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Jealousy

Band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d
GenresHeavy Metal
LabelsSony Music
Length49:21
Ranked#15 for 1991 , #651 all-time
Reviews :  2
Comments :  29
Total votes :  31
Rating :  87.8 / 100
Have :  17
Want : 1
Submitted by level 5 Arçaliz (2007-02-27)
Last modified by level 21 Eagles (2018-02-12)
Videos by  youtube
Album Photos  (3)
   
X Japan - Jealousy CD Photo by 똘복이X Japan - Jealousy CD Photo by 똘복이X Japan - Jealousy CD Photo by 버닝앤젤
Jealousy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popularity
1.Es Dur no piano-sen954
2.Silent Jealousy1007
3.Miscast87.52
4.Desperate Angel87.54
5.White Wind from Mr.Martin ~Pata's Nap~82.52
6.Voiceless Screaming92.54
7.Stab me in the Back87.54
8.Love Replica88.33
9.Joker895
10.Say Anything98.36

Jealousy Reviews

 (2)
Reviewer :  level 20   (80/100)
Date : 
Rhapsody나 Gamma Ray, Nightwish 같은 European Power Metal에 빠졌을 때에 나는 그전만 해도 열렬히 사랑해 마지 않았던 X Japan을 무시하기 시작했다. 지금 생각해보면 그 시절 나는 중2병적인 사고방식에 깊이 빠져있었던 게 아닌가 싶다. 그때에는 왜 그렇게 갑자기 이 밴드에 대한 모든 것이 진부하게 느껴졌는지 모를 일이다. 하지만, 시간이 돌고 돌아 거의 10년이 지난 뒤에 X Japan의 Jealousy를 들으니 새삼 감회가 새롭다. 중딩때 귀에 그렇게 달고 살았던 Silent Jealousy나 Joker, Say Anything 등이 요즘 왜 그렇게 귀에 잘 달라 붙는지 모르겠다. 멜로딕 파워 메탈에 빠져 살았던 한때 과도한 팬심에 이들을 무시하기도 한 시절도 있지만, 객관적인 견지에서 봤을 때 Jealousy는 잘 만들어진 작품이라고 생각한다. 완연한 헤비 메탈 앨범이라고 보기에는 다소 무리가 있다고 생각되지만, 색안경을 벗고 앨범에 수록된 곡들은 수준이 높다. 이들의 디스코그래피에서 Jealousy보다 위에 있다고 생각되는 앨범은 Blue Blood 말곤 없다. X Japan의 세 번째 정규 앨범은 Silent Jealousy나 Say Anything 같은 인지도가 있는 곡들 뿐만 아니라 중간의 Miscast나 Desperate Angel, Stab me in the Back도 서양 메탈과는 뚜렷이 구별되는 X Japan의 유별난 오리지널리티가 잘 묻어나는 수작이다. 이 시절의Yoshiki와 Hide의 음악적 재능은 유럽권의 거물급 메탈 아티스트에 비해서도 별반 뒤질 것이 없었다고 생각한다.
Reviewer :  level 17   (86/100)
Date : 
헤비메탈을 접하게 된 계기가 된 친구의 추천 엑스재팬
당시에는 이 곡 저곡 불법으로 만든 모음집 구운 시디를 좋다고 끼고 댕겼다.

과도한 팬심으로 오히려 헤비메탈 리스너 들에게 적이되고 욕을 먹고
실력에 대해 이러네 저러네 평가 받아야 했던 이들..

하지만 이 앨범만 객관적으로 보더라도 이들이 왜 욕을 먹어야 하는지 알수 없다.

시종일관 두드려 제끼는 듣기좋은 드러밍(킥드럼은 좀 약한느낌이 나지만 그것도 매력)과
히데와 파타의 조화로운 트윈 기타로 이우러지는 Silent Jealousy
강렬한 리프, 독특한 구성의 Miscast, Desperate Angel
애절한 토시의 Voiceless Screaming
속주감이 두드러지는 Stab me in the Back
요상한 분위기의 ;; Love Replica
익살스러운 Joker
유명하기도 하고 어디에 내놔도 내 생에 최고의 발라드라고 할 수 있는 Say Anything

엑스재팬의 팬 중에는 중간중간 껴있는 몇몇 트랙에 거부감을 느낄수도 있겠지만
헤비메탈을 추구하는 나로서는 그 몇몇 떨어진다는 곡도 버릴것 없이 너무 좋게 들린다.

물론 완벽한 곡들로 이루어진 완벽한 앨범은 아니지만
엑스재팬 앨범중 가장 좋아하고 귀를 즐겁게 해주는 앨범.

Jealousy Comments

 (29)
level 7   (90/100)
Silent Jealousy 한곡만으로도 이 정수를 받을 자격이 있다.
level 6   (95/100)
명반 중의 명반. 거칠고 길들여지지 않은 초기에서 능수능란한 후기로 넘어가기 전 두 시기의 좋은 부분만 녹아들어간 앨범.
level 9   (90/100)
다양한 느낌의 곡들~ 각각의 곡들이 너무 개성이 강하다. Joker는 언제 들어도 기분이 좋아지는곡!!
level 17   (90/100)
비디오로 도쿄돔 라이브는 미치도록 봤지... 아직도 taiji의 그 카우보이 모자 패션은 잊을 수 없구만. 베이스로 미친듯이 연주했던 타이틀곡.
X Japan - Jealousy CD Photo by 똘복이
X Japan - Jealousy CD Photo by 똘복이
level 5   (90/100)
블루블러드보다 아주 약간 못하지만, 이 정도만 해도 여러모로 훌륭한 앨범. 타이지랑 헤어지지 않고 이대로만 쭉 나갔어도 훨씬 더 레전드였을텐데
level 7   (90/100)
멤버들 전원이 작곡에 골고루 참여하다보니, 전작에서 들은 요시키식의 음악과는 좀 다른 면이 있다. 살짝 거부감이 들기도 하지만 2번트랙만큼은 내가 꼽는 엑스재팬 최고의 명곡이다!
level 1   (100/100)
masterpiece
level 10   (95/100)
이 밴드의 커리어에서 단 한곡만 꼽으라면 단연코 2번이다. 전작에 비해서 작곡 멤버에 따른 개성에 의해 응집력이 떨어지나, 곡 자체의 질은 결코 떨어지지 않는다.
level 2   (85/100)
타이틀이 죽이는 앨범이라 생각한다...
level 9   (85/100)
Although some songs have a very westernised sound, X Japan's own style can be seen in ballads such as "Voiceless Screaming" and "Say Anything", and in powerful and great songs like "Silent Jealousy" or "Stab me in the Back". A really good and interesting album.
level   (80/100)
퍼렁피 앨범을 너무 좋아해서 이 앨범은 내게 조금 빛이 바라지만, 시원시원하고 좋은 앨범이다.
level 7   (85/100)
전작과 더불어 고교시절을 함께한 앨범.. 사일런트 젤러시를 처음 접했을 때가 아직도 기억난다.
level 18   (90/100)
그야말로 중고등학교 때 미친듯이 들엇던 앨범. 다시 들을 때마다 추억이 떠오른다.
level   (85/100)
이 앨범 역시 데뷔작 만큼이나 좋게 들었던 앨범입니다
level 6   (95/100)
난 타이지 곡을 좋아하지 않지만 이 앨범곡들많은 예외다 전반적으로 훌륭
level 2   (86/100)
나의 메탈 입문서이면서 아름다운 추억이 깃들어 있는 앨범. 딱 이정도 퀄리티로 음반 꾸준하게 내주고 장사꾼짓만 안했어도 내가 정말 존경하는 아티스트였을텐데.
level 14   (75/100)
여기서부터는 약간 취향에서 벗어나지만 그래도 만족이다.
level 11   (80/100)
블루블러드와 함께 나를 락메탈 계열로 인도한 교두보가 되었던 앨범이다.
level 5   (88/100)
들을만 했다. 블루블러드보단 못했지만. 느낌도 비슷하고.
level 7   (84/100)
좋은 곡들이 많지만 너무 제각각이지 않나?
level 12   (90/100)
일본메탈의 진리를 보여준 엑스재팬. 언제끔 다시 이들을 볼 수 있을까...
level 10   (80/100)
좋은 곡들이 많음에도 그들이 성공하지 못한이유는 간단하다. 지배적인 정체성이 전혀없다.
level 3   (88/100)
현란한 요시키의 드럼이 좋지만 사운드가 물과 기름처럼 따로 노는 느낌은 나만일까?
level 17   (90/100)
전작보단 앨범 구성의 측면에서 아쉬움이 느껴지지만 역시 만만찮은 명곡으로 가득한 명반이다
level 9   (90/100)
모든 곡이 뛰어나다. 그리고 서로 다른 색깔의 곡들임에도 불구하고 위화감을 주지 않는다.
level 11   (86/100)
전작에 이은 연타
level 11   (88/100)
Silent Jealousy의 기타 솔로는 지금 들어도 소름이...
level   (100/100)
격정.
level 6   (90/100)
갠적으로 파란피보다 더 좋아함..Silent Jealousy는 어린시절 가슴을 후벼팠던 곡

X Japan Discography

Album title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EP - 00
EP - 00
Studio 83.9 220
Studio 90.1 715
▶  Studio 87.8 312
Studio 56.2 50
Studio 67.3 30
Studio 80.3 381
Live 83.5 61
Studio 78.4 342
Live 70 10
Live 89.3 60
Live 63.3 30
Live 80 10
Live 87.9 70
Studio 77.5 20
Contributors to this album
Info / Statistics
Artists : 34,115
Reviews : 7,786
Albums : 121,384
Lyrics : 148,969
Top Albums on Herb Music
Pink Floyd - The Dark Side of the Moon
Radiohead - OK Computer
King Crimson - The Court of the Crimson King
The Beatles - Sgt. Pepper's Lonely Hearts Club Band
Yes - Close to the Edge
Nirvana - Nevermind
Eminem - The Marshall Mathers LP
Jethro Tull - Thick as a Brick
Miles Davis - Kind of Blue
Genesis - Selling England by the Pou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