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The Land of New Hope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Symphonic Power Metal
LabelsFrontiers Records
Running time50:42
Ranked#147 for 2013 , #3,366 all-time (Top 93.3%)
Reviews :  2
Comments :  24
Total votes :  26
Rating :  68.2 / 100
Have :  2       Want : 5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Carlos Acioli
Last modified by level Eagles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Line-up (members)

  • Timo Tolkki : Guitars, Bass
  • Alex Holzwarth : Drums
  • Derek Sherinian : Keyboards
  • Jens Johansson : Keyboards
  • Mikko Härkin : Keyboards

Guest / session / additional musicians

  • Elize Ryd : Vocals
  • Tony Kakko : Vocals
  • Sharon Den Adel : Vocals
  • Rob Rock : Vocals
  • Russell Allen : Vocals
  • Michael Kiske : Vocals

Reviews

Reviewer :  level   (40/100)
Date : 
- 당신의 시도는 실패로 끝날것같은데요? -

Stratovarius, Symfonia를 이끌던 Timo Tolkki 가 선보이는 메탈오페라 프로젝트
Fairyland 분 처럼 거대한 프로젝트를 통해 결성된 핀란드 심포닉 파워메탈밴드입니다.
Stratovarius, Symfonia 에 있엇을때 어땠는지는 모르겠지만, 장엄하면서도 아름다운 오케스트라 악기를 많이 도입하여 화려한 스케일일 보여주면서 실력이 넘치시는 여러 보컬들도 참여를 하셔서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분도 Fairyland 처럼 여러 메탈밴드들이 이 앨범에 참여를 하셨습니다. 모던메탈의 꽃 Amaranthe, 속주로 유명한 Impellitteri, 핀란드를 대표하는 Sonata Arctica, 에픽메탈의 최강 Rhapsody Of Fire 까지도 참여를 하셨습니다.

하지만 여기서 솔직히 모든것을 까놓고 말하겠습니다. 이게 과연 심포닉 파워메탈 일까요? 화려한 오케스트레이션? 등장하지않아요. 그렇다고 화려한 합창이 나오냐고요? 합창은 나오는데 화려하지않습니다. 솔직히 티모께서 왜 스트라토바리우스를 나오셨는지는 모르겠지만, 나오신것을 굉장히 후회하실겁니다. 게스트 아티스트분들 상당히 실력이 좋으시고 유명하신 분들이 계시는데 오히려 티모와 함께서 그런지 이분들의 실력을 제데로 발휘를 못하시는것같습니다. 색시한 목소리가 매력이신 Elize Ryd 께서도 힘을 발휘를 못하고계십니다. 그리고 전체적으로 너무 쓸대없이 연주길이만 늘어트린것만같고 오케스트레이션도 상당히 불조화스러운것같습니다. 장점이라곤 유명한 아티스트 께서 참여했다는거고 단점이 훤히 보이는 앨범이였습니다. 그리고 들을때마다 느끼는건데 녹음쪽에 문제가 있엇던건지 모르겠지만, 중간에 '칙 칙' 거리는 소리는 대체 뭘까요? 이 소리때문에 듣는내내 굉장히 거슬렸다는 것도 있엇습니다. 하지만 이번해 새로운 앨범이 발매될 예정이니 저는 이분을 한번더 믿어보리고 했습니다. 다음앨범은 부디 이런모습이 아니길 빌겠습니다. 지금까지 들어본 심포닉 파워메탈앨범중에서 가장 최악이라고 생각합니다.
0
Reviewer :  level   (70/100)
Date : 
티모 톨키의 새로운 프로젝트로 시작된 Avalon. 누가 봐도 Avantasia의 냄새가 물씬 풍기는 모양새지만 기본 노선은 전혀 다르다. 심포닉 파워 메탈로 분류되어 있지만 정작 수록된 곡들은 여타의 프로젝트에 비해 결코 심포닉하지 않으며, 오히려 Ayreon의 느낌이 살아있다. 앙그라의 Andre Matos, 헬로윈과 감마레이의 전 드러머 Uli Kusch 등과 결합하여 만든 Symfonia가 빈약한 투어 일정과 판매고로 해체된 이후 새롭게 돌아온 모양새이지만 Stratovarius 탈퇴 이후 계속되는 톨키의 매너리즘은 여전한 것으로 보인다. 90년대 멜파메 계열에서 들려주던 코드 진행과 현란한 속주에 기반을 둔 기타 솔로라는 공식이 전곡에서 펼쳐지고 있으며, 보컬들의 경우 은근히 쥐어짠듯한 느낌을 받을 수 밖에 없다. Amaranth의 보컬 Elize Ryd와의 궁합은 어느정도 괜찮아 보이는 반면, Russel Allen의 탁성은 기타와 안 맞는 분위기. 애초에 테크닉과 송라이팅 자체로는 유럽 메탈씬에서 최상위 클래스를 자랑하는 톨키인 만큼, 앨범이 전체적으로 구성력이 나쁘지는 않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포인트가 살아있지 못한 점이 아쉬울 뿐이다.
0

Comments

level   (75/100)
The Land of New Hope 이 곡은 진짜 너무할 정도로 키퍼 오브 더 세븐키를 답습했다..한번 비교해서 들어봐라. 예측이 너무 뻔해서 실소가 터져나오는 수준. 티모는 멜로디는 잘 쓸지 몰라도 역시 창의성 부분에선 0점에 가깝다. 아무리 명곡이라지만 30년 다된 곡을 하나의 다듬질도 없이 그대로 베끼다니..
level   (70/100)
심심할때 들으니 좋았습니다. 다만 이 멤버들로 '심심풀이용 음악' 이라는 평가가 옳은지는 잘 모르겠습니만...
level   (65/100)
이거 멜로딕 파워메탈로 바꿔주세요..... 심포닉은 뭐.... 또 하나 이게 아폴로 신드롬이군요... 지능가들을 모아놓으니 오히려 허접한 모임이 되버리는...
level   (50/100)
이거 살 돈 고이 모아 아반타시아 앨범을 하나라도 더 사세요.
level   (75/100)
와... 이렇게 화려한 게스트 진으로... 이정도라니... 막 안좋진 않은데, 딱히 들을 곡이 없다.
level   (40/100)
발매 전 1번 트랙 기타 인트로만 듣고 이 양반이 재기를 하는구나 했는데 나와보니까 톨키 모든 앨범 통틀어서 제일 쓰레기다. 엘리제 제외하고는 모든 보컬이 어울리지 않는 레벨을 넘어서 아예 곡이랑 융화가 안되고있고 멜로디 전개는 설득력따위 개나줬다. 사줄 가치가 음슴
level   (65/100)
선입견 덕에 참 듣기 힘들었다. 곡자체도 그냥 그랬다 이름값을 빼면 후한점수는 무리지 않나 싶다.
level   (70/100)
나쁘진 않다고 생각 그럭저럭 평작수준
level   (85/100)
아직 시작이라서 그런지 밴드만 안보고 음악만 틀면 아반타지아 같다 생각이든다.
level   (80/100)
평점을 보고 얼마나 개판이지??? 라는 생각에 들어 보았다. 개판은 아닌데 그렇다고 수작은 아니고 . 평점에 똘끼에 대한 미운정이 너무 들어 있는듯하다. 그냥 저냥 들을만하다.
level   (90/100)
곡들은 수준급인데 메탈 오페라 라는 이름은 잘 살리지 못한것같다. 보컬들간의 융화가 조금 아쉬움.
level   (70/100)
그냥 그저그렇다. 역시 톨키는 스트라토때가 좋았다.
level   (80/100)
롭락과 엘리제의 목소리를 듣는 맛이 상당하다..파워메탈로 봐도 그럭저럭 괜찮은 수작
level   (80/100)
기대치에는 확실히 못 미치지만 나쁘진 않다.
level   (50/100)
선공개 되었던 엘리제가 불렀던 곡을 빼고는 들을곡이 없다. 그리고 똘끼의 스트라토 탈퇴후 행보를 보고 있으면 그가 스트라토에서 나간것은 원소속 밴드 입장에서 참으로 다행이란 생각이 든다.
level   (60/100)
Rob Rock 짱! 그뿐
level   (65/100)
질린다.. 똘끼
level   (50/100)
게스트도 훌륭하고 그나마 몇곡은 빼어난 편이나 그 외에는 어떠한 미련도 남지 않게 만드는 앨범이다.
level   (50/100)
톨키라서 들어봤는데 건질 트랙도 없고 다시 플레이하고 싶은 생각이 없다. 꾹 참고 몇번 더 들어봤지만, 뻔하다는 생각만 들다가 아예 딴 생각만 하다가 꺼버렸다.
level   (40/100)
무슨 생각으로 자꾸 이런 앨범을 내는지 모르겠다. 게스트가 아깝고 작곡은 더할나위없이 쓰레기다. 이미 창의력따위는 개나줘버린 톨키.
1 2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3,366Studio 68.2 262
preview 3,580Studio 53.1 102
Contributors to this album
Info / Statistics
Bands : 28,270
Albums : 101,797
Reviews : 6,567
Lyrics : 94,281
Top Rating
 Dimmu Borgir
Puritanical Euphoric Misanthropia
 rating : 83.6  votes : 27
 Royal Hunt
Paradox
 rating : 93  votes :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