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 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My collectionMy wish list
Band
Album

The Flesh Prevails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Technical Death Metal, Deathcore
LabelsUnique Leader Records
Running time41:32
Ranked#22 for 2014 , #986 all-time (top 26%)
Reviews :  3
Comments :  24
Total votes :  27
Rating :  85.9 / 100
Have :  3       Want : 5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Whatever
Last modified by level Besi Karat
Videos by  youtube
The Flesh Prevails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popularity
1.Starlit Path5:27801
2.Carved from Stone4:23751
3.The Night Reveals4:171001
4.The Flesh Prevails3:221001
5.Levitation5:29801
6.Alone with You3:02851
7.Allure4:08851
8.Sapphire5:301001
9.Chemical Cave5:541001

Line-up (members)

  • Alex Hofmann : Vocals
  • Scott Carstairs : Guitars
  • Brian James (Deebs) : Guitars
  • Rob Morey : Bass
  • Andrew Baird : Drums
  •  
  • Guest/session Musicians:
  • Roniit Alkayam : Vocals
  • Christian Muenzner : Guitars

The Flesh Prevails Reviews

Reviewer :  level   (100/100)
Date : 
데스메탈 역사상 최고의 앨범.
블랙새버스로 시작된 익스트림 메탈의 발전 양상은 바로 이 Fallujah의 The Flesh Prevails로 귀결된다.
일단 본작은 해외에서 Djent로 분류되곤 하는데, 이 위대하고 아름다운 앨범을 단지 Djent 안에 두기엔 그 초월적 음의 향연이 아까울 것이다. 데스메탈 전체의 카테고리에 넣어서 이 심도 깊은 음악을 탐구해야 한다.

이 앨범의 우주적 음"학" 탐구는 가히 절대적으로 아름답다. 음악의 신이 주조한 듯한 시작과 끝. 그리고 청자는 진리를 마주한 붓다의 제자처럼 겸손해진다. 이 앨범의 느낌은 아주 우주적이다. 프로덕션에 있어서 공간감이 넓게 퍼져 있고 기타 톤은 깔끔하다. 디스토션이 강하게 걸려있지 않다. 그리고 음과 화성의 배치는 아주 지적이다. 한음도 낭비가 없이 복잡한 드럼 리듬을 따라 때로는 흉폭하게, 때로는 아주 잔잔하게 배치된다. 멜로디 또한 극찬을 보낼만 하다. 아주 유니크한 멜로디, 그러나 앨범의 대주제를 절대 벗어나지 않고 첫곡부터 끝까지 감정선이 이어진다.

본작이 단순히 좋은 앨범임을 넘어 극도로 위대한 이유는 메탈의 고전을 탐미했기 때문이다. 메탈 발전상의 끝을 보여준 예시라고 할 수 있다. 마지막 곡 Chemical Cave에서 펼쳐지는 기타 솔로를 들어보자. 가히 충격을 넘어 전율이 일게하는 이 솔로에는 Djent나 최근의 데스메탈에서 전혀 들어볼 수 없는 강력한 고전적 연주법이 등장한다.
고전을 통한 현대적 해석. 이 앨범은 순도 100프로 다이아몬드 그 자체다.

메탈이라는 음악을 해석할때, 클래식의 메탈적 해석의 궁극이 Fanisk의 Noontide와 Die And Become 이라면, 본작은 블랙새버스와 오지오스본이 등장시킨 메탈이라는 장르의 궁극적 발전 형태다.
결론적으로 이 앨범은 세계에서 가장 큰 박물관에 영구 소장되어 인류 역사를 빛낸 위대한 문화 유산으로 남아야 한다.

현대의 메탈이 무엇인가요. 라는 질문에 난 본작을 꺼내 들겠다. 그리고, 두번째는 없다.
1
Reviewer :  level   (95/100)
Date : 
전작의 어두운 이미지와는 반대로 몽환적이고 신비로운 느낌으로 가득한 이들의 2집. 여전히 끝내주는 테크닉과 탄탄한 완성도를 가지고 색다른 맛을 보여주는 게 미래가 더 기대되는 밴드인 것 같다. 전작에서 보여주던 난폭하면서도 깔끔한 모습은 유지한 채로 몽환적인 분위기에 맞게 부드러운 기타 연주들까지도 합세하니, 약간은 건조하게 느껴질 수 있었던 전작보다 훨씬 더 듣기 좋은 앨범이 탄생한 것 같다. Starlit Path부터 Carved from Stone, The Night Reveals, The Flesh Prevails로 이어지는 느낌이 상당히 좋으며 (3, 4번 트랙의 제목이 연결되는 것도 분명 의도한 것일 터이고) 개인적으로는 Allure와 Sapphire를 최고의 트랙으로 꼽고 싶다.
1
Reviewer :  level   (90/100)
Date : 
사운드 스케이핑과 기타 태핑을 이용해 몽환적인 분위기를 이끌어 내는 정규 2집이다. 데뷔 앨범부터 많은 팬들의 찬사를 받았던 Fallujah는 이 앨범에서 한 단계 더 진보된 Atmospheric/Techinical Death Metal의 모습을 완성시킨 것으로 보인다. 여타의 테크니컬 메탈 밴드에게 꿀리지 않는 연주력을 갖춘 상태에서 코어 계열의 무자비한 광폭성까지 보여주는 본작은 EP앨범의 퀄리티를 그대로 계승하여 상당히 알찬 구성을 보여주고 있다. 기존의 세션을 유지한채, 중반부에는 세션 보컬을 기용하기도 했고 무엇보다도 7번트랙 Allure에서는 Necrophagist, Obscura, Spawn of Possession등 굴지의 테크니컬 데스메탈 밴드에서 유려한 기타플레이를 보여주고 현재 솔로 프로젝트를 가동중인 Christian Muenzner가 가세하여 더욱 다채로운 기타 플레이를 들려준다. 구성의 측면에서는 초반부 트랙이 강렬한 스타트로 청자를 휘어잡고 있으며, The Night Reveals와 타이틀곡의 아름다운 연결은 그 자체로 완급조절을 해냄과 동시에 마지막 부분에서 특유의 광폭성과 스피드를 뽐내며 앨범의 백미를 장식한다.
1

The Flesh Prevails Comments

level   (100/100)
가장사랑하는 테크데스밴드
level   (90/100)
나도 같이 소리치고 싶어지는 앨범.
level   (90/100)
붕 떠 있는 묵직함이 느껴진다. 굉장한 밴드. 보통 이런 분위기를 내려고 하다 보면 멜로디에 파괴성이 먹히거나 그 반대 중 하난데 이들은 균형을 굉장히 잘 잡는 편이다.
level   (85/100)
멋진 밴드를 알려준 메킹에 감사 ^^
level   (70/100)
산만하다.
level   (70/100)
취향과 거리가 멀다. 내가 듣기엔 너무 이요소 저요소를 끌어오는 듯 산만하고 정신없게 들린다.
level   (80/100)
무미건조할 수 밖에 없는 장르에서 두각을 나타내는 이들만의 특색. 묵직함이 없고 시종일관 가벼운 느낌이 드는 건 아쉽지만.
level   (70/100)
기대보단 지루한 느낌.
level   (75/100)
확실히 NeO랑 비슷한 느낌이 든다. 물론 NeO보다는 훨씬 낫긴하지만... 들을 수록 지겨워서 손이 안가게 되는 앨범.
level   (80/100)
전작에 비해 몽롱한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한 것이 눈에 띈다. 하지만 이런 분위기보단 전작의 어두운 분위기가 이들 음악엔 더 잘맞는 듯 싶다
level   (90/100)
악기로 낼 수 있다고 생각되는 사운드 이상의 사운드를 들려주는 밴드중 하나
level   (80/100)
전작에 비해 서정적인 면이 강화된 듯한 느낌이다. 나쁘진 않은데 전작에 비해 파워가 떨어지는 느낌이라 뭔가 좀 아쉽다.
level   (80/100)
커버처럼.. 어느정도 값은 한다..
level   (95/100)
데스메탈에서 이런음악을 만들수 있을줄이야
level   (90/100)
수려하고 정제되었으면서도 장르 특유의 공격성을 유지하고 있다. 균형잡혔다는 느낌이 드는 좋은 앨범이다.
level   (85/100)
멋진 음악이긴 한데...음...한번 듣고 나서 또 듣고 싶어지지 않는다. 좀 더 들으면 좋아질런지...
level   (90/100)
두통 없는 숙취를 겪다가 볼일을 본 다음에 느껴지는 개운함(죄송합니다)
level   (90/100)
으야..듣는 내내 오묘한 기분을 느꼈다. 다 듣고 나서 개운함은 서비슨가보다.
level   (85/100)
이제는 밴드이름만 보고도 믿고 살수있는 밴드가 된거같다.
level   (90/100)
블랙메탈에서 Deafheaven이 새 물결의 핵심으로 떠올랐다면, 데스메탈은 Fallujah가 그 역할을 해낼 것이다.
1 2

Fallujah Discography

Album title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Studio 91.1 172
preview Studio 85.9 273
preview Studio 80 111
Info / Statistics
Artists : 30,623
Albums : 108,643
Reviews : 6,913
Lyrics : 116,183
Top Rating
 Satanic Warmaster
Carelian Satanist Madness
 rating : 85.3  votes : 13
 Dark Moor
Tarot
 rating : 85.5  votes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