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
PW
Login  Register  Help
My album reviews/comments My collection My wish list
Band
preview 

Adagio

Album

Archangels in Black

TypeStudio Full-length
Release date
GenresProgressive Symphonic Metal
LabelsListenable Records
Running time47:45
Ranked#90 for 2009 , #2,289 all-time (Top 63.4%)
Reviews :  2
Comments :  10
Total votes :  12
Rating :  82.9 / 100
Have :  10       Want : 0
Write a Comment
Write a Review
Add to Collection
Add to Wish List
Submitted by level Nalza[Sky]
Videos by  youtube
Information

Track listing (Songs)

TitleRatingVotes
1.Vamphyri4:27-0
2.The Astral Pathway5:04-0
3.Fear Circus3:59-0
4.Undead4:41-0
5.Archangels In Black5:37-0
6.The Fifth Ankh4:43-0
7.Codex Oscura9:08-0
8.Twilight At Dawn6:24-0
9.Getsu Senshi3:42-0

Line-up (members)

  • Chris Palin : Vocals
  • Stéphan Forté : Guitars
  • Kevin Codfert : Keyboards
  • Franck Hermanny : Bass
  • Eric Lebailly : Drums
The album was produced and mixed by Stéphan Forté and Kevin Codfert at Kevin’s own studio in Paris. Björn Engelman (Rammstein, Meshuggah, etc…) did the mastering at Cutting Room studios in Sweden. all in all ”archangels in black” is a powermetal masterpiece that will turn many heads in the scene!!!

The album is set to be released in Europe and Australia via Listenable Records in January 2009.
Adagio will then tour intensively in Europe to promote Archangels In Black.

Reviews

Reviewer :  level   (86/100)
Date : 
아래 분이 너무도 좋은 Review 글을 남겨주셨다. 이에 앨범 설명은 따로 할 필요가 없을 듯 하다. 단지 나는 Extreme 적인 면보다, Progressive 적인 면과 Neo classical 적인 면을 좀더 부각시켜주기를 바럤지만. 상당히 애매한 앨범이 나왔다. 그래도 썩어도 준치라고, 바로 직전 앨범의 분위기와 속도를 유지하며, 이들 특유의 멜로디는 Adagio라는 생각을 갖게만들며 적어도 밴드명에 먹칠은 하지않았다고 생각하지만. 2집 Underworld의 분위기로 돌아가주면 더 좋을듯 싶다. 괜찮은 앨범.

Best track : Vamphyri , Arghangels in Black , Codex Oscura
0
Reviewer :  level   (70/100)
Date : 
Adagio의 2009년 4번째 앨범인 [Archangels in Black]이다..
3집 [Dominate]를 기점으로 Adagio에게는 크게 2가지의 노선을 선택할 기회가 생겼다.
(1)3집 Progressive+Extreme의 노선 강화
(2)1,2집의 네오클레시컬로의 회귀
4집에서 Adagio는 이 2가지의 노선대신 제 3의 길을 선택했다. 그리고 그 3의 길은 너무 애매하다는 점이 문제라고 할 수 있겠다.

-이번작에서는 전체적으로 3집과 비슷한 느낌을 가지고 있다. 전체적으로 키보드의 사용이 늘어나, 심포닉함이 살아나서 그런지 전작에 비해 멜로디 라인이 더 화려하다는 점이 좋았다.

-그렇지만 이러한 장점은 큰 단점으로 작용하고 있다. 그렇지만 Adagio는 이 앨범에서 오히려 키보드의 사용을 늘렸고 그 결과, 곡들의 속도가 평균적으로 상당히 느려졌다. 오히려 1,2집의 네오클레시컬의 느낌을 더욱 살리는데 열중하고 있는 것이다. 그렇다고 스케일이 커진 것도 아니다. 기타리프들은 3집과 비교했을 때 큰 차이가 없고 1 2집과는 더욱 비교된다. 뭔가 파워메탈 스럽다고 해야할까. 큰 특징없이 달리기만 하는 것은 아닐까하는 의문이 생긴다. 앨범을 몇번 돌려듣고 나서도 머리에 딱 꽂히는 멜로디가 없다는 것이 문제다. 이렇게 별 특징이 없는 사운드는 매우 애매하게 들린다. 전체적으로 곡들이 1,2집 처럼 고풍스러운 느낌을 크게 주는 것도 아니며, 느릿느릿해서 그런지, 박력있는 느낌을 살리는 데에도 실패하고 있다.

-그래도 평균이상의 느낌은 여전하다. Fear Circus에서는 여지껏 아다지오에게서 볼 수 없었던 그루브감을 볼 수 있고 Getsu Sesshi에서는 키보드의 적극적인 사용을 눈여겨 볼 수 있겠다. 아마 이들의 라인업이 확실해질 때쯤 2001년 이상의 기량을 뽑을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

bgimian.egloos.com/1045183
1

Comments

level   (85/100)
그야말로 파워풀하다.
level   (80/100)
중세적 분위기가 일품!
level   (85/100)
첫 곡부터 전작의 노선을 따르며 강력한 POWER CLASSSICAL METAL을 선사하는 앨범
level   (90/100)
초기의 모습은 이제 많이 없어졌고 전작에서 보였던 어두운 모습을 전면에 드러낸 느낌이다. 초기를 그리워하는 분들과는 반대로 개인적으로는 이런 모습이 더 좋다.
level   (85/100)
pre mňa je toto album ich najslabšie z diskografie, 2 album bolo ich najlepšie.
level   (90/100)
3집의 연장선상에 있다..전반적으로 훌륭하지만.. 여전히 1,2,집의 향수를 그리워할수밖에..
level   (80/100)
다른 회원님들의 평 그대로 약간은 갈팡질팡하는 느낌. 하지만 Undead같은 트랙에서 전작의 노선을 계속 이어가고있다는게 드러나있고, 차기작에서는 분명 대작 하나가 나올것이라고 예상해본다.
level   (80/100)
계속 모던함으로 조금씩 걸어가는듯한 노선. 나쁘진 않으나 그뿐이다.
level   (74/100)
평범한을 약간 뛰어 넘는다고나 할까?
level   (84/100)
3집보다 다채롭고, 풍성해진 사운드...그러나 완성도가 너무 떨어진다.

Discography

Album titleRankTypeRelease dateRatingVotesReviews
preview 1,325Studio 86 173
preview 516Studio 90.2 193
preview 1,571Studio 86.1 132
preview 2,289Studio 82.9 122
preview Studio - 00
Info / Statistics
Bands : 28,306
Albums : 101,915
Reviews : 6,574
Lyrics : 94,557
Top Rating
 Black Sabbath
Headless Cross
 rating : 91.8  votes : 18
 Helloween
Metal Jukebox
 rating : 80.4  votes : 11
 Lamb of God
As the Palaces Burn
 rating : 88.7  votes : 17