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The Seraphic Clockwork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Progressive Metal
LabelsFrontiers Records
Ranked#39 for 2010 , #950 all-time (Top 26.3%)
Reviews :  2
Comments :  10
Total votes :  12
Rating :  89.4 / 100
Have :  7       Want : 0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Vincent
Last modified by level Vincent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Frequency6:15-0
2.Holes In The Sky5:25901
3.Scar of an Angel7:26-0
4.Sound of Blood6:47-0
5.The Final Murder9:53-0
6.Quicksilver8:54-0
7.Rush of Silence9:22-0
8.On My Way to Jerusalem12:51-0

Line-up (members)

  • Andy Kuntz : Vocals (Abydos, Amaseffer, Missa Mercuria)
  • Stephan Lill : Guitar (Ian Parry, Red Circuit)
  • Torsten Reichert : Bass
  • Andreas Lill : Drums
  • Günter Werno : Keyboards
The digipak features a Bonus-Track and a multimedia video.

Bonus-Track:
9. Eleyson - (5:34)

Multimedia video:
Numquid Dari Pars II - Numquid Dari Pars III

The Bonus-Track is taken from the Rock-Oratorium "Ludus Danielis"

Reviews

Reviewer :  level   (85/100)
Date : 
다섯 번째 앨범 Christ.0에서 Vanden Plas는 정점을 찍었다. 프랑스의 대문호 알렉상드르 뒤마의 몬테크리스토 백작을 컨셉으로 한 이 앨범은 Dream Theater의 중후기 사운드에 실망했던 Progressive Metal 팬들에게서 대단한 호평을 받아냈다. 이제 팬들은 이들의 귀추가 궁금해졌는데, 밴드의 후속작은 장장 4년이라는 꽤나 긴 시간이 지난 뒤에야 만날 수 있었다. 비록 오래 기다리기는 했지만, The Seraphic Clockwork는 성공적이었던 전작에 이어 Vanden Plas가 프로그레시브 메탈팬들을 열광시킬만한 재능을 지닌 밴드라는 사실을 또 한차례 입증했다. 앨범은 전체적으로 전작의 노선을 그대로 잇고 있다. 앨범의 일관된 흐름을 중시하는 유기적인 컨셉과 고풍스러운 사운드에 기반한 심포닉 스타일의 연주, Andy Kuntz의 독특한 목소리는 The Seraphic Clockwork에서도 그대로 관철되고 있다. 이는 Christ.0를 인상깊게 들은 청자로서는 환영할 만한 일이었다. 여기에 오케스트레이션과 고급스러운 프로듀싱은 작품의 완성도를 더욱 높여주어 외적으로는 전작보다 더 나아보이게 하는 부분도 없지않아 있다. 그러나 본작은 전작에 비해 흡인력 면에서는 다소 부족해 보인다. 작품의 완성도 부분에서는 완벽에 가깝지만, 개개의 곡들은 Christ.0에 비해 인상이 다소 옅은 편이다. 앨범에 수록된 대곡들이 분명 훌륭한 퀄리티를 지니고 있는 것은 명백하나 밴드의 욕심이 지나쳐서 그런지 다소 부담스럽게 들린다. 아마도 곡들의 길이를 좀더 줄이고 타이트하게 만들었다면, Christ.0를 능가하는 역작이 될 수 있었을지도 모른다. 완성도 면에서는 말이 필요없지만, 청자를 집중시키는 부분에서 Christ.0에 비해 본작이 부족해 보이는 것은 안타깝게 생각된다. Holes In The Sky나 Frequency 같이 호흡이 짧은 곡들이 대단히 매력적이지만, 앨범은 전체적으로 긴장감이 떨어진다. 이러한 부분은 개인적으로 아쉽다고 생각하지만, 그래도 본작이 2천년대에 발표된 프로그레시브 메탈 앨범들 중에서 수위에 드는 작품인 것은 분명해 보인다.
1
Reviewer :  level   (75/100)
Date : 
2006년작 Christ0 이후 4년만에 나온 Vanden Plas의 신보다. 개인적으로 2006년의 앨범은 당시에 가장 좋아했던 앨범 중 하나였는데 이번 신보는 최근 10월에나 되서야 찾아서 듣기 시작했다.

이들의 2006년 앨범은 정말 '최고'였다. 유별날 정도로 튀는 사운드는 아니었지만 이들의 사운드는 평균 이상으로 준수했다. 프로그레시브함에도 불구하고 듣기 편했다고 해야할까? 직선적이어서 듣기 쉽지만, 두번 이상 들으면 들을 수록 색다른 느낌을 주는 앨범이 2006년의 'Christ0' 였다. 보컬 Kuntz의 목소리는 좁은 음역대 사이에서도 안정적인 보컬링을 구사했고, 그 목소리가 너무 좋아서 Fire Roses Dance와 같은 발라드 트랙은 나의 베스트 트랙이 되기도 했다.
나는 'Christ 0'를 2006년 최고의 프록메탈작이라고 생각했다. 그리고 4년만에 나온 그들의 앨범. 여전한 곡 구성력과 연주력 그리고 Kuntz의 목소리까지, 역시 Vanpen Plas는 기대를 저버리지 않았다는 것이 이번 앨범에 대한 전체적인 평이다.

이들이 항상 그래왔듯이 음악적으로 크게 변한 것이 없다.

분위기는 전작과 크게 다르지 않다. 다만 박진감이 넘치던 전작과 달리 이번 앨범은 좀 더 차분하고 정적인 느낌이 든다. 기타 플레이는 확실히 처지는 느낌이다. 특히 5번 6번 트랙은 속도가 느린데다가 플레이 타임까지 길어서 그런지 약간 지루한 감도 드는 게 사실이다. 그렇지만 여전히 꾸밈없고 시원시원한 기타리프는 드림 시어터와는 다른 그들만의 프로그레시브적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 멜로디 또한 뛰어나며, 관악기 현악기 그리고 다양한 효과음등을 추가해서 전작 이상으로 풍부한 느낌을 주고 있다. 최근 밴드가 락 오페라쪽에서 활동하고 있다고 들었는데, 그런점이 이 앨범에 반영되어 더 웅장한 사운드를 만들어낸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든다.


보컬 Kuntz의 보컬 실력은 여전하며, 보다 사운드를 안정있게 해주는 데에 기여해주고 있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전체적으로 분위기가 가라앉은 이번 앨범에서 그의 목소리는 더욱 빛나는 것 같다. Kuntz는 [Jesus Christ Superstar]에 출현했는데, 이후[Ludus Danielis]라는 오페라의 주연으로도 활약했다고 한다. 10번 보너스 트랙은 그 오페라에서 컷팅한 곡이라고 한다.

*2번 트랙 클라이막스에서 시계가 째깍거리는 소리를 삽입하는 등 순간적인 센스가 은근히 마음에 들었다.

Best Track : Holes In The Sky

bgimian.egloos.com/1023222
0

Comments

level   (75/100)
흠 몇번 들어보고 잘 듣지 않는 앨범 왠만하면 다시 꺼내서 들어보기 마련인데
level   (95/100)
good job :)
level   (95/100)
이전 앨범인 Christ.0에 절대 뒤지지 않는 앨범이다. 서정적이고 웅장하다. 전곡이 강추! 특히 5,8번 추천
level   (90/100)
전작보다 훨씬 더 뛰어나다 흠잡을데 없는 앨범
level   (96/100)
호평받아 마땅한 앨범이다. 전작의 아름다운 멜로디라인이 유발했던 비장미는 이번 작에서 더욱 강화되었다.
level   (94/100)
'정중동'이란 말이 딱 어울리는 밴드의 정제된 걸작. 신성한 구도자의 전기를 펼쳐놓은듯한 스토리텔링과 적재적소에서 터지는 베르노의 키보드 역시 발군
level   (90/100)
보컬 단점 완벽 커버! 멜로디 환상! 레코딩 준수! 나무랄 곳 없음! 그런데 프록메탈인데, 한 곡 정도는 테크닉 향연 좀 펼쳐줬으면 하는 바램. 너무 절제하는 느낌. 실력이 안되는 것이냐?
level   (94/100)
전작과 비교해 더하면 더 했지 덜 하진 않음 레코딩 상태와 멜로디 등...다 좋음
level   (86/100)
Vanden Plas 다운 앨범. 물 흐르듯 유려한 진행을 보여준다.
level   (90/100)
긴박감이 떨어져 다소 지루할 수도 있으나, 특유의 멜로디라인과 곡 구성력은 건재하다.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2,078Studio 87.6 50
preview 2,164Studio 87.2 50
preview 2,530Studio 82.3 103
preview 1,477Studio 85.9 153
preview 206Studio 92.3 253
preview 950Studio 89.4 122
preview 1,428Studio 88.3 90
preview 934Studio 92.5 60
Info / Statistics
Bands : 28,299
Albums : 101,886
Reviews : 6,571
Lyrics : 94,476
Top Rating
 Ebony Tears
A Handful of Nothing
 rating : 85  votes : 10
 Judas Priest
Live in London
 rating : 86.8  votes : 15
 Royal Hunt
Paradox II: Collision Course
 rating : 89  votes :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