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Risk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Hard Rock, Heavy Metal
LabelsCapitol Records
Running time51:36
Ranked#90 for 1999 , #3,380 all-time (Top 93.6%)
Reviews :  3
Comments :  49
Total votes :  52
Rating :  64.7 / 100
Have :  14       Want : 0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Eagles
Last modified by level Eagles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Insomnia4:3477.52
2.Prince of Darkness6:2682.52
3.Enter the Arena0:52701
4.Crush 'Em4:5876.73
5.Breadline4:24701
6.The Doctor Is Calling5:40701
7.I'll Be There4:21601
8.Wanderlust5:22701
9.Ecstasy4:28901
10.Seven5:00701
11.Time: the Beginning3:05801
12.Time: the End2:26701

Line-up (members)

2004 Remixed version bonus track :
13. Insomnia (Jeff Balding Mix)
14. Breadline (Jack Joseph Puig Mix)
15. Crush 'Em (Jock Mix)

Reviews

Reviewer :  level   (80/100)
Date : 
거물급 밴드들 중 유난히 망친 앨범들이 종종 존재 합니다.
이 앨범도 그렇게 평가받고 있어서 구매를 망설이다오랜 시간을 거쳐 제 손에 들어오게 되었습니다. --;

들어본 짧은 소감은 스래쉬메탈, 메가데스의 전형적인 사운드를 원하던 팬들에게는
엄청난 실망이 되었겠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그런데.. 스래쉬든 뭐든 그냥 좋은게 좋은거지 하면서 하드락, 헤비메탈 사운드면 된다!
라는 식의 마인드를 가지고 있는 저로서는 하드락스러우면서도 메가데스의 향이 나는
이 앨범이 참 재미있네요.
정규앨범에 이런표현을 하긴 미안하지만.. 커버앨범, 하드락 스페셜 앨범, 프로젝트 앨범..
등으로 기념일에 선물받을법한 앨범으로 생각도 들고..
여튼 .. 저는 the world need a hero 앨범의 느낌 보다는 오히려 좋네요.

어정쩡하지 않고 오히려 하고 싶은것을 해냈다! 고 생각이 드는..
이 때문에 마티 프리드먼과 결별이 되었던 것인가요? ^^;;
0
Reviewer :  level   (80/100)
Date : 
[이제 형식엔 그만 집착하고, 본질을 느껴보도록 하자]

어떤 음악 장르든 마찬가지이지만, 특히 락/메탈이라는 장르는 '장르'에 대해서 굉장히 민감합니다. 앨범에 대해 부정적인 의견을 다 모아 본다면 그중 최소한 3분의 1이 장르에 대해 논하고 있다는 점은 장르에 대한 민감성을 단적으로 보여줍니다. 물론 그러한 의견들을 무시하고자 이런 말을 한것은 아닙니다. 장르 구분도 음악을 감상하는데 있어 많은 도움이 되지만, 배보다 배꼽이 더커져 버리면 안된다고 봅니다. 장르가 아무리 중요한들 결국은 음악이 가지는 특징 중 하나로, 음악가가 표현하고자 하는 그 무엇인가를 담아내는 그릇에 불과합니다. 그릇에 똥이 묻어 있지 않은 다음에야, 그 안에 담겨 있는 음식이 가치가 있다고 하면 그릇이 조금 못생기고 마음에 들지 않다고 거부하는 것은 현명치 못한 판단이 아닐까요? 저는 특히 이러한 사고가 소위 '메탈 우월주의'라고 일컬어지는 그릇된 가치관으로 연장된다고 봅니다.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시다시피, 본작 "Risk"에 내려지는 평가는 '참혹하다'는 표현이 모자라다 싶을 정도로 부정적입니다. 개인 기호 차원의 문제도 있겠지만 혹평의 주된 이유는 너무도 갑작스럽고 급격한 음악스타일의 전환입니다. 한때는 Thrash Metal의 거장이라 불릴만한 위엄을 자랑하던 Megadeth가 언뜻 들어서는 대중적인 일반 Pop과 별반 차이가 없어 보이는 사운드를 들고 나타났으니 그러한 거부반응도 자연스러웠다고 볼수 있습니다. Megadeth 역대 최고의 기타리스트라고 평가받는 Marty Friedman이 마지막으로 참여한 작품이라는 점도 이러한 '변절'에 대한 사람들의 분노를 막아내는 방패로서는 역부족이었습니다. 그 결과, 전작인 "Cryptic Writings"까지도 꿋꿋이 잘 버텨왔던 Megadeth의 기존 팬층이 대거 무너지고 새로운 팬 창출도 잘 이루어지지 않아 거대레이블인 Capitol에서 Sanctuary라는 비교적 작은 레이블로 강등(?)되었습니다.

저 역시 99년 발매당시에 이 "Risk"를 신보로서 접했다면 순간적으로나마 Megadeth에 등을 돌렸으리라 생각됩니다. 하지만 앨범 발매후 10년이 지난 지금, 이 앨범이 여전히 장르문제로 저평가 받고 있다는 것은 뭔가 잘못되었다는 생각이 듭니다. 물론 저도 10년이 지난 지금 이앨범을 들었는데 '대단한 명작이다', '메가데스의 특성이 잘 살아있다'라고는 평가하기 어렵습니다. 그래도 이 앨범의 음악성 자체만은 따져 보았을때, 평작의 수준 이상은 거뜬하게 상회한다고 봅니다.

앨범을 처음부터 끝까지 쭉 한번 들어보시면 역시나 Thrash Metal로 구분 지어질만한 트랙은 찾아보기 힘드실겁니다. 모든 트랙이 얼터너티브를 기본으로 하여, 부분적으로 초기헤비메탈,하드락적인 색채를 띠고 있습니다. 게다가 이제까지는 Megadeth의 음악에서 볼수 없었던 키보드/샘플링 사운드의 적극적인 활용이라든지, 테크노를 연상시키는 리듬 등, 새로운 요소도 적잖이 첨가되어 있습니다. 또, 앨범 내 수록곡들이 마치 Pop음반처럼 다양한 장르적 특성을 지니고 있습니다. 그리고 앨범 전반에는 얼터너티브 특유의 분위기로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으며, 기타솔로도 이전처럼 전면에 나서서 곡을 리드해가기 보다는 대부분 반주의 연장이라는 느낌으로 나타납니다.

이렇게 형식면에서는 많은 변화가 눈에 띄지만, 음악을 통해 느낄수 있는 그 특유의 느낌들은 잔존하고 있습니다. 본작에서 개인적으로 가장 선호하는 곡인 "Ecstasy"는 한번쯤은 주의깊게 들어 볼 만한 가치가 있는 곡입니다. Dave Mustaine의 카리스마보다는 Marty Friedman의 감성적 매력이 훨씬 더 돋보이는 곡으로, 클라이막스 부분에서 작렬하는 Marty의 기타솔로는 Megadeth의 왠만한 다른 곡에서도 경험하기 힘든 전율을 느낄수 있습니다. 제가 이 앨범에 관심을 가지는 계기가 되었던 곡인 "Prince of Darkness"란 곡도 눈여겨 볼만 합니다. 그나마 Megadeth만의 느낌이 제일 잘 보존되어 있는 곡으로 앨범 자체의 몽환적인 분위기와 멤버들의 노련한 연주가 잘 맞물려 멋진 음악을 만들어냅니다. 후렴구의 아르페지오 연주가 인상깊은 발라드 넘버 "Time : The Beginning"이라는 곡도 정말 추천하고 싶은 곡입니다. 이외에도, 단순한 리프와 구성으로 흥겨움을 자아내는 "Insomnia", 전체적인 앨범의 성향을 잘 대변하는 듯한 "Crush'Em", 잔잔한 분위기로 마음을 편안하게끔 만드는 "Breadline", 호소력 짙은 음악을 들려주는 "I'll Be There", Judas Priest의 소시적 모습을 연상케하는 "Seven"등 여러 곡들이 다채롭게 포진하여 앨범의 흐름을 원만하게 이어가고 있습니다.

저의 Megadeth에 대한 남다른 애정 때문에 이렇게 만족스러운 평가를 내리고 있는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어찌됐건 이 음반을 통해 제가 느낄수 있는 무엇이 있었고, 저말고 다른 분도 그것을 느낄 수 있길 바라기에 이렇게 리뷰를 써보았습니다. 직접적이진 않지만 제가 말하고자 하는 바와 어느정도 연관이 있기에 뮤즈 앨범의 라이센스 부클릿에 적혀 있는 Matthew Bellamy의 말을 인용하며 글을 마무리 짓고자 합니다.
"변화? 대부분의 뮤지션들은 변화와 고수 사이에서 갈등하지. 살다보면 누구나 음악 취향이 조금씩은 변하기 마련이고, 내가 하고 싶은 음악도 그에 따라 언제든지 바뀔수 있는건데, 대부분의 사람들은 그런 변화를 별로 달가워하지 않거든. 그렇다고 그들이 항상 하나의 음악만 좋아해주는 것도 아니야. 오랫동안 같은 자리에 있어도 금방 싫증을 내고 이내 다른 곳으로 달아나 버리는 법이거든. 자기들은 마음대로 입맛에 따라 변화해가지만, 정작 음악을 만드는 당사자는 잠시도 꼼짝 말고 가만히 있으라고 결박하는 것 같은 느낌이야...(후략)"
1
Reviewer :  level   (74/100)
Date : 
메가데스의 삽질로 평가받고 있는 이 앨범. 삽질이긴 하나...듣기 말랑한 메틀 곡 6곡 정도와,
얼터데스 6곡 정도로 구성되어 있으며, 얼터곡만 골라내서 듣는다면, 들을만한 앨범이 될 수 있다.
필자는 M모 밴드의 분노에 가득찬 앨범보다는 훨 낫고 본다.
Crush'em 이라던지 insomnia 같은곡이 말랑말랑해서 귀에 잘 감기는 편이라 가끔 들을만 함.

Best track : Crush'em
0

Comments

level   (75/100)
그래도 몇몇 곡들은 괜찮다
level   (85/100)
나름 재미있게 들었던 앨범이다~
level   (55/100)
존나 뭐지 이거.
level   (60/100)
가끔 내 석사논문을 죄다 모아서 태워버리고 싶을때가 있다. 머사마께 이 앨범도 그럴듯.
level   (55/100)
Crush 'Em 말고 손이 안간다. Crush 'Em 은 듣기가 상당히 좋다.
level   (40/100)
뭐야이거 무서워......
level   (55/100)
음원 구매의 장점 중 하나 - 이 앨범에서 2번 트랙만 구매 할 수 있다.
level   (40/100)
진심 음반을 사놓고 후회하고있다. 다른사람들이 사지말라고 말릴때 들었야하는데...
level   (60/100)
메가데스라고 생각하고 들으면 40점을 줘도 할말이 없는데 쓰레쉬가 아니라고 들으면 상당히 나쁘지 않다. I'll Be there나 Breadline같은 노래들은 나쁘지않은 팝메탈이라고 생각한다. 이런 노래에 어울리지 않는 머스테인의 보컬과 이 앨범을 만든게 메가데스라
level   (65/100)
...........
level   (70/100)
마지막 세곡 빼곤 귀에 착착 감김.
level   (80/100)
곡들은 꽤 들을만 하다 생각하는데 왜 이리 저평가받는지 모르겠다.
level   (60/100)
Megadeth에게 이런 점수를 주게 될줄이야.... 그래도 메탈리카에 비하면 약과
level   (40/100)
뭐냐 이건 40점 이하가 없구나..
level   (60/100)
지구는 멸망하지 않았고 리스크는 그 이후로 계속 까이게 되었슴다... Breadline이나 Ecstacy는 정말 좋다
level   (85/100)
많은 사람들이 최악의 앨범으로 꼽지만 나는 이 다음 앨범보다는 훨씬 들을만하다고 생각한다. 음악 스타일은 당혹스럽게 바뀌었으나 곡의 완성도는 높은편.
level   (95/100)
nevadí mi ani čiastočné vymäknutie, ako skôr dve slabšie songy, ale aj experimentovať niekedy treba
level   (60/100)
이 앨범 머스테인이 만들었다기 보다는 마티의 입김이 쎘던 앨범. 메탈보다는 좀 순화된 음악을 하고 싶어했던 마티가 말아먹은거지....
level   (75/100)
스래시메탈 팬이 아닌 나로서는 나름 들을만한 앨범이었다.
level   (60/100)
스타일 변화와는 상관없이 곡 자체가 별로다.
1 2 3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459Studio 86.7 473
preview 18Studio 93.5 935
preview 191Studio 89.1 553
preview 1Studio 96.5 21812
preview 162Studio 88.3 733
preview 405Studio 86.9 515
preview 635Studio 85.5 464
preview 3,380Studio 64.7 523
preview 3,116Studio 71.5 382
preview 1,312Studio 82.6 382
preview 2,205Studio 77.4 464
preview 214Studio 87.3 787
preview 1,228Studio 82.1 464
preview 3,033Studio 72.1 431
preview 547Studio 86.5 421
Info / Statistics
Bands : 28,289
Albums : 101,848
Reviews : 6,567
Lyrics : 94,446
Top Rating
 DevilDriver
The Last Kind Words
 rating : 86.8  votes : 10
 Solution .45
For Aeons Past
 rating : 86  votes : 17
 N.EX.T
The Return of N.EX.T Part 1 - the Being
 rating : 89.3  votes : 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