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Under the Force of Courage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Neoclassical Metal, Power Metal
LabelsVAP
Running time01:04:14
Ranked#24 for 2015 , #1,060 all-time (Top 29.4%)
Reviews :  1
Comments :  16
Total votes :  17
Rating :  87.3 / 100
Have :  1       Want : 1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MetalMusic
Last modified by level MetalMusic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Premonition3:4081.73
2.The Time Before Dawn2:5886.73
3.Raise My Sword7:1192.54
4.The Voice of Grievous Cry6:18903
5.Rain of Tears8:2191.73
I. Reminiscence
II. Rain Of Tears
III. Nightmare
IV. Endless Confliction
V. Rain Of Tears (Reprise)
6.Reward for Betrayal7:07753
7.Soul of the Field7:2592.54
8.Chain of Distress6:5391.73
9.The Force of Courage14:21995
I. The Sense Of My Life
II. Dream And Reality
III. Just For The Faith
IV. Pray To The Sky

Line-up (members)

  • Masatoshi Ono : Vocals
  • Syu : Guitars
  • Taka : Bass
  • Junichi Sato : Drums
  • Yuhki : Keyboards

Reviews

Reviewer :  level   (95/100)
Date : 
정말 잠깐도 쉬지 않고 끊임없이 앨범을 내는 밴드들 중 하나. 다작밴드의 장점이라면 어쨌든 이렇게 쏟아지는 앨범들 중에서 뭐 하나는 걸린다는 점이다. 물론 그 과정에서 밴드 노선이 산으로 가는 경우도 종종 있었으나, 갈네리우스의 이번 앨범은 전작의 방황을 잠시 접어두고 초심으로 돌아간 느낌이 많이 드는 앨범이다. 보컬 교체 이후 이어온 노선과 사운드적인 차이는 크게 없으나, 심포닉을 극대화했던 AOS앨범, 사운드면에서 실험적이었던 전작에 비해 이번에는 그들의 최대 장점인 멜로디에 아주 충실한 작품을 내면서 다시 한 번 그들의 역량을 입증해보였다.

우선 기본적으로 곡들의 퀄리티가 워낙 출중하다보니, 곡 수는 적고 러닝타임은 긺에도 불구하고 딱히 지루한 점을 못 느끼고 들을 수 있다. 초기작들에 비해서 심포니의 비중은 여전히 많은 편이지만 멜로디에서 최근작들과는 큰 차이를 보였다. 심포닉 사운드를 배경으로 캐치한 멜로디 하나를 중심으로 잡고 전개해나가던 전작들의 기타 솔로와는 달리, 본작의 멜로디들은 아예 작정하고 나온 듯이 빡빡한 구성과 테크닉을 구사하면서 그야말로 전형적인 멜로디의 홍수를 일으키고 있다. 그렇다고 지나치게 멜로디에만 치중한 것이 아니라 곡들의 완급조절도 적절하게 이루어주면서 귀가 피로해지는 걸 어느 정도 방지해주고 있는데, 타이틀인 Raise My Sword나 Soul of Field를 들어보면 역시 이들의 노련함이 대단하다는 걸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다.

앨범의 구성 역시 굉장히 신경써서 만들어낸 걸 느낄 수 있다. 이들이 즐겨 사용하던 인트로격 트랙 뒤에 인스트루멘탈 곡을 하나 더 붙이면서 앨범의 서두를 화려하게 장식한 것 뿐만 아니라, 그 인스트루멘탈 트랙에 사용된 멜로디들이 후반부 트랙들 (Reward for Betrayal부터 The Force of Courage까지)에서 사용되면서 앨범 전체가 유기적인 움직임을 가져간다는 느낌을 준다. 특히나 그 직전에 위치한 Rain of Tears는 이들의 새로운 시도이면서도 언제나 앨범의 중간을 탄탄하게 받쳐주던 인스트루멘탈 트랙의 역할을 대신하고 있다. 이로 인해 6번 트랙의 도입부에서 2번 트랙의 도입부를 러프리즈 하는 데에 큰 무리가 없게 되었고 6번 트랙 역시 곧바로 질주하는 것이 아닌 예열과정에 있는 트랙이라는 점에서 뒤에 이어지는 7번 트랙을 받쳐주는 역할을 하게 되었다. 거기에 이들 특유의 감성이 잘 들어가는 발라드 트랙도 하나 넣어 준 다음 AOS급의 대곡으로 마무리하면서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파워메탈 명반이 탄생했다.

사실 이전까지는 Resurrection이후로 이렇게 탄탄한 구성을 가진 앨범이 나올거라고는 생각 못 했는데, 전작의 실패를 1년 만에 이렇게 만회할 줄은 몰랐다. 완전히 초기 작품들과 같다고 볼 수는 없으나 적어도 이들이 최근에 낸 앨범들 중에서는 가장 파워메탈스러우면서도 슈의 네오클래시컬한 감각이 가장 돋보이는 작품이라고 볼 수 있다. 다음 앨범에선는 이와 같은 노선을 이어갈 지 또 다른 실험을 할 지는 알 수 없겠으나 앞으로의 행보가 기다려지게 만드는 앨범이다.
1

Comments

level   (80/100)
퇴보나 쇠락은 없었다. 다만 이 스타일이 질려버린 내 귓구멍만 있었을뿐. COF처럼 '너무 좋아했었지만 이젠 스타일이 질려 더이상 잘 안찾게 되는 아티스트'...가 될까봐 약간 걱정은 된다
level   (85/100)
2012년의 영광을 이어갈것인가... 다음앨범 기대해본다.... 곡들의 편차가 너무심해 ㅠㅠ
level   (90/100)
개인적으로 나쁘지 않은 변화라 생각했던 전작에서 오히려 야마비가 있었던 시절의 스타일에 더 가깝게 급회귀한 듯 하다. 이러나 저러나 이번에도 잘 뽑았다고 생각한다.
level   (75/100)
1집의 정통 네오클래시컬 파워메탈의 향수가 다시 나는 곡들이 있으나 글쎄, 기존의 매력이 상당히 날라간 느낌.
level   (85/100)
디스코그라피 통틀어서도 무게감이 있지만 폭탄과 같게 느껴지는 곡들이 매우 아쉽다.
level   (85/100)
꼴통 보컬 목소리도 이제 슬슬 갈라하니 보컬교체하고 다시 내한좀 했음 좋겠따. 1~3집 앨범이 생각나는 빠와메탈.
level   (85/100)
다소 무난한 느낌이었다..
level   (90/100)
앨범 마지막곡인 'The force of courage' 를 들으며 확실히 파워메탈이란 장르안에서 아시아 뿐만이 아니라 씬 전체에서 최고 수준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매너리즘에 빠진게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들다가도 다음 앨범에서는 또 변화하는 모습이 인상깊네요.
level   (90/100)
예상외로 정말 기대이상이였다. 영어발음빼고.....
level   (90/100)
야마비가 있던 시절의 묵직한 느낌과 보컬 교체 이후의 화려한 멜로디가 잘 조합이 되어 엄청난 수작이 나왔다.
level   (90/100)
YAMA-B가 있던 초기시절 느낌이 많이 나네요. 오노 마사토시 가입 이후의 앨범 중에서는 탑인듯. 들을수록 깊이가 느껴지는 앨범. 추천 트랙: Raise My Sword, Rain of Tears, Reward for Betrayal, The Force of Courage
level   (90/100)
podarené a nápadité album v štýle power/prog./speed metalu
level   (80/100)
무난..갈네리우스 특색은 잘 나타난다
level   (85/100)
최근작보다 과거작 느낌이 좀 납니다. 커버 처럼요.. 곡들은 괜찮은것 같은데, 가격이 라센반 두장 값이라..
level   (90/100)
베텔기우스도 좋았지만, 이번 앨범은 진짜 대박이다. 전작이 비판을 많이 받아서 그런지 다시 네오클래시컬적인 면을 강조했고, 프로그레시브적인 면도 융합하였다. 스피디함은 전앨범 최고이고(그래서 산만한게 들릴 수도..) 멜로디도 죽임. 단, 보컬이 모기같이 왱왱거려 거슬림(교체해보자 이제)
level   (95/100)
예전 클래시컬한 사운드로 돌아간듯한 느낌 약간 드림시어터같은 사운드도 들리지만 그래도 언제나 늘 훌륭한 앨범을 만들어내는 그룹 약 1년에 한번씩 앨범내는데 이정도 퀄리티라니 ㄷㄷ하다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521Studio 86.7 428
preview 471Studio 87.5 384
preview 386Studio 87.9 428
preview 1,071Studio 84.5 322
preview 1,642Studio 81.6 342
preview 92Studio 89.9 769
preview 634Studio 85.9 423
preview 393Studio 87.1 504
preview 2,552Studio 78 261
preview 1,060Studio 87.3 171
Info / Statistics
Bands : 28,300
Albums : 101,890
Reviews : 6,573
Lyrics : 94,507
Top Rating
 Queensryche
Empire
 rating : 88.2  votes : 19
 Rage
Carved in Stone
 rating : 85.3  votes : 11
 AC/DC
AC/DC Live
 rating : 82.9  votes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