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Andy James - Machine cover art
Band
Album

Machine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Modern Heavy Metal, Shred
LabelsGrooveyard
Running time39:40
Reviews :  1
Comments :  0
Total votes :  1
Rating :  85 / 100
Have :  0       Want : 0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겸사겸사
Last modified by level 구르는 돌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Machine4:45-0
2.Sevenfour4:30-0
3.The Awakening4:25-0
4.Bella's Song4:59-0
5.Digital Scream4:38-0
6.Jump to Light Speed4:03-0
7.Universe4:58-0
8.Crimson Dawn3:44-0
9.Freefall3:38-0

Reviews

Reviewer :  level   (85/100)
Date : 
국내에서는 그다지 유명하진 않지만, Andy James는 해외에서는 기타강사로 상당한 이름을 날리고 있는 뮤지션이다. 외국에서는 그의 기타톤까지 연구하는 추종자가 있을 정도로 잘 알려진 기타리스트지만 국내에는 거의 알려지지 않았다. 이 부분은 국내에서도 크게 이름을 떨치고 있는 Joe Satriani나 Steve Vai와 비교해 봤을 때 상당히 아쉽게 생각된다. 이런 슈퍼스타 플레이어와 비교해도 Andy James의 연주력이 떨어지지 않기 때문에 더욱 그러하다. 그가 한국에 잘 알려지지 않은 요인으로는 여러가지가 있을 수 있다. 일단 위에서 언급한 기타리스트들에 비해 활동경력이 짧다는 점도 있겠지만, 그러나 가장 큰 이유는 Andy James 본인의 연주 스타일에 있지 않을까 싶다. Andy James의 연주는 견실한 플레이를 지향하고 있다. Joe Satriani와 Steve Vai의 연주가 대단히 화려한 것에 반해 그의 연주는 대단히 수수하다. 자신의 이름을 내걸고 발표한 Machine에는 그러한 성향이 잘 드러나 있다. 평이한듯 하면서도 그의 연주는 상당한 깊이가 느껴진다. 어지간한 록/메탈 기타리스트들은 명함도 못 내밀 정도로 그의 연주는 격이 다른 수준에 머무르고 있다. 그러나 그의 연주가 위에서 언급한 대가들에 비해 튀는 맛이 부족하다보니 상대적으로 인상이 옅은 편이긴 한다. 그러나 그의 연주는 들으면 들을수록 사람을 빨아들이는 매력이 있다. 인스트루멘탈을 좋아하는 이들에게 본작은 강력 추천하고 싶다.
0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Studio 85 11
preview Studio 82.5 21
preview 1,586Studio 88.1 82
Info / Statistics
Bands : 28,300
Albums : 101,891
Reviews : 6,574
Lyrics : 94,507
Top Rating
 Dark Moor
Beyond the Sea
 rating : 81.5  votes : 13
 Threshold
Dead Reckoning
 rating : 88.9  votes : 12
 Within Temptation
The Heart of Everything
 rating : 83.9  votes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