 인자하고 여유있는 모습으로 늙어가길 바랐는데...추하고 멍청해진 모습이 너무 안쓰럽다. 신보 나올 때마다 미련을 못 버리고 들어보는 내가 바보지. 멜데스 아니어도 좋은데, R2R이나 Come Clarity정도는 도저히 안되는거냐
5 likes
I Loved You at Your Darkest
level 5 혼좋뮤직  (90/100)    6 days ago
꽤나 오랫동안 여러번 듣고 나서야 깨달았다. 전작보다는 약해졌을지는 몰라도 사탄을 찬양하고자 하는 사악한 외침은 아직 살아있다는 것을.
5 likes
Restless and Live (Blind Rage - Live in Europe 2015)
level 13 랍할포드  (90/100)    6 days ago
이 앨범은 미쳤다. 미친 보컬, 미친 기타, 미친 연주력. 셋리스트가 조금은 마음에 들지 않지만, 라이브 자체는 만점짜리다.
2 likes
I Am Above
preview  In Flames preview  I Am Above (2018)  [Single]
level 5 Seaofhate  (80/100)    6 days ago
음악 변한 게 언젠데 아직까지 그놈의 메탈 타령인가... 거의 20년이 다 돼가는데. 지들이 멜데스 안한다는데 뭘 자꾸 팝이니 찌질이니 새끼들이니 악다구니를 쓰고 자빠지는지. 딴거 듣길. 찌질대지 말고 딴거 들읍시다~
2 likes
(This Is Our) House
preview  In Flames preview  (This Is Our) House (2018)  [Single]
level 5 Seaofhate  (80/100)    6 days ago
아 글쎄 예전 예테보리산 멜데스 인플이 아니라니까!!! 언제까지 들먹일 건가... 지긋지긋한 메빠들 ㅠㅠ
1 like
Etchepare: Micronarcosis / Macronecrosis
level 16 휘루  (65/100)    7 days ago
수 많은 똥 중에 하나다.
3 likes
Proletagrio
preview  Deforme preview  Proletagrio (2016)  [Demo]
level 16 휘루  (60/100)    7 days ago
모두 Carcass가 되고 싶어했다.
1 like
Todo Roto
preview  Deforme preview  Todo Roto (2015)  [Demo]
level 16 휘루  (70/100)    7 days ago
앨범 커버만 보고 괜히 기대했다.
1 like
My Birthday Comp
preview  Hagamoto preview  My Birthday Comp (2017)  [Split]
level 16 휘루  (50/100)    7 days ago
컴퓨터 고장난줄 알았잖아. Epul 새끼야.
2 likes
Fetid Bruises in Liquidized Eye Carbonated Matter
level 16 휘루  (60/100)    7 days ago
도대체 무슨 생각으로 만든 걸까?
2 likes
Speed Metal Symphony
preview  Cacophony preview  Speed Metal Symphony (1987)
level 3 kinoboy  (95/100)    7 days ago
오랜 시간이 지났건만 이것만한 트윈기타의 화려한 하모니 앨범은 세상에 없는듯 하다...!!! 불꽃튀는 마티와 제이슨... 이제 다시 같이할 수 없다는 것이 아쉬울 뿐...ㅠㅠ 얼마 전 앨범도 냈다고 하는데... 제이슨의 완쾌를 바라며...
3 likes
Hagamoto / Fetus Slicer
preview  Fetus Slicer / Hagamoto preview  Hagamoto / Fetus Slicer (2018)  [Split]
level 16 휘루  (70/100)    7 days ago
Fetus Slicer의 사운드가 궁금해서 들었짖만, 성의 없는 Split 앨범.
2 likes
Demo for Necropsy
preview  Fetus Slicer preview  Demo for Necropsy (2017)  [Demo]
level 16 휘루  (80/100)    7 days ago
스타일이 다시 바뀐 것 같은데, 이건 이거대로 잘 만들었다. 역시나 Carcass 색채가 묻어나 있지만, 1번 곡 한정이다.
2 likes
Early Pathologicanatomy Collection
level 16 휘루  (85/100)    7 days ago
중간 중간 개연성이 아쉽지만, 제대로 박살내면서도 그 안에 풍기는 분위기도 괜찮은 것 같다. 3가지 파트로 곡간의 흐름을 적절히 분배 시켰다고 본다.
3 likes
Demo 2015
preview  Fetus Slicer preview  Demo 2015 (2015)  [Demo]
level 16 휘루  (75/100)    7 days ago
퇴보된 이전 사운드로 돌아왔다. 좋다고는 못 하겠다.
2 likes
In the Nightside Eclipse
level 9 MelodicHeaven  (95/100)    7 days ago
이게 25년전 앨범이라니 믿어지지가 않는다. 특히 Inno A Satana는 정말 압권이다.
7 likes
Emperor - In the Nightside Eclipse CD Photo by MelodicHeaven
The Evolution of Chaos
preview  Heathen preview  The Evolution of Chaos (2009)
level 9 MelodicHeaven  (90/100)    7 days ago
깔끔하게 잘 빠진 스래쉬 사운드. 특히 4번트랙 강추 / 8분 이후부터 나오는 리프가 작살이다.
5 likes
Heathen - The Evolution of Chaos CD Photo by MelodicHeaven
Metamorphoses of Sickness
level 16 휘루  (80/100)    7 days ago
Carcass의 색채가 아주 조금은 묻어나있다. 앨범 커버 역시 어느 정도 영향이 있다만, 1번 곡 말고는 크게 비슷하다고 생각되는 곡이 없다. 대부분 때려 부수는 구성이라 그런 듯 하다.
2 likes
Eroded Corridors of Unbeing
level 9 verzox  (100/100)    7 days ago
현존하는밴드중 가장맘에드는 데스둠밴드
4 likes
Rip Off Fuckers
preview  Fetus Slicer preview  Rip Off Fuckers (2014)  [Demo]
level 16 휘루  (80/100)    7 days ago
Death Metal을 받아들여서 인지, 한층 성숙한 사운드를 들려준다.
2 likes
Nonvisualization
preview  Fetus Slicer preview  Nonvisualization (2014)  [Demo]
level 16 휘루  (75/100)    7 days ago
진지함은 상승했다. 구조도 신경 쓴 것 같다.
1 like
Rotten Infant Phenomenon
preview  Fetus Slicer preview  Rotten Infant Phenomenon (2014)  [Demo]
level 16 휘루  (75/100)    7 days ago
이쪽 계열에서 나름 진지한 사운드다. 그것이 다 일뿐.
1 like
The Path of the Eternal Years
level 5 Kvarforth  (75/100)    7 days ago
앨범은 대체로 무난함. 그러나 음알못인 내게도 드럼이 지나치게 거슬린다.
3 likes
Periphery II: This Time It's Personal
level 1 Grimfingertips  (100/100)    2019-01-09
미샤는 과거 Djent의 선두주자로 불렸음에도 "Djent라는 장르는 없다"라고 말한적이 있죠. 개인적으로는 Djent라는게 장르가 될만한 구석은 그 특유의 사운드를 취급하는 밴드가 꽤 있다는 정도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소비자 입장에서는 이런 작은 부분조차도 분류하면 이점이 있을수도 있지만, Periphery는 그런 좁은 틀에 갇힐만한 밴드가 아니라 생각합니다.
5 likes
The Paragon of Animals
preview  Crash preview  The Paragon of Animals (2010)
level 3 kinoboy  (90/100)    2019-01-09
와우... 난 왜 이제야 이걸 들었나? 1집보다 더 좋다!! 같이 늙어가니까 더 좋다! 부디 계속 이정도 앨범 내주기를 바라며... 크래쉬 짱입니다!!^^
4 likes
Endless Forms Most Beautiful
level 2 hot9080  (65/100)    2019-01-09
도킨스가 아니고 예수를 데려와서 나레이션을 시켜도 아닌건 아닌거다. 라이브에서 보여준 역량은 온데간데없이 밴드에 끌려다니는 보컬과 흐리멍텅한 멜로디. 박력은 사라지고 남은건 공허한 스케일뿐인 음악은 큰 그림만 좇다 세부를 놓쳐버린 전형적인 컨셉에 함몰된 밴드의 결과물 1일뿐.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
2 likes
The Dark Element
level 2 hot9080  (90/100)    2019-01-09
아네트 올즌의 성공적인 복귀. 나이트위시가 올즌을 영입하며 살짝 팝적인 느낌으로 그들의 노선을 선회해보려 한다 느꼈는데 그 노선을 꾸준히 탔다면 나왔을 음악이 이런것이었을까. 지금의 나이트위시는 다시 그들의 노선을 타르야시절로 틀어버리고 플로어의 보컬을 무색무취하게 만들어버렸는데 그에비해 여기서의 아네트는 너무나 생동감이 넘친다.
5 likes
Painkiller
preview  Judas Priest preview  Painkiller (1990)
level 3 MysticuM  (100/100)    2019-01-09
정말이지 주다스식 헤비메탈의 작곡,테크닉적인 면에서 최고 정점을 찍은 앨범으로, 버릴 곡 따위는 존재하지 않는, 모두가 추앙해 마지않는 헤비메탈의 바이블이자 메탈이라는 음악을 접하고자 할 때 누구나 공부해야 할 교과서와도 같은 앨범이다.
9 likes
Inhuman Rampage
preview  Dragonforce preview  Inhuman Rampage (2006)
level 7 Camillia  (90/100)    2019-01-09
많이 까이는 감이 있지만.. 개인적으로는 참다운 파워메탈이라 생각한다
2 likes
Order by    Sort
Target      
Info / Statistics
Artists : 34,322
Reviews : 7,870
Albums : 122,313
Lyrics : 151,7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