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Epica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Power Metal, Melodic Metal
LabelsNoise Records
Running time52:18
Ranked#7 for 2003 , #177 all-time (Top 4.9%)
Reviews :  8
Comments :  40
Total votes :  48
Rating :  89.9 / 100
Have :  29       Want : 4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Eagles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Prologue1:0788.33
2.Center Of The Universe5:2798.33
3.Farewell3:41952
4.Interlude I (Opiate Soul)1:1082.52
5.The Edge Of Paradise4:1096.73
6.Wander4:24952
7.Interlude II (Omen)0:4177.52
8.Descent of the Archangel4:3692.52
9.Interlude III (At The Banquet)0:3082.52
10.A Feast For The Vain3:58852
11.On The Coldest Winter Night4:0482.52
12.Lost & Damned4:55802
13.Helena`s Theme1:51802
14.Interlude IV (Dawn)0:2877.52
15.The Mourning After (Carry On)4:5988.33
16.III Ways To Epica6:1793.33

Line-up (members)

Reviews

Reviewer :  level   (100/100)
Date : 
카멜롯의 정규앨범 6집 Epica입니다
현재까지의 카멜롯 앨범중(11집 까지) 가장 곡들간의 유기성에 집중했으며 물론 뛰어나고 개인적으로 컨셉앨범의 이상적인 모습이라 생각합니다 또한 로이칸이 참여한 마지막으로 밝은 앨범입니다
----------------------------------------------
앨범 전체적인 분위기는 밝은편이라고 말할 수 있으며 중간중간에 곡들을 연결해주는 징검다리 역할을 해주는 짧은 곡들이 존재합니다
개인적으로 이 징검다리 역할을 하는 곡들이 너무 과도하거나 엉뚱한 곳에 끼어있으면 아주 개판이 되는 것은 당연하겠죠?
하지만 본작은 그런 실수를 조금도 하지 않았습니다 거기다 너무 컨셉에 열중한 나머지 각 곡으로 쪼개면 힘을 잃는 경우도 존재하는데 그런 면모 또한 조금도 보여주고 있지 않은 아주 훌륭한 컨셉앨범입니다
----------------------------------------------
곡들에 초점을 옮겨보겠습니다
1. 메인트랙:2, 3, 5, 6, 8, 10 ,11, 12, 15, 16
2. 서브트랙:1, 4, 7, 9, 13, 14

이렇게 두 파트로 쪼개보겠습니다 일단 1번은 앨범의 중심을 잡아주는 트랙들이며 2번은 곡들간 유기성을 끌어내는 징검다리 역할의 트랙들입니다
그리고 본작에서 최고의 퀄리티를 가지고 있거나 주목해야할 트랙은 1, 2, 3, 12, 16번들이라 생각합니다

먼저 1번은 인트로 트랙 즉 서브트랙중 하나입니다 그럼에도 왜 주목해야 하냐 첫째 인트로가 흘러가며 3번과 16번 트랙들의 코러스부분 파트가 나오는데 이것이 은은하면서도 강렬하여 귓속을 움찔움찔하게 만듭니다 둘째 2번 트랙으로 넘어갈때의 잠깐의 부분입니다 첫째의 이유가 나오고 더더 고조되다가 2번의 폭발적인 인트로와 연결이 되는데 들어보신 분은 아시겠지만 쾌감을...느끼게 해주었습니다

2번은 카멜롯이라는 밴드를 정의할 만한 개성과 퀄리티를 가지고 있는 트랙이라 생각합니다 이유인즉 곡과 매우 잘 어울리는 로이칸의 보이스, 특유의 섬세하고 아름다운 에픽 분위기, 너무나도 반짝이는 멜로디... 이 세가지로 인해 카멜롯 최고의 곡중 하나라 생각하며 본작의 최고의 트랙임에도 틀림없습니다

3번은 본작에서 가장 폭발적이며 빠른 곡입니다 그리고 개인적으로 생각하기에 가장 듣기 좋은 코러스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키보드의 사용이 눈에 띄는데 중간중간에 딱 필요한 부분에 아름답고 웅장한 느낌을 주는 오케스트
레이션 부분은 훌륭한 코러스를 아주 훌륭하게 꾸며주고 있습니다

12번은 본작중 가장 웅장한 트랙이며 인트로가 아주 돋보이는 트랙이라고 느꼈습니다 조금 더 설명하자면 2번 트랙은 아름답고 화려한 멜로디를 앞세운 인트로라면 본트랙은 웅장하며 깔끔한 멜로디를 앞세우고 있다고 보았습니다
또한 훅과 인트로 사이의 부분의 독특한 분위기가 아주 일품입니다

16번은 본작에서 가장 긴 트랙이며(그래봐야 6:17이지만...)최고의 전개를 가지고 있는 넘버입니다
인트로-절-코러스-절-코러스-솔로-브릿지-솔로-코러스-마무리
로 진행되는 곡이며 특히 브릿지 부분에 집중해야합니다 은은하게 퍼지는 키보드와 보컬의 감정표현 후 바로 나오는 3번 트랙의 보컬 멜로디가 등장합니다 1번 트랙도 그렇고 이것은 본작이 컨셉앨범 이라는 것을 확실하게 각인시켜주며, 유기성도 간접적으로 부각시켜주는 장치라 할 수 있겠습니다
----------------------------------------------
악기 파트로는 보컬과 키보드가 특히 눈에 띄는 부분이 많았습니다 이 두 파트는 모든 트랙에서 훌륭한 면모를 보였습니다만 굳이 한 트랙만 뽑자면...12번 트랙입니다

먼저 보컬파트를 설명하자면 로이의 독특한 음색과 감정표현을 잘 담은 '절'부분 그리고 강렬하며 폭발적인 코러스 부분의 보컬파트가 이유이며 키보드는 인트로와 절의 아름다운 것과 특히 '절'부분의 독특한 분위기를 만들어주는 마치 중세 유럽 풍경에 누군가 걸어가며 키보드의 음색이 나오는 악기를 연주하는...그러한 상상을 하게 만들어주었습니다
----------------------------------------------
처음에도 말했듯이 개인적으로 가장 이상적이라 생각하는 컨셉앨범에 아주 가까운 작품입니다 또한 카멜롯의 대표 앨범중 하나라고도 생각하죠 뭐...비록 5집과 7집 사이에 끼어서 약간은 평가나 인식이 밀려난(?)듯하지만 두 앨범에도 전혀 꿇리지 않는 유니크한 개성과 퀄리티를 가진 앨범임에 확신하면서 마무리합니다
3
Reviewer :  level   (90/100)
Date : 
처음이 앨범을 접했을 당시에는 Epica를 두 명반인 Karma와 Black Halo 사이의 스타일 변화를 연결해주는 과도기적인 역할을 하는 평작이라 생각하였던 것이 기억난다. 아직도 두 앨범보다 약간 못하다는 생각이 변함이 없다 하더라도 여러가지 측면에서 이들의 전성기에 오점을 남길 만한 앨범이라고는 생각하지 않게 되었는데, 일단 앨범 자체는 이들의 파우스트 연대기인 두 작품 중의 첫 번째 작품이다. 아마 Center of the Univers의 신비로운 멜로디와 밀도 있는 구성을 낮게 평가할 사람은 그리 많지 않을 것이다. Center of the Universe 외에도 뛰어난 발라드 곡인 Wander, 2번 트랙과는 달리 약간 느린 템포와 곡 진행중의 비장한 코러스로 감동을 주는 Edge of Paradise, 그리고 Memento Mori와 맞먹는 명곡이라 생각하는 3 Ways to Epica를 들어본다면 이 앨범이 어째서 이 점수, 혹은 이상을 받는지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Best Track: 2,5,6

Killing Track: 16
0
Reviewer :  level   (90/100)
Date : 
Karma에 이은 이들의 명반행진의 2번째인 Epica 되시겠다.
Prologue를 시작으로 다음 앨범의 Serenade까지 이야기가 이어지는
락 오페라 형식의 연작 앨범인데
로이 칸이 데뷔 전 오페라를 공부했다는 기록이 있는 걸로 보아
역시 로이 칸의 합류가 밴드에 얼마나 큰 영향을 끼쳤는 지 알 수 있는 것 같다.
(전작의 Elizabeth만 보아도 알 수 있다)

어쨌거나 이들의 이야기가 전개되어나가는 첫 곡이 Center of The Universe인데
이 곡 뿐만 아니라 앨범 전체를 관통하는 스타일 자체는 Karma와 크게 바뀌지 않았음을 알 수 있다.
이어지는 Farewell 역시도 비슷한 스타일을 고수하고 있는데
달라진 거라곤 역시 중간중간에 있는 Interlude들이다.
오페라 형식이다보니 스토리상 막이나 장이 바뀌는 부분을 표현한 것인 듯 싶다.
중간중간 실제 오페라처럼 MC가 등장하는 것이 인상적인 부분.

한 가지 아쉬운 점이라면 곡 하나하나가 훌륭하다는 느낌 보다는
이야기 전체의 전개에 너무 촛점을 맞춘 느낌이 든다.
Center of The Universe, Farewell, The Edge of Paradise, Wander까지는 좋지만
이후의 곡들은 곡 하나하나가 좋아서 듣기 보다는 이야기가 어떻게 전개되는지 음미하는 재미로 듣게 된다.
중간에 맥이라도 끊어지면 사실 별 감흥이 없는 것이 단점이다.

그래도 대단한 것이 노래를 들으면서 그 스토리와 장면들이 연상이 되는 것은
분명히 이 앨범이 가지고 있는 메리트일 것이라고 본다. (다음 앨범도 마찬가지로)
특히 Center of The Universe를 제외하고 실질적인 이야기가 전개되는 부분만을 볼 때
Farewell의 멜로디와 가사 구성이 마지막 트랙에서 다시 한 번 나오는 것이
문학적으로는 굉장히 퀄리티 높은 구성요소라고 생각된다.

보너스 트랙인 Snow까지 나름 괜찮은 퀄리티를 보여주기는 한다.
다음 앨범부터 이들의 스타일이 조금씩 바뀌기 때문에 (로이 칸의 컨디션 문제 때문이리라)
이 앨범을 마지막으로 기존의 Kamelot이 가지고 있던 스타일을 느끼는 것이 좋을 것 같다.
0
1 2 3

Comments

level   (60/100)
범작
level   (95/100)
Almost awsome!
level   (85/100)
섬세하고 여성스러운 메탈을 들려주고 있다. 전체적인 흐름이 유려하지만, 전작의 forever 나 karma 만큼의 파급력을 가진 킬링트랙이 없는 것이 단점이다. 2, 16번 추천.
level   (100/100)
ive heard them for many years , and among their released albums this includes the most qulified songs ever,,
level   (95/100)
상타는 침
level   (90/100)
다음 앨범이 갑툭튀한것이 아니라는 산증인
level   (90/100)
파우스트 연작의 화려한 상편.
level   (80/100)
2번 5번 10번이 오래동안 기억에 남는다... 처음 구매한 이들의 엘범이기에 더욱 좋게 기억된다.
level   (85/100)
말이 필요 없을 정도로 대단한 앨범.
level   (95/100)
굉장한 앨범이다. 카멜롯만의 색깔을 충분히 담고 있으며 수작이다.
level   (95/100)
kvalitné melodické a power metalové album
level   (90/100)
밴드 Epica도 이 앨범명으로 이름을 지었다는데... 역시 카멜롯 최고의 앨범~
level   (100/100)
완전 대박 평생에 남을 레전드음반 굿굿!!
level   (95/100)
Karma, Epica, The Black Halo.. 너무나 멋진 앨범들. 에픽메탈앨범중 탑텐에 들어가지 않겠나싶다. Epica라는 그룹을 탄생시킨 앨범으로. Forever에 이어 너무나 유명한 대표곡 Center Of The Universe를 비롯해. 전곡강추!
level   (80/100)
처음접한 카멜롯... 2번트랙빼면 글쎄... 그나마 건질곡은 3번트랙정도???
level   (90/100)
어쩌다 보니 카멜롯 앨범을 다 가지고 있는데 다른 앨범은 몰라도 이 앨범만은 자주 듣게된다.
level   (90/100)
블랙할로 다음으로 앨범단위로 듣게된 에피카. 블랙할로가 대서사시의 오페라라고 한다면 이 앨범은 탄탄한 줄거리를 가진 블록버스터라는 느낌.
level   (90/100)
특유의 분위기와 굉장한 멜로디에 할말을 잃었다.
level   (88/100)
아름답게 잘 만든 앨범..2번 정말 좋다
level   (92/100)
에피카와 블랙헤일로를 듣고 하늘이 열렸다
1 2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3,541Studio 62.2 111
preview Studio 79.8 40
preview 3,358Studio 73.6 81
preview 689Studio 86.4 342
preview 99Studio 90.8 576
preview 177Studio 89.9 488
preview 23Studio 92.2 9111
preview 1,038Studio 82.5 534
preview 860Studio 83.9 486
preview 1,231Studio 82.6 412
preview 636Studio 85.7 444
Info / Statistics
Bands : 28,300
Albums : 101,891
Reviews : 6,574
Lyrics : 94,507
Top Rating
 Cradle of Filth
From the Cradle to Enslave
 rating : 81  votes : 15
 Destruction
The Antichrist
 rating : 92.9  votes : 26
 Myrath
Tales of the Sands
 rating : 90.8  votes :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