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Houses of the Holy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Hard Rock
LabelsAtlantic Records
Running time41:11
Ranked#2 for 1973 , #220 all-time (Top 6.1%)
Reviews :  2
Comments :  24
Total votes :  26
Rating :  91.9 / 100
Have :  12       Want : 1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Eagles
Last modified by level James Joyce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The Song Remains the Same5:30-0
2.The Rain Song7:38-0
3.Over the Hills and Far Away4:50-0
4.The Crunge3:17-0
5.Dancing Days3:43-0
6.D'Yer Mak'er4:22-0
7.No Quarter7:00-0
8.The Ocean4:31-0

Line-up (members)

Reviews

Reviewer :  level   (88/100)
Date : 
레드제플린 5집의 첫인상은 전작들에 비해서 음악이 흥겨워지고 뭔가 밝은 느낌으로 채워져있다는것
레드제플린을 엄청난 천재, 영웅으로 추모하는 자들이 많지만 개인적으로는 그냥 하드락 밴드정도로
좋아하는 입장에서 이번 5집처럼 흥겨운 음반은 전작들에 비해서도 상당히 마음에 든다.

앨범 쟈켓사진이나 뭐 이런건 정말 맘에 안들지만 음악들은 몽환적이고 마약한듯한 이런 환장할듯한
사운드는 이 음반을 자주 들을수밖에 없게 만드는 뭔가가 있는것 같다.

흥겨운 락앤롤의 1번 트랙이 끝나면, 뭔가 느릿느릿 기승전결이 몽환적인 2번트랙이 이어진다.
1, 3, 5, 8번 트랙은이 과연 레드제플린이구나라며 대표할만한 신나는 곡들이다.
뭔가 비트가 흥겨운 독특한 6번트랙에 오면 뭔가 술한잔 걸치고 싶어지게 만들어진다.
7번 트랙 No Quarter에 오면 이 앨범 분위기에 가장 어울리는 몽환적인 느낌이 되살아 난다.
이런 찝찝한 기분 좋지는 않지만 빠져나올수 없는 그런 거부할수 없는 더러운 매력이 있는 곡..;

레드제플린이 최고일까? 아직도 의문이 들긴 하지만 정말 독특한 밴드임은 인정할수 밖에 없게
만드는 앨범이 바로 요 5집이다.
0
Reviewer :  level   (95/100)
Date : 
Led Zeppelin IV의 성공은 레드제플린을 동시대의 그 어떤 밴드보다 성역화시키는 데 일조했다.Jethro Tull이나 Black Sabbath같은 밴드들과도 더이상 비교하려 들지 않았다. 이미 누군가와 비교하기에는 레드제플린의 덩치가 어마어마해진 것이다.

이와 같은 인기를 누리는 레드제플린이 4집의 양식을 따르리라는 것은 누구나 예상할 수 있었다. 그러나 레드제플린은 이 예상을 깨버렸다. 4집의 성공으로 그 양식을 답습해서 더많은 상업적 성공을 누리기 보다는 성공을 발판삼아 오히려 자기가 하고 싶은 음악을 하겠다는 것이 레드제플린의 선택이었다. 레코드사도 레드제플린이 무엇을 하든 간섭하지 않았다. 모든 것이 완벽한 자유였다. 그러한 상황에서 투어를 돌면서 레드제플린은 5집 앨범제작에 착수했다.

전체적으로 사운드는 가벼워졌다. 기존의 앨범들이 묵직했다면 이 앨범은 사운드의 질이 다르다. 그렇다고 곡들도 가볍다고 할 수 없다. 사운드가 변하여도 완성도에는 한치의 오차도 없다.

The Song Remains The Same은 지미 페이지의 정교한 기타 오버더빙이 빛나는 곡이다. 개인적으로 앨범내에서 가장 좋아하는 곡이기도 하다. 본래 이곡은 The Rain Song의 인트로 곡으로 사용하려고 했으나 로버트 플랜트가 여기에 가사를 붙이자고 탄생한 곡이다. The Rain Song은 존보냄이 조지 해리슨으로부터 레드제플린의 약점은 발라드 송이 없다고 지적하자 밴드가 보란듯이 만들어낸 곡이라 한다. 사실 2집에 실린 Thank You가 발라드라고 할 수 있겠지만 그다지 임팩트 있는 곡은 아니었다. 어쨌든 잘 만들어진 곡이다. Over The Hills And Far Away은 멋진 포크록이고, The Crunge도 펑키한 맛이 잘 살아 있는 곡이다. Dancing Days는 로버트의 보컬라인이 두드러진 곡이고, D'yer Mak'er는 레드제플린이 만든 레게곡이다. 평론가들로부터 비난을 사지만 로버트는 이곡을 아주 좋아한다고 한다. No Quarter는 너무나 멋진 사이키델릭 곡이다. 최면적인 분위기가 압권인 곡이다. The Ocean은그들의 충성스러운 팬들에게 바치는 곡이라고 한다.

앨범 전체적인 완성도는 역대 최고라고 생각한다. 이때까지 만들어온 레드제플린의 앨범에서 한 두곡 정도는 약간 부족하다는 생각이 들었었는데, 본 작에서는 그런게 없다. 레드 제플린의 앨범들 중에서는 곡들의 완성도가 전체적으로 가장 높다고 생각된다.
1

Comments

level   (95/100)
4집에서 수줍게나마 선보였던 시니컬한 감성을 극대화시킨 앨범. 도대체 빼놓고 말할 곡이 없다.
level   (95/100)
전작들과 많이 달라진 음악이다. 좀 더 밝아지고 예술성인 면에 중점을 두었다고 해야 하나..4집부터 낌새가 보이긴 했었다. 근데 변화된 것 치고 너무 잘 변화하였다. 레드제플린의 다양한 색깔 중 한 색을 잘 나타내주었다. 명반.
level   (100/100)
Houses of the Holy is pure awesomeness. The album has its ups and downs, with badass rock songs and sad songs and even reggae influenced songs mixed together.
level   (100/100)
Led Zeppelin은 명곡은 많지만 명반은 부족하다. 하지만 이 앨범은 최고다. Physical Graffiti와 함께 투톱명반
level   (70/100)
2014.07.20. Átlagos.
level   (85/100)
수 없는 기타의 오버더빙 The Song Remains the Same. 제대로 약 빨고 만든 The Rain Song이 앨범의 투톱이며, 싸이키델릭과 레게리듬까지 자기들 방식대로 해석해냈다. 위대한 아티스트는 장르의 경계따윈 우습다 알려주는 앨범.
level   (90/100)
3집에 이어 두번째로 좋아하는 앨범.
level   (95/100)
레드제플린의 작곡력이 가장 포텐터졌던 당시에 나온 앨범같다. 완성도도 높으며 훌륭하다!! 취향은 1,2,3집에 가깝지만 말이다. 마스터피스!
level   (95/100)
크으으으으으아.... 톡톡 튀기면서 긴장감을 유지시키면서도 뭔가에 홀리게 만든다
level   (85/100)
한때 1번 기타솔로에 푹빠졌던 기억이난다
level   (100/100)
최고의 명반은 4집이라지만, 개인적으로 가장 많이 듣게 되는 앨범은 5집인듯...마치 핑크플로이드의 최고 명반을 Dark side of the moon이나 The wall을 꼽으면서도 정작 Wish you were here를 더 많이 듣는 것 처럼...
level   (80/100)
1-4집과는 확실히 다른 분위기. 심심한 트랙들이 많아서 맘 편히 들을 수 있는 앨범.
level   (95/100)
하고싶었던 모든 시도가 가능한 여유롭고 안정된 상황에서 태어난 걸작이라 그런지 확실히 밝음과 행복함이 묻어나오는 듯하다
level   (90/100)
kvalitka
level   (85/100)
오랜 친구같은 느낌.
level   (90/100)
비오는 날에 The Rain Song 들으면 그냥 가버린다...
level   (90/100)
쉬어가는 타임
level   (100/100)
명반 하나 정도 나왔으니, 다양한 색깔도 보여줘야지~ 라고 생각하고 만든 앨범. ㅋ 레드제플린 음반 중 가장 독특하다.
level   (92/100)
어릴 때 레드 제플린이 어떤 밴드인지 모른채 자켓만 보고 산 기억이 있다... 요 물건 아니었으면 한참 뒤에나 이들을 만났을 것이다
level   (90/100)
제플린이 히트한 앨범이 많아서 그런지 불가사의 할정도로 언급이 안되는 앨범. 전곡 다 좋아함
1 2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45Studio 94.5 423
preview 117Studio 93.4 292
preview 152Studio 92.6 292
preview 15Studio 94.5 837
preview 220Studio 91.9 262
preview 204Studio 92.9 222
preview 789Studio 88.3 192
preview 1,232Studio 86.4 172
preview 2,879Studio 80.4 91
Info / Statistics
Bands : 28,309
Albums : 101,915
Reviews : 6,577
Lyrics : 94,557
Top Ra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