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Eyes in the Night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Speed Metal
LabelsIron Kodex Records
Running time43:05
Ranked#80 for 2010 , #1,964 all-time (Top 54.5%)
Reviews :  2
Comments :  4
Total votes :  6
Rating :  87.5 / 100
Have :  3       Want : 1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Wait
Last modified by level 구르는 돌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Full Speed or No Speed3:09-0
2.Eyes in the Night4:13-0
3.We Don't Play by the Rules3:42-0
4.Never Ending Nights4:37-0
5.The White Knight3:55-0
6.Voice of Rock4:09-0
7.Ice Cold4:54-0
8.Terrorizer4:22-0
9.Believe in Me5:48-0
10.Hang on (To Your Life)4:16-0

Line-up (members)

  • Dan Cleary : Vocals
  • Ian Sandercock : Guitars
  • Chris Segger : Guitars
  • Dave Arnold : Bass
  • Magnus Burdeniuk : Drums

Reviews

Reviewer :  level   (75/100)
Date : 
2천년대에 접어든지 이제 거의 15년이 다 돼 가고 있다. 유럽과 아시아 남미 등지에서 인기를 끌었던 Helloween류의 Power Metal도 이제 인기가 많이 시들해졌다. 90년대에 걸출한 밴드들이 쏟아져 나왔던 것에 반해 2천년대에 등장한 신인 밴드들은 그다지 눈에 띄지 않는다. 그러다보니 장르 자체가 활력을 잃어버렸다. 언제나 찾아듣게 되는 것은 예전부터 마르고 닳토록 들었던 밴드들의 앨범들 뿐이다. 그래도 다행스러운 것은 새롭게 전통 헤비 메탈을 지향하는 밴드들이 파워 메탈의 쇠잔에 대한 아쉬움을 채워주고 있다는 점이다. 캐나다 출신의 Striker도 그러한 밴드 중 하나이다. 이들은 강력한 힘과 스피디한 전개로 헤비 메탈 팬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들의 에너지 넘치는 연주와 멜로디는 80년대의 NWOBHM을 연상시켜서 고전 헤비 메탈에 대한 향수를 자극하는 측면이 크다. 다만 아쉬운 점은 데뷔 앨범이라 그런지 부족한 부분도 눈에 띄는데, 그것은 바로 단조로운 구성이다. 빠르고 호쾌한 전개가 이 장르의 가장 큰 장점이긴 하지만, 그걸로 일관되다보니 약간 질리는 구석도 없지않아 있다. 그래도 데뷔 앨범으로서는 제법 괜찮은 작품이다. 이들의 장기인 멜로디와 스피디한 전개는 어지간한 메탈 마니아들에게는 식상할지도 모르지만, 분명 훌륭한 장기이다. 우직하게 내달리기만 하기는 하지만, 이들의 연주력과 리프 메이킹과 멜로디는 이 밴드의 앞날이 기대되게 하는 구석이 있다.
0
Reviewer :  level   (95/100)
Date : 
요즘들어 복고풍 헤비메탈 밴드들이 많이 탄생하는 것 같다
이를 사람들은 NWOTHM(New Wave Of Traditional Heavy Metal)라고 칭하는데
대표적인 밴드를 들어보자면 Enforcer, White Wizzard, Steelwing 등등이 있다
이들은 나름 소속사도 잘 들어가고 여기저기 돌아다니며 전통 헤비메탈의 영광을 다시 누려보도록 노력하는 중이다
그리고 이제는 이 계열의 대표적인 밴드 하나를 대보라하면 이들 Striker가 언급되리라 나는 확신한다

이들은 2009년에 Road Warrior라는 EP를 내는데 이때의 모습은 약간 풋풋하다
전반부는 좀 평범한 헤비메탈 곡들이지만 보컬의 기량이 뛰어나서 평균 이상은 뽑아주며
후반부의 두곡은 매우 뛰어난 편이다

일단 이 밴드의 밴드를 소개를 간단하게하겠다
특이하게도 이 밴드는 리더가 보컬인 Dan Cleary이다
보통은 헤비메탈 밴드는 리더가 기타리스트 간혹은 Iron Maiden 같이 베이스가 리더이던데
특이하게도 Striker는 보컬이 리더인 케이스다
몇몇 곡은 공동작업이긴 하지만 전부 Dan Cleary의 주도하에 만들어진 곡들로 이루어진 케이스인데
앨범을 들으면서 보컬이 어떻게 이런 뿅가는 기타리프를 만들지?라는 생각이 든다
앨범의 간단한 감상평을 해보자면,,,,,,,,
곡들이 전체적으로 매우 빠르게 달린다. 그를 받혀주는 Dan Cleary의 샤우팅은 쾌감절정이다
어쩜 이렇게 잘부를수 있지 싶다. 톤과 스타일이 딱 내취향이기도 하지만
이 정도면 대선배들과 어깨를 나란히 할 정도이다
그리고 기타 솔로는 주다스 같이 멜로딕하면서도 파워풀한게 곡의 전개를 극적으로 만들어주는 역활을 톡톡히 한다
굳이 조금 아쉬운 점이라면 보컬이 Michael Kiske처럼 S발음이 강해서 바람새는 소리가 좀 난다는 점,,,

전체적으로 노래들이 훌륭한데 딱히 추천트랙을 뽑으라면
기타리프가 맛깔나는 Full Speed Or No Speed
도입부가 인상적인 Eyes In The Night
주다스와 라우드니스를 연상시키는 비장한 곡 We Don't Play By The Rules
템포가 뿅가는 The White Knight
Dan Cleary의 악에 받친 샤우팅이 돋보이는 Terrorizer 등이 있다

아직 한국에는 이름이 생소한 듣보 밴드이다. 당신이 헤비메탈 팬이라면 이들을 열렬하게 응원해주자!
이들의 앞으로의 행보가 매우 기대된다

+) 이후에 네이팜 레코드와 계약 후 전작 EP와 합본으로 재발매를 했다
0

Comments

level   (90/100)
자켓안의 사자가 금방이라도 공격할듯한 매서운 쌍팔년도 헤비메탈!!
level   (80/100)
메이든의 후광이 보인다.
level   (95/100)
이런 스타일을 굉장히 좋아하는사람으로서, 이앨범은 대단한 데뷔작이라고 말하고싶다
level   (90/100)
이자슥들! 데뷔작부터 엄청난 포스를 보였구나! 너네들 잘 될 것 같은 느낌이다! 좋다! 사라! 두 장 사라!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1,964Studio 87.5 62
preview 2,023Studio 88 51
preview Studio 90 10
preview Studio - 00
Info / Statistics
Bands : 28,270
Albums : 101,790
Reviews : 6,567
Lyrics : 94,281
Top Rating
 Flotsam And Jetsam
Doomsday for the Deceiver
 rating : 87.8  votes : 10
 Deep Purple
Machine Head
 rating : 95.3  votes : 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