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Slumber of Sullen Eyes

Band
TypeAlbum (Studio full-length)
Released
GenresDeath Metal
LabelsDrowned Productions
Length45:47
Ranked#10 for 1992 , #251 all-time
Reviews :  2
Comments :  44
Total votes :  46
Rating :  90.1 / 100
Have :  9
Want : 6
Submitted by level 12 Nalza[Sky]
Last modified by level 21 Eagles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Demigod - Slumber of Sullen Eyes Photo by 휘동이Demigod - Slumber of Sullen Eyes CD Photo by 신길동옹
Slumber of Sullen Eyes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Apocryphal (Intro)0:22-0
2.4:38-0
3.3:43-0
4.4:04-0
5.5:14-0
6.5:58-0
7.5:04-0
8.4:17-0
9.4:29-0
10.3:39-0
11.Perpetual Ascent3:45-0
12.2:48-0

Line-up (members)

  • Esa Linden : Guitar, Vocals
  • Jussi Kiiski : Guitar
  • Seppo Taatila : Drums
  • Tero Laitinen : Bass
Produced by Ahti Kortelainen & Demigod
Engineered by Ahti Kortelainen
Recorded & Mixed at Tico Tico Studio, Kemi, Finland
Cover art by Rob Smits

Reissued on CD by Xtreem Music first of January 2006. The reissue includes
remastered versions of the album and the Unholy Domain-demo. Also the album
cover has been altered.

Slumber of Sullen Eyes Reviews

 (2)
Reviewer :  level 10   (95/100)
Date : 
이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리프가 가부좌를 틀고 바디랭귀지로 이야기를 전달해주는 듯 하다. 이를 통해 심경의 변화를 이끌어내려 한다. 리프가 살아움직이는 느낌. 본격 궁서체 진지충들의 진지한 시도. 정말 마음에 든다. 입체적인 리프가 팍팍 꽂힌다
Reviewer :  level 7   (100/100)
Date : 
메탈의 속성중에 가장 근본적인 속성은 아주 지겹도록 얘기해도 안질리는 바로 "인간의 초월"에 있다. 그 표현방식은 참으로 다양한데, 영웅전기 같은 서사시를 이용한다던지 (파워메탈) 아니면 더욱 철학적/추상적 영역으로 비유화를 통해 인간의 부조리를 그려낸다던지 (데스메탈) 그 외에는 파워메탈과는 좀 다른 맥락으로 아예 신화적 요소를 직접적으로 끌여들여 기독교에 반대되는 종교적 요소를 통해 거대한 서사성을 구현한다던지 (블랙메탈) 하는 등의 여러가지 방법이 있다. (물론 이게 다가 아닌건 당연하고, 일단은 저 셋이 가장 그 색깔이 짙기에 일단 저 셋을 넣었다.)

이 쯤 해서 메탈이 갖는 인간 초월의 속성의 종결자를 가리자면 과연 누가 나올지에 대한 해답은 상당히 어려워 보인다. 그러나 답은 이미 정해져 있는데, 바로 핀란드 출신의 데스메탈 전설인 데미갓의 1집 앨범이다. 시종일관 비관적이고 데스메탈이 갖는 추상성 뿐만 아니라 그것에 일말의 인간성이 없는건 기본이고, 극도로 염세적이고 한편으로는 심대하게 강력한 맹목적 의지마저도 돋보이는 무서운 앨범이라고 할 수 있는데, 그러한 것을 통해 구체화된 이들의 음악은 거의 초월적으로 위대하다 싶을 정도의 역대급 데스메탈을 배출해내는건
... See More
11 likes

Slumber of Sullen Eyes Comments

 (44)
level 9   (100/100)
너무멋져서 눈물이 나오는 명반 앨범아트는 이앨범을 듣는 청취자를 표현한것이란게 정설
1 like
level 9   (85/100)
Fiddle-dee-dee! You Finnish men really DO make good music. (Resemblance? I don't think so.)
1 like
level 7   (95/100)
시대를 앞서나간 음악성도 음악성이지만 앨범 커버는 정말 예술적이다.
2 likes
level 3   (100/100)
앨범을 구하려는 사람들이 많을만 하다.
3 likes
level 8   (80/100)
조금 반복되는 사운드가 있는듯한데 그 점 때문인지 지루할때가 있다. 대단하진 않지만 들어볼만하다 생각되는 앨범.
Demigod - Slumber of Sullen Eyes Photo by 휘동이
level 12   (70/100)
별다른 감흥은 없었다.
level 8   (75/100)
한곡갑. 2번은 정말 팔짝뛰게 좋은데 나머지는 그닥. 아랫분 말마따나 이정도 하는 데스메탈은 많다.
level 3   (100/100)
진중하며 우울한 리프들로 건축한 이 앨범은 칭호에 걸맞다 라는 걸 알려준다
level 6   (100/100)
나한테는 최고의 메탈 앨범
level   (90/100)
굉장히 초월적이고 고차원적이며 웅장한 데스메탈을 시도한 앨범. 호평과 혹평이 공존하는 이유는 일정 음계를 벗어나지 않는 리프진행과 (생각보다는) 부족한 파괴력 때문인 것 같다. 그럼에도 훌륭하다.
level 7   (90/100)
지옥에서 느끼는 우주의 방대함, 지옥의 속에서 별똥별을 찾아보자. 존나게 몽둥이로 얻어맞다가 머리 위에서 보게 된 것은 경이로움.
level 3   (100/100)
우리는 메탈에서 무엇을 느껴야하나?
level 6   (55/100)
데스메탈은 즐겨듣는 편이지만 이 앨범의 무엇이 뛰어난지 잘 모르겠다. 지루하다.
level 6   (70/100)
호불호가 갈릴듯
level 9   (95/100)
Excuse me sir, do you have a moment to talk about getting sucked into Death Metal songs? Demigod's Slumber of Sullen Eyes. End of conversation, bye!
level 7   (90/100)
7번 듣고 있는데, 꽤 근사하네요.
level 10   (90/100)
데스메탈을 좋아하게 된 후에도 사실 데스메탈에 대한 편견이 조금은 남아있었는데, 그 편견을 이 앨범이 모조리 종식시켜주었다.
level 7   (90/100)
데스메탈의 수작. 이걸 듣고도 별감흥이 없다면 데스메탈 이란 장르와 잘 안맞는 사람일 가능성이 높다.
level 14   (80/100)
올드스쿨데쓰 수작
level 1   (40/100)
그냥 시끄러운음악일뿐 아무감흥도없다.
level 12   (85/100)
좋긴 확실히 좋은데 100점짜리까진..
level 12   (90/100)
한번씩 들어오다 보니 어느새 좋아하고 있다.
level 4   (100/100)
왜 100점인지 이해를 못한다면 할때까지 듣고 또 들어야한다.
level 6   (75/100)
전래동화급 호들갑. '햇님달님'만큼 과장됐고 이 역시 그에 부응한다. 스토리라인은 비할바 없이 부자연스럽다. 호랑이 대신 거대괴물이 등장해서 나름 체계적으로 뿌서잡수지만 역시 부자연스럽다.
level 11   (85/100)
괜찮다. 근데 그 뿐. 솔직히 이 정도하는 올드스쿨 데스메탈은 많다. 음산한 분위기로는 Dawn of Possesion만 못하고, 때려부수기로는 Altar of madness만 못하다.
1 2

Demigod Discography

Album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  Slumber of Sullen EyesAlbum90.1462
EP-00
Album71.730
Album-00
Info / Statistics
Artists : 34,853
Reviews : 8,108
Albums : 124,738
Lyrics : 159,5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