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Album

Autumn Leaves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Melodic Black Metal
LabelsNapalm Records
Running time46:02
Ranked#23 for 1997 , #892 all-time (Top 24.8%)
Reviews :  2
Comments :  9
Total votes :  11
Rating :  90.1 / 100
Have :  4       Want : 1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Eagles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An Autumn Leaf In The Circles Of Time7:211001
2.Simply Dead2:56951
3.A Thousand Rivers3:50901
4.Mistress Tears5:37951
5.Carven4:43951
6.Spire1:43901
7.In Rememberance Of A Shroud4:15951
8.Splendid Horror3:59851

Line-up (members)

  • Keltziva : Vocals
  • Ole K. Helgesen : Vocals , Guitars & Bass
  • Frode Clausen : Guitars
  • Elin Overskott : Keyboards
  • Kristoffer Austrheim : Drums, Guitars & Bass

Reviews

Reviewer :  level   (90/100)
Date : 
Dismal Euphony의 2집인 Autumn Leaves - The Rebellion of Tides.

많은 사람들이 이 앨범을 Dismal Euphony의 최고작으로 꼽는다. 다들 좋다는 데 혼자서 산통 깨고 싶은 마음은 없고... 본 앨범이 좋다는 것 역시 동의한다. 개인적으론 전작 Soria Moria Slott을 최고작으로 치긴 하지만... 아무튼 이들의 2집은 전작과는 퍽 다른 변화를 보인다. 일단 본작은 블랙 메탈이라 부르기 힘들 정도로 고딕 메탈에 가까이 다가갔다고 본다.

먼저 소소한 변화를 하나 꼽아보자면, Spire를 제외하면 모든 가사가 영어로 바뀌었다. 전작에서는 모든 가사가 노르웨이 어로 되어 있다면, 본작에서는 한 곡을 제외하면 모든 가사가 영어로 되어 있는데, 가사는 그냥 그럭저럭 봐줄 만 하다. 딱히 특출나게 시적이지도 않고 아름답지도 않지만, 그렇다고 해서 딱히 미숙하다거나 어딘가 엉망이어 보이는 수준은 또 아니다. 가사에 신경쓰는 사람들이 얼마나 되겠냐마는, 아무튼 뭐 그렇다. 가사를 어딘가 하나씩 나사가 빠지게 쓰는 밴드들이 당대에 없던 것도 아니었던 만큼, 이 정도는 봐줄 만 하다.

커다란 변화로는 일단 전작과의 분위기가 확연히 다르다는 점이다. Soria Moria Slott에서는 신비로움 등을 마음껏 뽐냈다면, 본작에서는 처절함, 슬픔, 광기가 더욱 강조되어 있다. 둘의 첫 트랙부터 비교해보자. Soria Moria Slott의 Prolog와 본작의 An Autumn Leaf In The Circles Of Time을 말이다. 흔히 Dismal Euphony의 최고의 역작으로 꼽히곤 하는 An Autumn Leaf In The Circles Of Time 에서부터 강조되는 이 처절함과 슬픔, 광기는 전작에서 웅장하게 시작되는 Prolog와는 확연히 다르다. 앨범 전체도 전작 전체를 관통하는 아름다움과는 확연히 다르며, 청자의 가슴을 후벼파는 것 같은 느낌을 준다. 전작에서 단순히 아름다웠던 Keltziva의 보컬은 구슬프고 처량하고, 강렬하게 변했다.

연주는 전작보다 좀 더 세련되게 변했다. 그러면서도 그 어떤 파트도 다른 파트에 의해 묻히는 것이 없는데, 전작에서 이런 낌새가 어느 정도 존재했던 것을 생각한다면 발전이라면 발전이겠다. 음질도 괜찮게 변했는데, 문제는 이게 좀 나쁘게 작용한다는 것이다. 전작에서 밴드와 청자와의 거리가 좀 멀게 체감되고, 공간감이 느껴지던 음악은 2집에 와서 좋아진 음질 덕택에 많이 반감된 감이 없잖아 있다. 밴드가 청자에게서 좀 떨어져 있거나, 아니면 희미할 정도로까지 떨어져 일종의 공간감을 주던 음악이 2집에 들어와서는 청자 바로 앞으로 다가와 음악을 연주하는 것처럼 들리는데, 개인적으로는 단점으로까지 보지는 않는다. 굳이 신비로움을 느끼게 할 것이 아니라면, 공간감을 그렇게까지 강조할 필요는 없어 보인다. 오히려 청자의 바로 앞까지 다가와 가슴을 쥐어뜯고 소리치고 우는 것이 더 효과적일 수도. 절대적으로 좋다 나쁘다로 판단할 문제는 아닌 듯 싶고, 아마 선호하는 컨셉에 따라 호불호가 갈리게 될 것이라 본다.

곡의 구성은 굉장히 만족스럽다. Dismal Euphony의 최고의 곡으로 자주 칭송받는 1번 트랙 An Autumn Leaf In The Circles Of Time은 말할 필요도 없고, 뒤이어 나타나는, Keltziva의 놀랍도록 강렬한 보컬이 돋보이는 2번 트랙 Simply Dead, 개인적으로는 이 앨범에서 최고의 곡이라고 꼽고 싶은, 마치 Cradle of Filth를 연상케 하는 광기 서린 Carven 등등, 명곡들이 곳곳에 포진해 있다. 대체로 곡들은 폭발적이고, 격정적이며, 계속해서 청자의 심장을 후벼파고 터뜨린다.

종합해 보면, 개인적으론 전작에서는 ToT를 떠올렸다면, 본작에서는 CoF를 연상했다. 다만 본작은 더 이상 블랙 메탈이라 부르기 힘들 정도로 고딕 메탈에 가까이 다가갔다. 전작에서 보여줬던 장점들은 본작에 들어 순식간에 없어지고 대체되었지만, 대체된 부분 역시 많은 사람들을 만족시킬만한 장점을 가지고 있다. 개인적으로는 마음에 들지 않았지만, 이 다음 작품에서부터 보여주는 Dismal Euphony의 행보에 비한다면야 여전히 환상적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3줄 요약

① 신비로움과 아름다움에서 처절함과 광기를 향하여.
② 한결 다듬어진 연주와 대체로 만족스러운 곡의 구성.
③ 고딕 메탈에 더욱 더 가까이 다가갔지만... 그래도 장점은 확연하다.
1
Reviewer :  level   (92/100)
Date : 
너무나도 서정적이고 아름다운 블랙메틀 음반으로 고딕적인 양식미도 내포하고 있다. Dismal Euphony의 2집음반 Autumn Leaves로 보컬과 키보드에 두명의 여성멤버가 포진하고 있는 만큼 섬세한 구성미를 자랑하고 있는데 그 음악적 수준은 가공할만한 위력을 지녀 폭발적인 서정미학을 분출해낸다. 가슴을 도려내는 듯한 아픔을 선사하는 최고의 곡 An Autumn Leaf In The Circles Of Time, 사악함과 서정미가 극적으로 공존하는 Simply Dead등 외롭고 처절한, 눈물을 자아내는 명반이다. 여성보컬리스트 Keltziva의 구슬픈 음성이 귓가를 멤돈다.

Killing Track  :  An Autumn Leaf In The Circles Of Time
Best Track  :  Simply Dead , Mistress Tears , Carven , In Rememberance Of A Shroud
0

Comments

level   (90/100)
서정적 멜로딕 블랙의 마스터피스.. 전곡이 아름다운 멜로디로 가득하다!
level   (90/100)
자알 만들었다. 전작보다 여성 보컬의 비중이 높아졌고 Simply dead등 몇몇 곡에서는 메인보컬일 정도, Graveworm같이 징징짜지 않고도 멋드러지게 서정미를 발산한다.
level   (90/100)
이 다음 앨범과 대비해보면 더욱 더 이 앨범이 소중해진다. 놀라울정도로 다음 앨범이 어이가 없기에.
level   (90/100)
이 다음 앨범이 믿기지 않는 수준
level   (70/100)
글쎄... 1집에서 모든게 아우러지는것에는 그 조악함이 플러스요인이 돼어버렸다. 오히려 더 잘만들어버린것이 이들 특유의 신비함을 잃게 했다..
level   (95/100)
1번곡은 이들음악중 가장 명곡이라 할수 있다.이들의 기량이 절정에 달했을때 발매한 앨범.
level   (84/100)
좋은 평을 많이 듣고 기대를 하고 들어서인지, 크게 와닿는 느낌까진 없었던 것 같다..
level   (96/100)
An Autumn Leaf In The Circles Of Time
level   (90/100)
많은 기대를 하고 들었으나 2%부족하다는 느낌이든다 1,3,4 추천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Studio 85.8 42
preview 892Studio 90.1 112
preview 3,551Studio 63 50
preview Studio 85 10
Info / Statistics
Bands : 28,270
Albums : 101,790
Reviews : 6,567
Lyrics : 94,281
Top Rating
 Fleshgod Apocalypse
King
 rating : 91.7  votes : 41
 Testament
First strike Still Deadly
 rating : 86.1  votes : 16
 Gamma Ray
Sigh No More
 rating : 85.5  votes :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