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Life Among the Ruins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Heavy Metal
LabelsShark Records
Running time54:12
Reviews :  1
Comments :  2
Total votes :  3
Rating :  74 / 100
Have :  1       Want : 0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Eagles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Sex Religion Machine4:43-0
2.Love Is Pain3:531001
3.Jet Black4:131001
4.Invitation1:16-0
5.I Dress In Black4:46951
6.Crown Of Thorns6:281001
7.Cage Of Angels0:54-0
8.Never Believed In Good-Bye4:231001
9.Too Hot To Handle4:39-0
10.Love's Gone4:29-0
11.Wild Fire Woman4:431001
12.Cry Forever4:32-0
13.Haunting The Last Hours0:54-0
14.Last Rose Of Summer4:191001

Line-up (members)

  • David DeFeis : Vocals & Keyboards
  • Edward Pursino : Guitars
  • Rob DeMartino : Bass
  • Joey Ayvazian : Drums

Reviews

Reviewer :  level   (60/100)
Date : 
Virgin steele은 한국 내의 메탈 매니아들에겐 [The marriage of heaven and hell] 시리즈와 [The house of Atreus]  시리즈로 알려진 밴드다. 한국 내에서의 지명도는 그야말로 능지처참할 정도이지만, 상당수의 매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는 밴드이기도 하다. 이들의 이름이 익숙하지 않을 사람들을 위해 한국에서 이들보다 더 많이 알려진 밴드의 이야기를 좀 하자면, Avantasia 프로젝트의 두 번째 앨범에 수록된 트랙 중 하나인 The final sacrifice에서 Tobias Sammet과 호흡을 맞춰 말 그대로 야수적인 울부짖음을 들려준 그 인물이 바로 Virgin steele의 보컬리스트 David Defeis다. 그리고 그는 말 그대로 천재라는 소리가 어울리는 뮤지션 중 하나이며, 그의 음악적 스타일에 대해 호불호가 갈리는 면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팬들의 충성도는 매우 높은 편에 속한다. 그런데 이 충성스러운 팬들이 입을 모아 씹어대는 Virgin steele의 졸반이라는 것이 하나 있으니, 그 앨범이 바로 이 [Life among the ruins] 이다. 잘 모를 이들을 위해 해설을 달자면, Helloween에게 있어 [Chameleon] 과 같은 취급을 받는 앨범이 바로 이 녀석이다.

왜 그 정도의 처참한 평가를 받는고 하니, Virgin steele의 음악적 지향점을 찾을 필요가 있다. 키보드와 보컬을 겸임하고 있는 Defeis는 이 앨범 전까지 꾸준히 심포닉한 파워 메탈을 밴드의 지향으로 유지해 왔다. 이 이전 시점까지 [The marriage of heaven and hell] 시리즈와 [The house of Atreus] 시리즈로 대표되는 Virgin steele의 스타일이 완연히 정립되었다고 확언하기는 어렵다지만, Virgin steele은 특유의 마초적이면서도 장중한 스타일의 묵직한 음악을 통해 팬덤을 형성할 수 있었고, 그런 팬덤을 바탕으로 꾸준히 음악적 방법론에서 답을 찾아가는 와중에 있었던 Virgin steele은 파워 메탈 신의 미래를 이끌어 갈 기대주로 각광을 받고 있던 시점이었다. 그리고 바로 그 시점에 [Life among the ruins] 가 덜컥 튀어나왔고 말이다.

문제는 이 앨범에서 David Defeis가 지향한 방향은 대중적인 블루지한 사랑타령이었다는 데 있다고 하겠다. 일설에 따르면 Defeis가 그 즈음에 Whitesnake의 [1987] 앨범이 대성공을 거두는 것을 보며 "우리도 저런 앨범으로 돈이나 X라 많이 벌어서 음악활동 해 보자!" 라며 의욕을 불태웠다는 이야기도 있긴 하다 (...) 얼마나 이 앨범이 음악적 충격이었으면 이런 루머 수준의 이야기가 아직까지 정설에 가까운 것으로 인식되고 있는 것인지 한번 생각해 보자. 그리고 그야말로 처참하게, 그들이 수 장의 앨범을 발표하며 꾸준히 쌓아 올린 명성과 팬덤은 한 순간에 박살나고 말았다. 팬들이 그들에게 원했던 것은 이런 것이 아니었다는 것을 다시 확인한 Defeis는 절치부심한 끝에 다음 해 걸작 [The marriage of heaven and hell] 시리즈를 발표했다.

순수한 음악으로만 들었을 때 썩 나쁜 앨범은 아니라고 할 수 있기는 하다. 위에서도 말했지만 Defeis는 말 그대로 천재라는 호칭이 어울리는 음악인이다. 빗자루와 경기를 한다 해도 명경기를 이끌어 낼 수 있다는 소리를 네이쳐 보이 릭 플레어가 들었듯이, Defeis의 음악적 역량 자체는 이 앨범에서도 분명 빼어난 정도라고 할 수 있다. 만약 보컬이 Defeis가 아니라 David Coverdale이었다면 이 앨범이 그렇게까지 욕을 먹지는 않았을 것이다. 기본적으로 Defeis의 목소리와 맞지 않는 음악을 하고 있다는 게 이 앨범의 결정적인 패인이 아닌가 한다.

Virgin steele에게 기대하는 기대치를 너무 형편없이 못 미쳤다는 점 때문에 참담한 실패를 겪어야 했던 앨범이라고 결론내릴 수 있다. Defeis는 자신이 Coverdale이 될 수 없다는 점을 깨달았어야 한다. 물론 그의 송라이팅은 Coverdale이 될 수 있었으며, 이 앨범의 순수한 퀄리티 그 자체는 그것을 증명하고 있음에 분명하나, 그의 보컬은 결코 Coverdale이 될 수 없었다.

[2011. 6. 2 수정]
0

Comments

level   (100/100)
I love this album!!! One of my favourites!!!
level   (62/100)
졸반까지는 아니지만, 너무 급격한 변화에 도무지 적응이 안된다.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Studio 60 11
preview Studio 80 11
preview Studio 78 10
preview Studio 82 10
preview Studio 74 31
preview Studio 84 10
preview Studio 88 10
preview Studio 88.7 30
preview 582Studio 92.1 113
preview 2,660Studio 83.8 62
preview Studio 75 30
preview Studio 78 20
preview Studio 75 10
Info / Statistics
Bands : 28,299
Albums : 101,886
Reviews : 6,570
Lyrics : 94,476
Top Rating
 Cannibal Corpse
The Wretched Spawn
 rating : 83.7  votes : 16
 Angra
Secret Garden
 rating : 82.1  votes : 25
 Sodom
Code Red
 rating : 90.3  votes :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