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Gods of War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Heavy Metal
LabelsMagic Circle Music
Running time1:13:42
Ranked#156 for 2007 , #3,362 all-time (Top 93.1%)
Reviews :  1
Comments :  5
Total votes :  6
Rating :  74.7 / 100
Have :  4       Want : 0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Eagles
Last modified by level Zyklus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Overture to the Hymn of the Immortal Warriors6:19-0
2.The Ascension2:30-0
3.King of Kings4:18-0
4.Army of the Dead, Part 11:58-0
5.Sleipnir5:13-0
6.Loki God of Fire3:50-0
7.Blood Brothers4:54-0
8.Overture to Odin3:41-0
9.The Blood of Odin3:57-0
10.The Sons of Odin6:23-0
11.Glory Majesty Unity4:41-0
12.Gods of War7:26-0
13.Army of the Dead, Part 22:20-0
14.Odin5:27-0
15.Hymn of the Immortal Warriors5:29-0
16.Die for Metal (bonus track)5:16-0

Line-up (members)

  • Eric Adams : Vocals
  • Karl Logan : Guitars & Keyboards
  • Joey DeMaio : Bass & Keyboards
  • Scott Columbus : Drums
Orchestra and choir arrangement by Joe Rozler

"Die For Metal" is considered a "bonus track" because it doesn't fit in with the
album's concept, but it is still on all versions of the album.

Also comes in a digibook held in a metal case with a bonus DVD. 3LP in gatefold
covers was also issued.

Artwork by Ken Kelly.

Reviews

Reviewer :  level   (80/100)
Date : 
Manowar의 활동은 크게 세 시기로 나눌 수 있다고 생각한다. 처음 시기는 82년 [Battle hymn] 부터 시작해서 87년의 [Fighting the world] 가 발표되는 시기다. 이 시기 동안 Manowar의 앨범들은 굉장히 투박한 편이었다. 레코딩 상태도 썩 좋지는 않았고, 전반적으로 거친 사운드와 Adams의 다듬어지지 않은 보컬이 핵심을 이루는 시기였다고 할 수 있다. 다음 시기는 88년 [Kings of metal] 부터 시작해서 96년 [Louder than hell] 로 마무리지을 수 있는 시기다. 레코딩과 송라이팅에 있어 극적인 발전이 나타난 이 시기 Manowar는 최고의 전성기를 누렸으며, 잘 다듬어진 솔리드한 앨범들을 발표했다. 아마도 이 시기의 Manowar를 그들 최고의 순간(Their finest hour)이라고 부를 수 있지 않을까-처칠의 표현을 조금 인용해 보았다-. 그리고 그들은 한 동안 메탈 신에서 자취를 감췄다.

긴 침묵 끝에 나타난 02년작 [Warriors of the world] 는 이들의 변화가 도래하는 주기가 나타났음을 입증해 보였다. [Warriors of the world] 는 뭐라고 할까... Manowar에게 있어 Judas priest의 [Angel of retribution] 이나 Iron maiden의 [Brave new world] 와도 같은 거대한 위상을 가지는 앨범이라고 할 수 있지 않을까. 분명 Manowar는 무너지지도 않았었고, 프런트맨의 교체로 인해 밴드의 정체성 자체가 흔들리는 상황은 아니었음은 확실하다. 문제는 이들이 [Louder than hell] 앨범을 마지막으로 라이브 앨범 활동 정도를 제외하고 나면 6년 가까운 긴 시간 동안 침묵을 지키고 있었다는 것이다. 그 기나긴 침묵은 이들에게도 뭔가 위기가 닥쳤다는 신호로 받아들여지기에 충분하지 않았을까. [Warriors of the world] 의 발표를 통해 이들은 자신들에게 위기가 닥쳤다는 것은 비웃음거리에 불과하다는 것을 팬들에게 확신시켰다. 그리고 [Gods of war] 앨범의 발표를 통해 아직 그들이 왕성하게 활동할 수 있음을 보여주었다고 할 수 있지 않을까.

[Warriors of the world] 앨범은 [Louder than hell] 앨범의 발표 시점에서 위에서 언급한 두 번째 시대가 확실히 종결되었음을, 그리고 [Kings of metal] 과는 다른 종류의, 그러나 여전히 메탈릭한 음악을 Manowar가 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앨범이었다고 할 수 있을 것 같다. 비교적 전 앨범들에 비해서 깔끔하고 부드럽게 처리된 레코딩-메탈릭한 거친 면보다는 드라마틱하면서도 웅장한, 일종의 성악 비슷한 느낌까지도 든다고 할 수 있을 것 같은?-, 야성미가 풀풀 넘치던 다이나믹한 그것에서 약간은 벗어나 장중미로 점철된 드라마틱함을 극대화하는 송라이팅은 새로운 Manowar의 모습이었고 개인적으로는 이러한 변화에 대해서도 상당히 만족했다. 그리고 2007년, 드디어 Manowar의 신보 [Gods of war] 가 발표되었다.

곡들의 이름을 보면 이들의 이번 앨범의 컨셉이 북구 신화에 기반을 두고 있다는 것을 파악할 수 있다. 이들이 중세적인 미학에 앨범의 근거를 두고 활동해 왔다는 것을 감안하면 컨셉화에 있어서 상당한 믿음이 가는 게 사실이고, 이 앨범을 들으면서 그 믿음이 더욱 확고해졌다고 할 수 있다. 전반적으로 장중한 분위기를 풍기며, 날카롭지는 않으나 묵직하게 밀려오는 사운드는 Virgin steele의 근작 [Visions of Eden] 과 흡사한 면모를 보인다. 어쩌면 Eric Adams가 나이가 들어 더 이상 과거 리즈 시절의 호쾌하고도 강력한 보컬 퍼포먼스보다는, Defeis스러운 메탈릭하면서도 중저음역대에 최대한 강점을 둔 그런 보컬 퍼포먼스를 들려주고 싶어서인지도 모르지만. 확실한 것은 여전히 그의 보이스는 감동을 자아내고 있다는 것 정도라고 할까.

이제 이들이 데뷔한 지도 20년이 훌쩍 넘었다. 첫 앨범이 발표된 것이 1982년이었으니... 이 앨범의 리뷰를 처음 작성하던 시점엔 20년이 훌쩍 넘었다고 구렁이 담 넘듯 넘어갈 수 있었는데, 리뷰를 조금 손보게 된 시점에 접어들어서는 20년이 아닌 30년에 육박하는 세월이 되어 버렸다. 시간이 무상하다고 해야 하려나... 그 긴 세월 동안 Manowar는 변화와 부침을 겪어 왔으나, 이들이 항상 근거를 두었던 곳은 헤비 메탈이었다. 그들의 이번 변신 역시 헤비 메탈에 근거를 두고 있으며, 실망할 여지가 완전히 없다고는 할 수 없겠지만, 이 노장들의 투혼에 찬사를 보낼 수밖에 없다. 들어라, 그리고 찬양하라, True Metal Kings를

[2011. 6. 2 수정]
0

Comments

level   (60/100)
도대체 내가 메탈음반을 듣는건지 내래이션을 듣는건지 모르겠다. 처음부터 끝까지 집중해서 듣기 힘든 앨범.
level   (80/100)
마쵸의 전설은 계속 이어지고 있다. 다만 정주행 하기는 좀 지루한 면이 다소 있다.
level   (70/100)
글쎄.......뭔가
level   (90/100)
jebale vas ocene zar neznate kad je album fenomenalan.perfect power and hard songs that hurts
level   (68/100)
매노워 골수팬인 나조차도 이번 앨범은 실망스러움. 컨셉은 있는것 같은데 파워와 스피드는?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2,794Studio 81.5 81
preview 3,134Studio 80 51
preview Studio 92.8 40
preview 2,341Studio 86.4 50
preview Studio 84.8 40
preview 1,507Studio 85.2 174
preview 2,823Studio 82.5 61
preview 2,132Studio 84.4 102
preview 2,482Studio 85.6 51
preview 3,362Studio 74.7 61
preview Studio 66.8 40
preview Studio 80 20
preview Studio 78.3 30
Info / Statistics
Bands : 28,299
Albums : 101,887
Reviews : 6,571
Lyrics : 94,476
Top Rating
 Norther
Dreams of Endless War
 rating : 86.2  votes : 23
 Elend
Les Tenebres Du Dehors
 rating : 90.2  votes : 13
 Black Fast
Terms of Surrender
 rating : 86.7  votes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