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Iowa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Nu Metal
LabelsRoadrunner Records
Running time63:40
Ranked#46 for 2001 , #1,283 all-time (Top 35.6%)
Reviews :  2
Comments :  46
Total votes :  48
Rating :  81.7 / 100
Have :  19       Want : 0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dImmUholic
Last modified by level Eagles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5151:00-0
2.People = Shit3:35-0
3.Disasterpiece5:08-0
4.My Plague3:40-0
5.Everything Ends4:14-0
6.The Heretic Anthem4:14-0
7.Gently4:54-0
8.Left Behind4:01-0
9.The Shape3:37-0
10.I Am Hated2:37-0
11.Skin Ticket6:41-0
12.New Abortion3:36-0
13.Metabolic3:59-0
14.Iowa15:05-0

Line-up (members)

  • (#0) Sid Wilson : Turntables
  • (#1) Joey Jordison : Drums, Mixing
  • (#2) Paul Gray : Bass
  • (#3) Chris Fehn : Custom Percussion, Backing Vocals
  • (#4) Jim Root : Guitars
  • (#5) Craig Jones : Samples, Media
  • (#6) Shawn Crahan : Custom Percussion, Backing Vocals, Editing
  • (#7) Mick Thomson : Guitars
  • Corey Taylor : Vocals

Reviews

Reviewer :  level   (98/100)
Date : 
Slipknot의 1집을 듣고나서 2집을 듣기 전, 다른 밴드들과 마찬가지로 조금 인기를 끌었으니 이제 Selling-Out이나 해볼까 하는 마음으로 2집을 내진 않았을까 생각을 해보고 구매를 했다. CD를 돌리는 순간 내 생각이 잘못되었다는 것을 깨달았다.
CD커버부터 흑염소. Slipknot이 추구하는 괴성의 난리부르스(?) 악마와 잘 어울리는 커버였다. 그들의 곡 또한 이 커버와 잘 어울리는 곡들이었다. 특히, (인트로를 제외한) 첫 곡인 People = Shit을 들었을 때는 이 밴드의 성숙미를 느낄 수 있었다. 사실, 1집은 매니아층과 신선함을 추구하는 층에서는 시선을 사로잡았지만 왠만한 사람들은 쉽게 접하기는 어려웠던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이번 곡들은 매니아층과 대중들을 사로잡을 두 가지 요소를 모두 갖추었다고 볼 수 있다. 더군다나, 맨 마지막 곡인 Iowa는 그들의 본고장에 대해 조금이라도 느낄 수 있는 몇 안되는 감수성이 담긴 뉴메탈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이다.
필자가 뉴메탈 입문자에게 앨범 하나를 추천한다면 Slipknot의 이 앨범이 아닐까 한 번 생각해본다.
0
Reviewer :  level   (92/100)
Date : 
슬립낫 앨범중 가장 헤비한 앨범.

2집 Iowa는 슬립낫이 낸 앨범중에 가장 많은 찬사를 받은 앨범이 아닐까 싶다. 뭐 이유야 더 좋아진 퀄리티, 좀 더 세련된 사운드, 클린보컬과 스크리밍 보컬 둘다 자쥬자재로 쓸 수 있는 보컬 등, 많은 이유를 들 수 있겠지만 아마도 가장 큰 건 더욱 헤비해져오겠다는 약속을 지켜서가 아닐까 싶다.

보통 메탈밴드들이 장담하는 더 헤비해져 오겠다, 이번 앨범은 내 목숨을 걸고 했다 등등 뭐 그런 소리를 하면서 정작 다음에 내는건 졸작인 경우가 심심하지 않게 나오는데 슬립낫은 약속을 지켜서 그런지 이 앨범은 찬사를 많이 받는다.

아마도 락 초보가 메탈 입문하는데 제일 처음으로 듣는 밴드가 슬립낫이 아닐까 싶다. 나도 People=Shit, The Heretic Anthem등을 들으며 지금의 내가 되었기 때문에 이 앨범은 나에게 아주 특별한 앨범이다.

곡 구성을 보면 특별히 다른 스타일은 없고 거의 그루브/메탈코어 정도의 성향으로 달리고 달리는 모습이다. People=Shit에서의 그 분노의 울부짖음, Left Behind나 My Plague 같은 달리고 울부짖으면서도 멜로디가 들어가 있는 노래, 미디엄 템포에 긴장감을 더해주는 Gently, 그리고 13여분의 대곡인 Iowa 모두 하나 빼놓을게 없다. 다만 좀 아쉬운게 있다면 전작의 공포스러운 분위기는 좀 없어지고 분노가 더 표현됬다는것?

많은 슬립낫의 팬들이 이 앨범 이후로 슬립낫 팬을 그만두게 되었다. 물론 다음작의 노골적인 메인스트림 접근 시도, 대폭 늘어난 클린보컬과 발라드, 이런 이유도 있겠지만 더 이상 슬립낫에게 2집의 곡을 기대하기 어렵다고 판단해서 그런건 아닐까 싶다. (뭐 난 아직도 좋지만 ^^)
1

Comments

level   (85/100)
전작에 비해 많이 헤비해졌다. 선공개되었던 2, 6, 8을 들었을 때의 충격은 1집을 처음들었을 때만큼 어마어마했지만, 그 이외의 트랙들 대다수가 먼저 공개된 3곡에 비해 상대적으로 초라했고, 1집의 전반부 트랙에서 느껴지던 치밀한 구성이 너무 줄어버린게 살짝 단점이 아닌가 한다.
level   (90/100)
미치고 팔짝 뛰고 싶을땐 2번 트랙을. 가끔 상대방이 맘에 안들다면 2번 트랙을. 그냥 기분이 좀 뭐같다면 2번 트랙을.
level   (90/100)
Heretic Anthem까지는 즐겁게 들었다
level   (75/100)
한두곡빼고 구림
level   (85/100)
헤비해진건 좋지만 전작 특유의 순수한 광기가 다소 누그러진 듯.
level   (100/100)
people=shit 정말 압권 오브 압권 다른노래도 좋지만 people=shit 하나로도 백점짜리 앨범이다
level   (80/100)
곡들마다 차이는 있는 편이나 슬립낫이라는 밴드의 정체성을 보여주기에 이것만큼 좋은 앨범도 없다고 생각한다.
level   (80/100)
'People=Shit' 노래 좋다! 분노도 한껏 담고 있고 그렇게 나쁘지도 않고 들을 만하다^%
level   (80/100)
전작과 똑같이 광기는 그대로 이어지지만 쉽게 질린다는 단점이 있다. 하지만 'People=Shit','My Plague' 등은 불후의 명곡들이다.
level   (90/100)
1집보다는 자연스럽게 우러나오는 느낌은 좀 덜했지만 명작의 반열에 오르기에는 모자람이 없다고 본다.
level   (75/100)
금방 질린다. 그래도 People = Shit 이건 가히 압권..
level   (70/100)
한 앨범 안에서 정말 좋은 곡이 있고 극명히 안 좋은 곡이 혼재하는 것 같다.
level   (50/100)
베이비메탈과 이들이 다를게 뭔가? 라고 말하면서 Left Behind는 좋아하니까 +10점
level   (75/100)
개인 취향을 좀 타는 앨범갔다... 헤비한 것을 정말 좋아하지만 솔직히 나는 2번 말고는 귀에 들어오는 노래가 없었다... 그냥 소리만 지르는 느낌?
level   (80/100)
3번트랙 Disasterpiece가 있는것만으로도 이 앨범은 평작은 아니다. 근데 후반부 곡들에는 이상하게 애착이 안간다.
level   (60/100)
아무것도 느낄수없는 속이 빈 앨범. 몇몇곡은 들어줄만 하다.
level   (85/100)
1집보다 더 귀에 잘 박혔다. 뉴메탈의 정석은 역시 슬립낫 1,2집.
level   (70/100)
...그저 많은 국내 중고딩들이 나도 메탈 듣습니다!!하게 해준 앨범이란 점 외엔 1집보다 뭐가 나은지..
level   (85/100)
묵힌 체증을 과격하게 뻥 뚫어주는 앨범.
level   (55/100)
정신없다. 듣고나면 아무것도 느끼지 못하고 그냥 내가 뭘들었는가라는 생각밖에 들지 않는다. 많은 한국 락덕후들을 나도 이제 메탈덕후야 하면서 뛰쳐나오게 해준 앨범이라는 거 빼곤 그닥.
1 2 3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355Studio 86.1 683
preview 1,283Studio 81.7 482
preview 2,347Studio 77.4 402
preview 3,069Studio 71.4 450
preview 2,556Studio 77.2 311
Info / Statistics
Bands : 28,300
Albums : 101,890
Reviews : 6,572
Lyrics : 94,507
Top Rating
 At Vance
Ride the Sky
 rating : 82.3  votes : 9
 Within Temptation
The Silent Force
 rating : 86  votes : 26
 Deathspell Omega
Paracletus
 rating : 88  votes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